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7-11-15 12:54
박정희와 최태민
 글쓴이 : 너드입니다
조회 : 240  

박정희는 왜 박근혜-최태민 관계 단절에 실패했나


조순제는 녹취록에서 최태민과 박근혜의 관계를 "간첩 점조직"식으로 만나는 "물과 고기"의 관계로 묘사했다. 그러면서 "참 묘하다" "불가사의하다" "미스터리하다"라고 말했다. 

물 최태민과 고기 박근혜의 관계가 비정상적이라는 판단하에 이 둘을 격리시키려는 시도가 당대 정권의 최고실력자들에 의해 이뤄졌다. 그러나 모두 실패했다. 심지어 아버지 박정희 대통령의 격리 시도도 실패했다.

둘을 떼어내려는 첫 번째 노력은 박정희 대통령 시절의 중앙정보부장이었던 김재규에 의해 이뤄졌다.

조순제는 녹취록에서 10·26 전에 "김재규가 수단방법 안 가리고 (최태민의) 모든 걸 다 수집"했다고 말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276873



김재규 "10.26 동기 중 하나는 박근혜-최태민 때문"


김재규는 항소이유보충서를 통해 10.26이 혁명이었고 정당하다는 사실을 주장했습니다. 그런데 이 항소이유보충서에는 박근혜 대통령과 최태민의 이야기도 들어 있습니다.

김재규는 '10.26 혁명 동기의 보충' 부분에서 "10·26 혁명의 동기 가운데 간접적인 것이기는 하지만 중요한 것 한 가지는 박대통령이나 유신체제 자체에 관한 것이 아니라 박대통령의 가족에 관한 것"이라며 "공개된 법정에서는 밝힐 수 없는 것이지만 꼭 밝혀둘 필요가 있으므로 이 자리에서 밝히고자 합니다"라며 박근혜와 박지만, 두 사람을 거론합니다.

"3. 10·26 혁명동기의 보충

본인이 결행한 10·26 혁명의 동기 가운데 간접적인 것이기는 하지만 중요한 것 한 가지는 박 대통령이나 유신체제 자체에 관한 것이 아니라 박 대통령의 가족에 관한 것이기 때문에 공개된 법정에서는 밝힐 수 없는 것이지만 꼭 밝혀둘 필요가 있으므로 이 자리에서 밝히고자 합니다.

① 구국여성봉사단과 관련한 큰영애의 문제

구국여성봉사단이라는 단체는 총재에 최태민, 명예총재에 박근혜양이었는 바, 이 단체가 얼마나 많은 부정을 저질러왔고 따라서 국민, 특히 여성단체들의 원성이 되어왔는지는 잘 알려져 있지 아니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큰영애가 관여하고 있다는 한 가지 이유 때문에 아무도 문제 삼은 사람이 없었고 심지어 민정수석(民情首席) 박승규 비서관조차도 말도 못 꺼내고 중정부장인 본인에게 호소할 정도였습니다.

본인은 백광현 당시 안전국장을 시켜 상세한 조사를 시킨 뒤 그 결과를 대통령에게 보고하였던 것이나 박 대통령은 근혜양의 말과 다른 이 보고를 믿지 않고 직접 친국까지 시행하였고, 그 결과 최태민의 부정행위를 정확하게 파악하였으면서도 근혜양을 그 단체에서 손떼게 하기는커녕 오히려 근혜양을 총재로 하여, 최태민을 명예총재로 올려 놓은 일이 있었습니다. 중정본부에서 한 조사보고서는 현재까지 안전국(6국)에 보관되어 있을 것입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254627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33,0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93870
133019 20대 남자들은 정치혐오로 무효표 날리거임 (3) 강인리 18:03 64
133018 위험의 외주화를 더 이상 방치해선 안된다. (1) 정일집중 17:43 63
133017 국민 10명중 7명 내년 경제 나빠질 것 예상 . gisa (14) 장진 16:22 324
133016 이석기가 비례대표로 들어와 요구한 국가기밀자료.gisa (6) 장진 16:07 309
133015 자유당 지지자들이 멍청한 이유 (2) 알라 15:03 342
133014 박주민이 멍청한 이유 (4) 강인리 14:30 461
133013 20대 남자가 지지 안하면 민주당은 총선이고 대선이고 못… (11) 강인리 14:03 381
133012 긴박했던 '선거제 합의'..1박2일간 무슨 일이? (5) 꼬마러브 13:59 198
133011 전문가들 “文정부 지지율 추락 원인 親페미 정책” (3) 강인리 13:56 477
133010 트럼프 "북한과의 협상 서두르지 않는다" (1) 째이스 12:31 227
133009 연동형 비례대표제는 봉기를 해서라도 막아야 합니다 (27) 국산아몬드 12:05 398
133008 100명의 이정미 ~ (10) 별찌 07:58 720
133007 공인인증서 폐지 자한당 반대로 무산 (28) 하지마루요 00:43 1846
133006 트럼프 "北협상 어떻게 되나 많이 물어보는데…서두를 … (9) 범고래 12-15 920
133005 나경원 “강한 유감”·교체 대상 거센 반발…후폭풍 불… (2) 째이스 12-15 983
133004 스타가된 김영진 의원 (2) 가쉽 12-15 1170
133003 이제 곽상도와 정종섭이 난리치면 진짜 골때릴 듯....ㅋ… 수퍼밀가루 12-15 371
133002 이은재 시당위원장 직위 박탈 (17) 가쉽 12-15 1124
133001 이제 문파 김영환이예요? (1) 가쉽 12-15 367
133000 당협위원장 교체여도 현역은 유지하는거죠? (1) 콜라맛치킨 12-15 155
132999 손학규 "연동형 비례대표제는 국회가 국정의 중심이 되… (3) 강인리 12-15 336
132998 진문 베츙이들의 착각 (9) 하지마루요 12-15 351
132997 최순실 임기 4년간 속였던 ..그녀를 속였던 루머 (1) 호두룩 12-15 464
132996 친문/비문이 왜 (구) 통진당과의 내전인가? (11) 장진 12-15 265
132995 민주당내 친문 비문은 흡수한 (구)통진당과의 내전임 (8) 장진 12-15 2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