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8-08-11 10:46
"물증-진술 다르다" 지적에 당황한 드루킹, 김경수 앞 횡설수설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774  

진실이 드러나는 것 같네요~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0264067&isYeonhapFlash=Y&rc=N


"이것은 제가 작성한 문건이 아닙니다. 저는 이런 문건을 본 적이 없습니다." 지난 10일 새벽. '드루킹' 김동원씨의 다급한 목소리가 허익범 특별검사팀 영상녹화조사실에 울려 퍼졌다. 자신의 진술이 스스로 쓴 문건의 내용과 배치되자 당황한 나머지 횡설수설하는 모습을 보인 것이다. 11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특검이 지난 9일 오후 10시 30분부터 이튿날 오전 2시까지 진행한 김 지사와 드루킹의 대질신문에서는 이처럼 드루킹이 논리적 허점을 드러내거나 진술을 번복하는 장면이 수차례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대질 조사에서 드루킹은 "김 지사에게 오사카 총영사 청탁을 어떤 식으로 했느냐"는 특검의 질문에 "김 지사가 아닌 그의 보좌관 한모씨에게 전달했다"고 답했다. 청탁 시점도 기존에 알려진 2017년 6월 7일보다 늦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특검은 드루킹이 그해 12월 14일 작성한 문건을 제시하며 설명을 요구했다. 문건에는 "6월 7일 의원회관에서 '바둑이'를 만나 오사카 총영사직을 요구했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바둑이는 드루킹 일당이 김 지사를 칭하는 은어다. 이 문건을 읽은 드루킹은 자신의 직전 진술과 상반되는 내용이 나오자 한동안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처음 보는 문건"이라며 잡아떼기도 했다. 그는 한참이 지나서야 "제가 문건에 잘못 기재했다"고 입장을 정리했다. 사실상 진술과 문건 양쪽의 신빙성을 모두 흔든 것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역전의용사 18-08-11 10:49
 
사지를 찢어 죽일 드루킹 개xxx
제냐돔 18-08-11 11:45
 
저런 진술가지고 특검은 뭐를 한다고? 구속영장 신청할지 말지 고민중이라고?
특검 니들이 지금 무슨 ㅄ짓들을 하고 있는지 알기는 아니? 이게 고민거리나 되냐?
엄한 노회찬의원 사지로 보내놓고 참 잘하는 짓들이다 ㅉㅉ
샤루루 18-08-11 15:09
 
애초에 드루킹은 엄무 방해죄로 집행유예 때릴 범죄임
많이 잘해봐야 징역 1-2년?
우리나라에서 엄무 방해죄는 많이 안나와요
     
개짖는소리 18-08-11 18:50
 
초범은 다 집유나 벌금이죠 ㅎㅎ
이건 정치적인 사건이라 조금 더때린다 치더라도 님말씀처럼 초범이 아닐경우 실형 내지 집유입니다
 
 
Total 133,1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394201
133102 프리한 19를 보면서 담생각 00:59 20
133101 홍카콜라' 홍준표 (4) 담생각 12-18 191
133100 표창원의원 페이스북 (10) 라이브러리 12-18 284
133099 을사오적 가슴에 달렸던 '욱일장' 받는 한국인 (7) 담생각 12-18 227
133098 20대 남? 아까 분명 이야기했는데도 아직도 발광이네. (32) 호태천황 12-18 232
133097 20대 남성에 대해 몇가지 첨언하자면 (5) 호두룩 12-18 184
133096 세대별 대통령 지지율을 보니깐.. (33) 서호 12-18 281
133095 자유당은 사람들이 성숙하지 않는 이상은 사라지기 힘들… 호두룩 12-18 95
133094 21명 물갈이 한국당 의외로 잠잠..알고보니 총선 출마 가… 포스원11 12-18 123
133093 자위당 궤멸은 힘듦. (1) 호태천황 12-18 129
133092 과거 손석희가 삼성 안깐다고 욕하던 분들 호두룩 12-18 115
133091 신연희 문재인 대통령 허위비방 재판에서 "대통령께 사… (3) 포스원11 12-18 170
133090 MB "열심히 일하며 부끄러운 일 없었다고 확신" (3) 포스원11 12-18 116
133089 민주당, '특별당비 거론' 김소연 대전시의원 제명… (6) 김석현 12-18 141
133088 문재인정부, 역대 정부 1년 6개월차 최고 지지율 (2) 포스원11 12-18 204
133087 정두언, 민주당 지지율 하락에 “文대통령 이미지, 공감… (14) 강인리 12-18 290
133086 민주당은 20대만 돌아서는게 아니라 총체적 위기인 상황… (13) 강인리 12-18 316
133085 박근혜똥 vs 문재인똥 (27) 대한민국1 12-18 352
133084 자유한국당은 2020년 총선에서 궤멸할까... 그 확률은? (8) 서울맨 12-18 276
133083 문정권 지지율 떨어지는 이유 (22) 대한민국1 12-18 505
133082 '격려금 횡령' 신연희 "정말 부끄럽다"..검찰, 2심 … (1) 째이스 12-18 270
133081 채용비리 국조 강원랜드 청탁 조사하기로 합의 (1) 콜라맛치킨 12-18 133
133080 학생들이 붙이는 대자보에 대한 민족고대의 입장.txt (27) 장진 12-18 486
133079 전국 대학가에 새로 붙고 있는 대자보 . jpg (14) 장진 12-18 442
133078 아버지가 김태우 욕하심 ㅋㅋㅋㅋㅋㅋㅋㅋ (13) 부두 12-18 53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