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8-02-14 22:05
아베, 문 대통령 방북에 신중론…"대화 위한 대화 의미없어"
 글쓴이 : 뭐지이건또
조회 : 513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09893122&isYeonhapFlash=Y&rc=N

펜스 북미대화 언급에는 "미국과 압력 노선 일치"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김정선 특파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4일 북한의 방북 요청 이후 거론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북한 방문에 관해 "대화를 위한 대화로는 의미가 없다"고 말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오후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검증 가능하고 불가역인 핵 포기를 약속하고 구체적 행동을 취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통신은 아베 총리가 문 대통령의 방북에 대해 신중론을 제기한 것으로 해석했다. 

아베 총리는 "우리의 목적은 비핵화"라며 "북한이 '미소 외교'를 전개하는 배경에는 국제사회의 압력 강화가 있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과거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이 각각 방북한 후에도 북한이 핵·미사일 개발을 계속했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앞서 아베 총리는 이날 오전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대북 압력노선에 완전히 일치했다"고 밝혔다.

그는 펜스 부통령이 언론 인터뷰에서 북한과의 직접 대화할 용의가 있다고 밝힌데 대한 입장을 묻는데 대해 펜스 부통령과 도쿄와 평창에서 만나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대북 압력 방침은 미국 정부 관계자와 확인을 끝낸 사항"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아베 총리는 일본에 대한 미국의 방위의무와 관련해 "미일 간에는 '서로 서프라이즈(깜짝 놀랄 일)는 없다'는 점을 확인하고 있다"며 "앞으로 여러 일이 있을지도 모르지만, 사전에 면밀히 연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의원서 답변하는 아베 일본 총리[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는 일본의 방위 원칙인 전수방위(專守防衛·공격을 받을 경우에만 방위력 행사가 가능)의 기본 전략은 유지하되 갈수록 안보환경이 어려워지는 만큼 자위대원의 안전 확보를 위해서도 장거리 순항미사일 도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전수방위는 단순히 방위전략으로만 생각하면 매우 어려워진다"며 "상대로부터 첫 공격을 받고 국토가 전쟁터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먼저 공격하는 편이 압도적으로 유리한 것이 현실이다"라고 말했다.

일본 정부는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를 염두에 두고 올해 예산에 미국 및 노르웨이제 순항미사일 도입 관련 비용을 반영했다. 사거리는 미국제는 900㎞, 노르웨이제는 500㎞다.

평창의 아베(오른쪽 끝)와 펜스(아베 왼쪽)[연합뉴스 자료사진]-------------------------------------------------------------------어디서 많이 주장하던 말이죠? 딴나라당 = 일본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영ㄱㄴㄷ 18-02-14 22:06
 
자민당 해외지부가 있었네요ㅋ
개념의경 18-02-14 22:12
 
ㅋㅋ 일뽕 = 아베 = 일베 = 자칭애국보수
가생일 18-02-14 22:40
 
머 말할 가치도 없는거네요.

반민족 반통일세력과 맥을 같이하는거...
 
 
Total 128,3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79105
128318 아니 아직까지도 경제로 문재인이를 까네 ㅋㅋ Aing 02:23 1
128317 [단독] 軍, 올해 北 해상 유류 밀거래 10건 적발하고도 … (13) 특급 00:20 476
128316 심플아 기사는 읽어 보니~ㅋㅋ 본명김준하 00:04 148
128315 김부선 내일 경찰서 출석하죠? (3) 가쉽 08-21 227
128314 위안부합의 타결위해 강제징용재판 연기 (1) 콜라맛치킨 08-21 168
128313 이해찬 의원님 트윗 가쉽 08-21 264
128312 손혜원 짱!! (2) 최적 08-21 513
128311 조선일보가 통계 장난? 장난친 곳은 따로 있다 (7) 특급 08-21 496
128310 문통정부는 경제는 안좋을수밖에 없다.. (10) 더러운퍼기 08-21 396
128309 [스크랩] 씨방새가 전기세 소설쓰고...댓글들 시원 ㅋ (5) krell 08-21 441
128308 sbs의 단독보도! (14) krell 08-21 1104
128307 국방부, DMZ 내 GP 10여개 北과 시범철수후 확대 검토(종합) (21) 특급 08-21 393
128306 오늘 뉴스공장 이해찬 분량 들어보니 (5) 다라지 08-21 415
128305 네이버에 댓글부대들 총공격중이네 (15) 콜라맛치킨 08-21 651
128304 100명 가까이 전출 희망원, 직원 엑소더스에 공정위 휘청 (5) 노답이친구 08-21 504
128303 문재인이 그동안 한게 도대체 뭐가 있어????(펌) (45) krell 08-21 650
128302 8.21(화) 김어준의 뉴스공장 / 이해찬, 김성주, 김완, 원종… (1) 추적60초 08-21 208
128301 MB 때도 사법농단 의혹…'재판 개입' 정황 문건 법… (2) krell 08-21 173
128300 '특검 무용론'에 한국당 '역풍' 우려..드루… (5) krell 08-21 541
128299 태풍 소식에도 밀린 남북 이산가족상봉 보도 (10) krell 08-21 312
128298 현 상황에 대처하는 민주당의 처신에 대한 비판 (12) krell 08-21 353
128297 에헤라 디여,~~~~~~~ (17) 달의몰락 08-21 348
128296 연동형 비례대표 궁금한게 있습니다 (3) 물한잔주쇼 08-21 146
128295 '취업자수 1만 명 붕괴'가 아니라 '조선업 붕… (13) 역전의용사 08-21 804
128294 40~50대가 문대통령 싫어하는거보면? (44) kgkg9539 08-21 89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