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8-08-11 10:46
"물증-진술 다르다" 지적에 당황한 드루킹, 김경수 앞 횡설수설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767  

진실이 드러나는 것 같네요~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0264067&isYeonhapFlash=Y&rc=N


"이것은 제가 작성한 문건이 아닙니다. 저는 이런 문건을 본 적이 없습니다." 지난 10일 새벽. '드루킹' 김동원씨의 다급한 목소리가 허익범 특별검사팀 영상녹화조사실에 울려 퍼졌다. 자신의 진술이 스스로 쓴 문건의 내용과 배치되자 당황한 나머지 횡설수설하는 모습을 보인 것이다. 11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특검이 지난 9일 오후 10시 30분부터 이튿날 오전 2시까지 진행한 김 지사와 드루킹의 대질신문에서는 이처럼 드루킹이 논리적 허점을 드러내거나 진술을 번복하는 장면이 수차례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대질 조사에서 드루킹은 "김 지사에게 오사카 총영사 청탁을 어떤 식으로 했느냐"는 특검의 질문에 "김 지사가 아닌 그의 보좌관 한모씨에게 전달했다"고 답했다. 청탁 시점도 기존에 알려진 2017년 6월 7일보다 늦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특검은 드루킹이 그해 12월 14일 작성한 문건을 제시하며 설명을 요구했다. 문건에는 "6월 7일 의원회관에서 '바둑이'를 만나 오사카 총영사직을 요구했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바둑이는 드루킹 일당이 김 지사를 칭하는 은어다. 이 문건을 읽은 드루킹은 자신의 직전 진술과 상반되는 내용이 나오자 한동안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처음 보는 문건"이라며 잡아떼기도 했다. 그는 한참이 지나서야 "제가 문건에 잘못 기재했다"고 입장을 정리했다. 사실상 진술과 문건 양쪽의 신빙성을 모두 흔든 것이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전의용사 18-08-11 10:49
 
사지를 찢어 죽일 드루킹 개xxx
제냐돔 18-08-11 11:45
 
저런 진술가지고 특검은 뭐를 한다고? 구속영장 신청할지 말지 고민중이라고?
특검 니들이 지금 무슨 ㅄ짓들을 하고 있는지 알기는 아니? 이게 고민거리나 되냐?
엄한 노회찬의원 사지로 보내놓고 참 잘하는 짓들이다 ㅉㅉ
샤루루 18-08-11 15:09
 
애초에 드루킹은 엄무 방해죄로 집행유예 때릴 범죄임
많이 잘해봐야 징역 1-2년?
우리나라에서 엄무 방해죄는 많이 안나와요
     
개짖는소리 18-08-11 18:50
 
초범은 다 집유나 벌금이죠 ㅎㅎ
이건 정치적인 사건이라 조금 더때린다 치더라도 님말씀처럼 초범이 아닐경우 실형 내지 집유입니다
 
 
Total 130,3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86354
130341 방탄유리가 치워진 "피에타" 보미왔니 12:35 76
130340 사립 유치원이 믿는 구석 (10) 샤를리 11:10 521
130339 문재인과 악수하면 다 표정이 똑같아져요~~~ (10) 보미왔니 11:07 454
130338 청와대청원 (음주와 심신미약을 주장하는 범죄자를 중형… 우주신비 10:56 91
130337 문프의 바티칸 의전이 정말 대단한 점~~ (16) 보미왔니 09:55 623
130336 재앙이가 교황 가짓가랭이 붙잡는 이유 (20) 인하기계 09:35 497
130335 교황청을 방문한 문프.JPG (7) samanto.. 09:19 438
130334 사람하나 잘못 뽑아서 경제 망가지네 (20) 미친파리 08:04 696
130333 [국감현장] 한국당 김성태 시청 진입 시도에 서울시 국감… (3) 표독이 07:07 502
130332 벌레들 똥줄 타들어 가는 갑네요 (7) 본명김준하 06:50 492
130331 대통령이 교황한테도 무시당하네 (20) 미친파리 06:39 785
130330 이은재 제2의 엠에스 사건~ (5) 본명김준하 06:17 413
130329 촛불을 들어었다.. 왜? (3) 보미왔니 10-18 717
130328 한·미, 남북 철도연결 '제재 예외' 물밑 협의.."결… (11) 월하정인 10-18 1017
130327 유엔사와 군사분야합의서 내용 최종 합의…내일 입장 발… (4) 월하정인 10-18 352
130326 [국감]판사 참고인 출석 공방에 법사위 파행…與 단체 보… (5) 김석현 10-18 301
130325 문대통령이 정말 독하게 반통일세력들을 코너에 모는군… (12) 보혜 10-18 1255
130324 김돼지네의 교황초청 이력 (17) ijkljklmin 10-18 573
130323 "엄격한 조사후에 최소한 수용" (5) 개정 10-18 466
130322 교황 방북의사 밝혀... (12) lanova 10-18 467
130321 주일미군 한국인 제재 착오 삭제 (2) lanova 10-18 424
130320 밑에 기적의 통계학자 진짜 웃긴다ㅋㅋㅋ (8) 햄돌 10-18 387
130319 정게 기적의 통계학자 (42) 중사의몰락 10-18 643
130318 문빠 후기 (19) 엎드려OO 10-18 414
130317 문재인 종교인이었심? (53) 만수롱 10-18 61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