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국내뉴스
 
작성일 : 19-02-11 16:50
[세계] "일왕 사죄해야" 문희상에 日발칵…외무상 "발언조심하라"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1,668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일본 외무상이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일왕이 직접 사죄해야 한다고 주장한 문희상 국회의장을 향해 "발언을 조심하라"며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 일본 초계기 위협비행 논란 등으로 좀처럼 가시지 않는 한·일 갈등이 재차 고조되는 모습이다.

11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은 전날 필리핀 방문 중 기자들을 만나 "한일 합의로 (위안부 문제는) 완전하고 최종적으로 해결됐다고 생각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한국 측도 특별히 재교섭을 요구하지 않고 있다"며 "제대로 된, 올바른 인식에서 발언해달라"고 주장했다. 또한 한국 정부로부터 문 의장의 발언이 당초 의도와 다르게 보도됐다는 설명을 들었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문 의장은 지난 8일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아키히토(明仁) 일왕을 '전쟁범죄의 주범 아들'이라고 칭하면서 "일본을 대표하는 총리나 곧 퇴위하는 일왕이 한마디하면 된다. 고령 위안부의 손을 잡고 정말 죄송했다고 말하면 이를 마지막으로 문제가 해결된다"고 언급한 바 있다. 이 같은 발언은 양국 간 입장차가 더욱 커졌음을 보여준다는 것이 인터뷰를 보도한 블룸버그 통신의 해석이다.

일본에서 열린 한 심포지엄에서도 문정인 대통령통일외교안보특보와 일본 학자 간 설전이 벌어졌다. 기미야 다다시(木宮正史) 도쿄대 교수는 지난 9일 도쿄 게이오대에서 진행된 ‘동북아시아의 새로운 질서구상’ 심포지엄에 참석해 "문 특보의 (기조연설) 논문을 읽고 충격을 받았다. 일본에 대한 언급이 한 곳도 없다"며 "북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 구축에 일본의 역할이 그만큼 없다는 말이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이에 문 특보는 "현재 남북한과 미국이 정전협정, 비핵화를 논의하는데, 6자 회담도 아니니 일본의 역할이 없을 수밖에 없다"고 단번에 선을 그었다. 오히려 그는 "일본 외무성은 유럽연합(EU) 등에 가서 북한문제 해법에 대한 우리 대통령의 주장을 완전히 무시하며 부정적으로 말하고 있다. 일본이 너무 심하다. 일본에 올 때마다 충격을 받는다"고 반박했다.

문 특보는 "음모론을 갖고선 한일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 세상이 변하는데 일본은 자기 원하는 것만 말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함께 참석한 양기호 성공회대 교수 역시 "기미야 교수가 충격을 받았다고 하는 데 대해 충격"이라며 문 특보를 옹호했다.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277&aid=0004409635&date=20190211&type=1&rankingSeq=1&rankingSectionId=104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samanto.. 19-02-11 17:11
 
발언 조심하지 않으면 어쩔건데...
단교 하자고?
제발, 플리즈, 단교 가즈아~~~
BTSv 19-02-11 17:57
 
우리한텐 한낱 왜나라 수장일 뿐인데 왜 우리가 발언을 삼가야 하냐
MonaMi 19-02-11 18:03
 
문정인 타골 장인이네요 ㅋㅋ
B형근육맨 19-02-11 21:13
 
피해자 흉내나내는 일본 원숭이의 발언
우리가 하고 싶은말
"그입 닦쳐라"
하늘나비야 19-02-12 11:45
 
문정인 특보가 바른말 했구만  일본은 계속 왜곡 날조질에 헛소리질 시전중이네요
 
 
Total 15,8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게시판 운영원칙(Ver. 2014.05.29) (27) 흰날 03-15 202262
15805 [세계] 中, 美 견제에도 '일대일로' 가속…"125개국 참여" (1) 스쿨즈건0 06:29 739
15804 [세계] 日언론, 손흥민 부러웠나 "손흥민 130초 멀티골? 카가와는 76초 … (1) 스쿨즈건0 06:07 765
15803 [정치] 중국 '결례'에 한국 맞대응…中 함정 불참에 韓참석자… (3) 스쿨즈건0 05:46 912
15802 [정치] 이언주 "총선前 한국당과 함께한다" 원유철 "꽃가마 태워드린… (8) MR100 00:30 1005
15801 [세계] 21세기에 조센징?..日 혐한 유세 "차마 들을 수가" (5) pgkass 04-19 2121
15800 [세계] 中, 파키스탄서 살해된 선교사 배후로 韓인터콥 지목 "국가안… (6) Wolverine 04-19 2597
15799 [세계] 조지아 정부, '사우디 탈출한 자매' 접촉·지원 (1) Wolverine 04-19 623
15798 [세계] 반도체도 디스플레이도 없다…일본, 전자산업의 몰락 (3) Wolverine 04-19 1524
15797 [사회] 법원, '김학의 사건' 윤중천 씨 구속영장 기각 (3) 차가버섯 04-19 565
15796 [정치] 한국당, 대규모 장외투쟁 앞두고 '태극기부대'와 선긋… (14) 가민수 04-19 1268
15795 [정치] 文대통령, 한·우즈벡 정상회담..'특별 전략적 동반자' … 가민수 04-19 665
15794 [경제] 출하량 증대 앞둔 美셰일.. 하반기 석유시장 군림하나 가민수 04-19 549
15793 [세계] 日법무상 "후쿠시마 원전 제염에 외국인력 활용 안돼" (3) Wolverine 04-19 1283
15792 [정치] 朴 형집행정지 놓고 "암환자도 석방안해"vs"꾀병부릴 분 아냐" (4) Wolverine 04-19 593
15791 [사회] '미세먼지 소송' 공방 본격화..중국 "주권 침해" 주장 Wolverine 04-19 386
15790 [세계] "독일에 전쟁 배상 요구하자"..그리스 이어 폴란드도 목소리 (2) Wolverine 04-19 534
15789 [세계] '후쿠시마산 먹방' 아베, 日도 등돌렸다 가민수 04-19 903
15788 [경제] 이총리, WTO 분쟁대응팀 격려 오찬.."훗날 큰 도움 될 것" 가민수 04-19 291
15787 [경제] 국토부 "무주택 신혼부부 78%, 디딤돌 대출 가능해" 가민수 04-19 177
15786 [경제] "中, 농산물 수입 제한은 부당".. 美 손 들어준 WTO 가민수 04-19 472
15785 [경제] '아직은 괜찮은데..' 돼지열병, 돼지고기 값 올라갈 수… 가민수 04-19 153
15784 [정치] 설훈 "조국 차출해야. PK서 당선 가능성 굉장히 높아" (6) Drake 04-19 1388
15783 [정치] 김영우 “조국 등판론은 대권 플랜”·표창원 “한국당 너무 … Drake 04-19 846
15782 [세계] 日 NHK "북러정상회담 25일께 블라디보스토크" 아마르칸 04-19 913
15781 [IT/과학] 에릭슨CEO "중국 연내 5G가동.. 유럽 화웨이 리스크" 아마르칸 04-19 10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