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8-03-14 02:06
위안부문제, 밝혀야할게 더 있습니다!!!
 글쓴이 : 가생일
조회 : 468  

저는 위안부문제와 관련해서-, 밝혀야할 게 더 있다고 생각 합니다.

아주 중대한 건 이라고 생각 합니다.


제가 다시한번 찾아보고 그런건 아닙니다만 기억상으로 닥년이 위안부문제를 종결 처리할때

어느해 말이었던가 아니면 월 말 이었던가로 기억 합니다.


그당시 닥년은 왜 그리도 긴급하게 갑자기 일본과 합의를 발표하고 서둘러서 위안부 문제를

종결 처리 했을까...하는 점 입니다.

더 늦으면 안된다는 듯이 월말(?)에 정확히 맞춰서 황급히 서두르듯이 했었습니다.



제 나름대로 그 이유를 짐작해 보면


1. 정국운영상 귀찮으니까(?)계속 끌지말고 언제 말까지 종결처리하라고

   최순실년이 닥년한테 코치를 하지 않았을까 생각 합니다.

   -> 당시 너무 갑자기 합의발표를 해서 저 자신이 깜짝 놀랐던 기억이 납니다만

       그동안의 닥년의 행태를 보건 뭐건 해서 그년은 지가 스스로 그리 생각해서 결정했을거라고는

       생각되지 않습니다.


2. 미국이 빨리 합의 하라고 압력을 넣어 닥년이 무수리처럼 따라 한건 아닐까 생각 합니다.

  -> 기억으로만 입니다만 당시는 대북정책 관련해서 미국은물론 닥년이 앞장서서

       미국 똘마니를 자처해서 설래발을 떨던 상황이었고 미국입장에서는

      자신들의 테리토리내 국가인 한국과 일본이 다투는 것을 매우 못마땅해 하고 있었던 것으로

      기억 합니다. 그런고로-, 둘의 싸움을 종결시키고저 미국이 압력을 가했고 닥년은

      뇌에 든거없는 근본적으로 모자란 년 이었으므로 당연히 미국의 지시에 따라

      시키는 대로 했던것이 아니었던가 생각한다는 것 입니다.




    그런데-, 제 기억이 맞는지 모르겠습니다만 그 합의 발표를 하기전에 아무리 똑같이 덜떨어진

    주위 인간들 이었다고 하더라도 주위 참모들과 그 어떤 진지한 토론도 없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만일 미국으로부터의 압력때문이었다면 아무리 닥년이라도 주위 참모들과 적어도 어느정도의

    의견교환은 했었지 않았을까요?  



    그러한 이유로 저는 번호 1번의 이유가 더 신빙성이 있다고 생각 합니다.

    물론 하도 얼척없는 년 이니까 미국의 압력하에서 참모들과의 의견교환없이 닥돌하고

    닥년이 스스로 혼자 저질렀을 수도 있겠습니다만  아무래도 번호1번이 가장 타당해 보입니다.





    나라의 국기를 바로 세우는 차원에서라도 본 건은 확실히 그 진상을 밝혀야 한다고 생각 하는 바 입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가쉽 18-03-14 02:32
 
박근혜는 말한마디로 개성공단을 폐쇄했습니다.
국가안전보장회의와 상의도 안하고 긴급명령으로 폐쇄했죠.
유시민은  이 조치를 헌법위반이라고 까지 했습니다.

박근혜는 대통령이란 직함을 나라의 왕으로 착각하고 있었는 지도 모릅니다.
문고리 3인방을 제외하고는 대면보고조차 없었습니다.
배실배실 웃으며 "대면보고 꼭 해야합니까" 라는 희대의 망언을 했죠.

위안부 합의도 박근혜가 모든사한을 보고받고 논의를 통해 결정했다고 보기 힘듭니다.
한참 외교부와 국정원에서 합의중인데  박근혜가  "위안부 합의 서둘러 주세요" 라고 했을 가능성이 크죠.
대통령이 서두르라고 재촉하는데 재대로된 합의가 됐을리가 만무하죠.
     
가생일 18-03-14 02:39
 
개성공단건도 있었죠 참...
그리보니 네 님 말씀이 일리가 있네요.

순실년과만 쏙닥쏙닥해서 일을 저질렀을 가능성이 크네요...
          
가쉽 18-03-14 02:56
 
그런건 아니고요.
당시 박근혜가 일본정부에 대해 굉장히 비 우호적이었죠.
3년동안 일본과 정상회담이나 외교적 교류가 없었습니다.
박근혜가 중국의 전승절에 참석하자  위기의식을 느낀 오바마가 한미일 3국의 국제협력을  언급하기 시작했습니다.
물론 그당시 국제적인 상황은 좀더 복잡했지만 어쨌든 미국에서 한미일 공조를 주장하는데
한국에서 그에 합당한 가시적인 성과를 보여줘야 한다는 압박이 있었으리라 생각됩니다.
그게 위안부합의였죠.
사실은 위안부합의는 외교와 분리시켜서 진행해야 하는 부분이 있는 사한이데
대통령이 국정원과 외교부를 채촉하면서 생긴 어처구니 없는 협상이 된거죠.
               
가생일 18-03-14 03:05
 
이 내용은 또 2번에 해당하네요...
monday 18-03-14 08:59
 
503 약점 잡히고 순시리 돈 받고...이게 제 생각임
사랑이야 18-03-14 12:37
 
지랄하고 자빠졌네 니까진게 짐작한걸 왜 여기다 똥싸지르고 있냐 .니 바램, 느낌(짐작)은 일기장에.. 콜?
 
 
Total 125,45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67276
125459 탈북종업원 문제는 왜 조용하죠? (3) 보혜 18:48 72
125458 자칭 페미니스트 정치인.. (19) 개개미 17:55 316
125457 친박 & 비박.. 두 남자의 질긴 인연~ (4) 산너머남촌 17:28 255
125456 한겨레?한걸레? (8) 마구쉬자 17:25 340
125455 5시간 콩가루 의총, '친박 살생부' 담은 박성중 메… (14) samanto.. 17:15 375
125454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특허권분쟁 (1) 프리더 17:10 140
125453 '논두렁시계' 주작러 이인규 발견 (11) 개개미 17:08 377
125452 원조 국싸-ㅇ 근황. (17) 로적성해 16:41 634
125451 준표 철수가 없어니 정치판이 재미가~~ (12) 그레고리팍 16:22 311
125450 이재명이슈가 아직도 흥하네요?? (46) 로적성해 16:16 313
125449 조금전 mbn 패널이 혜경궁 김씨라는 사람이 자백했다는 … (10) 도이애비 16:04 706
125448 황교익과 공지영 (13) 늑대의여유 16:00 419
125447 이제는 그냥 비방하는거 밖에 없네요~ (4) 새요니 15:58 145
125446 찢묻히면 고름생깁니다. (27) 이또한가리 15:41 211
125445 문성근이 '이재명-김부선 스캔들' 관련 비난에 "… (6) 개개미 15:30 628
125444 친일파 교육감 반대"…강은희 당선 취소청원 잇따라 (7) 개개미 15:27 349
125443 지랄 같은 기억들 (19) sangun92 15:21 239
125442 이재명 인수위 출범…국회의원 등 대규모 꾸려 (15) 죄없는사람 15:11 452
125441 총선심판까지는 받아야 국민들 화가 가라앉을 겁니다. 민성이 15:05 130
125440 지금 네이버 좀 이상함 보수일베세력 총출동 (16) 달고나 14:27 654
125439 [토론] 자한당의 진퇴양난 (7) 일지매 14:15 681
125438 오랜만에 경제소식 하나 (12) 반박불가 14:12 452
125437 극문 똥파리 창시자 이동형에 대해 알아 봅시다 (10) 죄없는사람 14:03 385
125436 바미당 원내대표 2파전... (4) 늑대의여유 13:43 355
125435 이미소 sns계정 삭제~ (11) 새요니 12:11 131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