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7-07-17 20:51
서울신문] 문재인 대통령 긍정평가 80.4%
 글쓴이 : veloci
조회 : 1,106  


 

캡처.JPG



[서울신문]
민주당 48.2%·한국당 12.5%·바른정당 5.1%·국민의당 4.9%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 두 달을 넘겼지만 국민 10명 중 8명(80.4%)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지난 5·9 대선 당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를 찍은 유권자 2명 중 1명꼴로 문 대통령의 국정운영을 긍정적으로 평가할 만큼 정치적 성향과 지역, 성별, 직업, 연령에 따라 정도의 차이는 있을지언정 긍정평가가 우세했다.

서울신문이 창간 113주년을 맞아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한 여론조사 결과,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해 ‘매우 잘하고 있다’(29.2%), ‘잘하고 있는 편이다’(51.2%)를 합친 긍정평가는 80%를 넘어섰다. 호남에선 무려 95.3%로 조사됐다.

5·9 대선 당시 문 대통령이 고전했던 대구·경북(TK)조차 후한 점수(74.2%)를 줬다. 연령대별로는 20~40대에선 90% 안팎으로 압도적이었다. 50대에서 72.6%, 60대 이상에서도 65.6%로 조사됐다.

지난 대선에서 홍 후보에게 투표했던 유권자의 50.8%,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지지자 중 78.7%,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 지지자의 75.6%가 국정수행을 긍정평가한 점도 주목된다.

한편 정당 지지도는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48.2%로 가장 높았다. 자유한국당(12.5%)과 바른정당(5.1%), 국민의당(4.9%) 순이었다. 민주당은 호남에서도 이 지역 기반 정당인 국민의당을 한 자릿수(9.1%)로 밀어낸 채 69%의 지지를 얻었다.

임일영 기자 argus@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 [인기 무료만화] [페이스북]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로켓토끼 17-07-17 21:08
 
12.5%.. 역시 슬금슬금 복귀하는군...ㅉ;;
     
by됴아 17-07-17 21:38
 
경상도 대구 사람들이 존재 하잔아요 ㅎㅎ
          
레지 17-07-18 03:03
 
경상도 대구 사람 무시하지 마세요,

이미 20%는 있었고, 젊은 대구, 주변은 장난 아님

차라린, 대구 포함 근방 사과를 사 먹지 맙시다. 그게 강력해요.

난 안먹어요. 왜냐고요? 처절해 봐야 지들이 뭔 개짓을 하는지 알지.
도토리묵 17-07-17 21:49
 
근데 왜 거기에 홍 빙쉰 도라이 얼굴이 나오나요..토 나오게.. 젠장
유T 17-07-18 01:49
 
12.5프로가 말이 되나 TK 제외하고 3프로는 되냐?
winston 17-07-18 02:22
 
12.5% 에 기여한 애들은
도대체 뭐하는 작자들일까?
진짜~~~~~  이해가 안된다.
레지 17-07-18 02:59
 
8:2 그럼 이해가 될거에요. 걱정하지 마세요.

일본과 우리가 완전히 다른 이유가 이 부분이에요.

일본인들은 2가 지배하는 세상에서 빠져 나오는데 걸릴 시간은 영원이 불가? ㅎㅎㅎ

한국은 이미

기원 2333년이라, 웃으면서 단재의 뜻을 따라,

그때 그 당시를 기록한 역사서들이 조선은 성문법에 의해서 통치되었네?

팔조법,

어라? 성문법이 있었네?

영국이 성문법에 의해서 움직이나?
 
 
Total 125,2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66667
125247 낙선현수막. (2) fanner 12:46 44
125246 가늠자님의 말씀이 맞다면~ 새요니 12:39 36
125245 징집병이 공무원인것을 오늘에서야 알았네... (3) ultrakiki 12:36 50
125244 언제부터 징병군인이 공무원이었나? (7) 고길남 12:33 71
125243 **프리미엄 회원만 볼 수 있는 게시글입니다** 쿠기 12:31 64
125242 추다르크 연정 가능성 0% 선언 ?? (3) 술푸는개 12:22 115
125241 지역갈등이 생기는 이유.jpg (5) 유수8 12:00 228
125240 혜경궁김씨 정체가 밝혀졌네 (12) 가늠자 11:47 660
125239 김성태 "오늘부로 한국당 중앙당 해체선언"(속보) (16) fanner 11:39 599
125238 공무원 숫자에 대해 한마디.. (16) 친구야 11:37 149
125237 진정한 극중주의-연예인 투표인증 (11) 생글2 11:03 522
125236 인천시장 당선사례 현수막 (8) 오캐럿 11:02 610
125235 민주당 새 대표 8월25일 선출...치열한 당권 경쟁 (19) samanto.. 10:30 380
125234 한국당 ‘권성동 체포동의안’부터 표결하고 쇄신 말하… (9) 아발란세 10:19 647
125233 추적 00분 - 홍크나이트 그는 누구인가?.jpg (19) 유수8 10:18 535
125232 입보수 탈퇴 했네요~ (13) 새요니 10:04 655
125231 추미애 "내 재임 기간에 연정 가능성은 0%" (17) samanto.. 09:44 630
125230 [리얼미터] 文대통령 지지율 75.9%, 3.6%p↑ (12) samanto.. 09:39 645
125229 이젠 빨갱이 팔이 정치 끝낼 때 by 혼수 성태 (12) 도이애비 09:22 751
125228 영혼없이 선거운동하다가 대참사.. ㅠ.ㅜ (7) 유수8 09:11 845
125227 전해철 일화 (7) 유수8 09:09 519
125226 노무현대통령에 영구 중독되는 경우. JPG (2) 유수8 09:06 581
125225 유시민이 말하는 이번 지선이 심판이 아닌 이유 (6) 유수8 08:57 819
125224 일본이 북일정상회담을 간절히 원하는 이유 (6) KPOPer 07:39 842
125223 보수당 선거때만 되면 엎드리고 무릎끊는 쇼...역겹지 않… (4) 민성이 07:33 47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