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8-08-11 10:46
"물증-진술 다르다" 지적에 당황한 드루킹, 김경수 앞 횡설수설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783  

진실이 드러나는 것 같네요~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0264067&isYeonhapFlash=Y&rc=N


"이것은 제가 작성한 문건이 아닙니다. 저는 이런 문건을 본 적이 없습니다." 지난 10일 새벽. '드루킹' 김동원씨의 다급한 목소리가 허익범 특별검사팀 영상녹화조사실에 울려 퍼졌다. 자신의 진술이 스스로 쓴 문건의 내용과 배치되자 당황한 나머지 횡설수설하는 모습을 보인 것이다. 11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특검이 지난 9일 오후 10시 30분부터 이튿날 오전 2시까지 진행한 김 지사와 드루킹의 대질신문에서는 이처럼 드루킹이 논리적 허점을 드러내거나 진술을 번복하는 장면이 수차례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대질 조사에서 드루킹은 "김 지사에게 오사카 총영사 청탁을 어떤 식으로 했느냐"는 특검의 질문에 "김 지사가 아닌 그의 보좌관 한모씨에게 전달했다"고 답했다. 청탁 시점도 기존에 알려진 2017년 6월 7일보다 늦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특검은 드루킹이 그해 12월 14일 작성한 문건을 제시하며 설명을 요구했다. 문건에는 "6월 7일 의원회관에서 '바둑이'를 만나 오사카 총영사직을 요구했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바둑이는 드루킹 일당이 김 지사를 칭하는 은어다. 이 문건을 읽은 드루킹은 자신의 직전 진술과 상반되는 내용이 나오자 한동안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처음 보는 문건"이라며 잡아떼기도 했다. 그는 한참이 지나서야 "제가 문건에 잘못 기재했다"고 입장을 정리했다. 사실상 진술과 문건 양쪽의 신빙성을 모두 흔든 것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전의용사 18-08-11 10:49
 
사지를 찢어 죽일 드루킹 개xxx
제냐돔 18-08-11 11:45
 
저런 진술가지고 특검은 뭐를 한다고? 구속영장 신청할지 말지 고민중이라고?
특검 니들이 지금 무슨 ㅄ짓들을 하고 있는지 알기는 아니? 이게 고민거리나 되냐?
엄한 노회찬의원 사지로 보내놓고 참 잘하는 짓들이다 ㅉㅉ
샤루루 18-08-11 15:09
 
애초에 드루킹은 엄무 방해죄로 집행유예 때릴 범죄임
많이 잘해봐야 징역 1-2년?
우리나라에서 엄무 방해죄는 많이 안나와요
     
개짖는소리 18-08-11 18:50
 
초범은 다 집유나 벌금이죠 ㅎㅎ
이건 정치적인 사건이라 조금 더때린다 치더라도 님말씀처럼 초범이 아닐경우 실형 내지 집유입니다
 
 
Total 138,3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409875
138308 창원성산 범여권 단일화…'보수결집' 부르나 (3) 음치킨 00:53 113
138307 여긴?? (14) 석삼자복근 00:09 129
138306 시덥지 않는 경호 까지말고 (2) 물망초 03-25 108
138305 아멘 유일구화 03-25 98
138304 좌파늠들아... 이번 경호 사건,.,, (24) 한구욱 03-25 341
138303 미 정찰기, 북한 동창리 미사일 감시하러 서해 진입 (9) 우당탕뻥 03-25 210
138302 “속국 근성 비겁한 X민족" 日후생성 간부의 혐한 (3) 초록바다 03-25 168
138301 네이년 댓글 퍼와서는 (10) 쿠이나 03-25 177
138300 文대통령 "내전 극복해낸 캄보디아 지혜 나눠주길" (7) 우당탕뻥 03-25 175
138299 달 창 녀 .jpg (12) pppopop919 03-25 374
138298 여기 방은 좌판만... (34) 한구욱 03-25 216
138297 근디, 김학의도 최순실아니었으면 조용히 잘살았을탠데, (2) 몬스털 03-25 135
138296 그윽 (5) 유일구화 03-25 200
138295 하태경 "靑, 노출경호와 위장경호도 구분 못하다니" (9) 쿠이나 03-25 449
138294 김무성 의원님 나경원을 토착외구라고 부르는데 어떻게 … (2) meteor2000 03-25 352
138293 황교안식 뺑소니 경호법... (3) 지나가다쩜 03-25 315
138292 황교안 “국민에 기관총 들이댄 文정부, 대구시민이 테… (16) 쿠이나 03-25 418
138291 북한, '핵·경제병진노선' 성공 선언 (9) Dedododo 03-25 227
138290 503 특검도 미진합니다. 재특검 가죠. (4) 진실과용기 03-25 153
138289 내가 봤을때 토착왜구세력들이 왜 북한에 강경하냐면 (5) 민푸 03-25 182
138288 민주당 “김학의 게이트”…한국당 “김학의-드루킹 특… (10) Anarchist 03-25 299
138287 [가생상조] 결국 그 곳에서 가셨네요. (9) 나물반찬 03-25 280
138286 민주평화당 “토착왜구 나경원, ‘반민특위→반문특위… (5) fanner 03-25 358
138285 3차 북미회담은 평양이 힘든 이유.. (20) Anarchist 03-25 326
138284 잘 됐어요. (1) 차칸웨이크 03-25 1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