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06-16 09:37
김부겸 "새마을 척결이 훈장? 이게 진보 넌센스"
 글쓴이 : wodkd959
조회 : 432  

“여기가 대구 수성구에서 가장 번화가라예. 예전엔 새벽 4~5시까지 환했는데 몇 년 전부터는 10시면 불이 다 꺼져요. 전라도 아니면 충청도 윗쪽이나 경기가 좋지, 대구는 아주 경제가 엉망이라예." 
대구에 간 기자는 일부러 짬을 내 택시를 타봤다. 경기 침체에 대한 불만이 컸다. 목소리의 톤은 더 높아졌다. 
“얼마 전 한 아지매는 장사가 안 돼 가게를 내놨는데, 그것도 안 나간다고 택시에서 울어요. 문재인 정부가 일부러 그런 건지, 어쩌다보니 그런 건지 모르겠대요.” 

대구 민심이 정부ㆍ여당에 등돌렸다는 소문은 서울에도 들려왔지만, 예상보다도 싸늘했다. 이 싸늘함을 온몸으로 겪어야 하는 사람이 있다.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의원. 1988년 소선거구제 도입 이후 대구(수성구갑)에서 민주당 당적으론 처음으로 20대 총선에서 당선된 그는 싸늘한 분노를 회피하지 않는다. 여당 후보를 뽑아준 시민에 대한 예의라고 믿기 때문이다. 대구 시민의 마음을 되돌리려 동분서주하는 그를 지난 13일 밀착마크했다. 



Q : 지역주의 타파 외에 뚜렷한 정치 철학을 못 보여줬다는 평도 있다.
A : 정치 철학이라기보다는 지지자들한테 강하게 어필할 수 있는 것을 보여달라는 거 아닌가. 나는 소위 공존을 주장하기 때문에 항상 그런 부분에서 불리하다. 상대편의 주장이 터무니 없는 게 아니라면 주장의 일부를 받아들여야 한다는 게 내 정치 철학이다. 상대편은 틀렸고 우리는 절대선이라고 해주기를 바라는데, 그런 정치로는 문제를 풀 수 없다고 본다. 예를 들면 이번에 4대강 보 파괴 같은 문제다. 보 파괴가 어떤 환경적인 효과가 있나? 관리하는 데 돈이 들기 때문이라고? 그것은 행정하는 사람들이 판단하면 된다. 그렇게 몰고 가지 말라는 것이다. 적어도 그 주변의 농민들 몇 사람의 심정을 헤아린다면 그렇게 쉽게 이야기하면 안 된다.

김부겸 의원이 지난 13일 수성구재향군인회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윤성민 기자
김 의원은 수성구재향군인회와 간담회를 한 뒤 계단을 내려오며 벽에 걸려 있는 봉사활동 사진을 가리켰다. “소위 진보적이라는 사람들이 반공 등의 이슈 때문에 이런 단체들을 멀리한다. 하지만 사회 봉사의 중심에 이런 단체들이 있다. 고맙게 생각해야 한다. 진보적인 사람들이 박정희 정권의 산물이라며 마을마다 새마을기 내리는 것을 대단한 것처럼 생각하는데 넌센스다.” 



Q : 경제 정책에 대한 국민의 불만도 크다.
A : 포용성장과 혁신성장이라는 정책 목표와 자영업, 소상공인, 중소기업이 현장에서 느끼는 절박함 사이에 좀 더 촘촘하게 사다리를 놓아줘야 한다. 정책적인 선한 의지만 있어서는 현실이 따라오지 못한다. 나는 의원들이 현장의 목소리를 모아서 정책과 현실 사이의 간극을 메워주는 요구를 정부에 해야 한다고 본다.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5&aid=0002914795&date=20190616&type=2&rankingSeq=2&rankingSectionId=100

민심이 안 좋으니 김부겸을 대구에 투입한 모양인데 ㅎㅎㅎ

대구는 이미 기회를 충분히 줬지 민주당에게 ..


20190616_093639.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대팔이 19-06-16 10:07
   
자꾸 타사이트 이를테면 일베나 디시갤 자료 퍼나르는건 선동질 하자는거밖엔 이유가 없는데....
표독이 19-06-16 10:25
   
짜집기 지랄을 하고 자빠졌네
하늘저멀리 19-06-16 10:34
   
어이 십장생아 여기서 놀지 말고
네이년이나, 일베로 가서 놀아라 십알탕아
CurtisLeMay 19-06-16 10:39
   
기회를 줬다고? 김부겸하나 뽑아놓고?
최순실이 뒤에서 짱개(인민군사열)방숭이(강제징용무마,군함도 세계유산등록,위안부굴욕합의,부산해저터널추진)로비 받아 처먹으면서
나라 팔아처먹고 닭근혜 탄핵당하고 치룬 대선에서
전국유일 자한당 홍준표 밀던게 어디?

양심은 갖고 살자.
염치가 있어야 사람이지
사람답게 좀 살자

꼴랑 김부겸 하나 뽑아놓고 무슨 절대 지지해준마냥
개같은 생색질.
그리고 전국민 모두가 어차피 기대도 안하니까 다음 총선 대선때도
원래 하던대로 자한당 뽑고 해라

나베 황교안 심재철 김진태 박대출 민경욱 ㅉ
라인업 직이네
B형근육맨 19-06-16 10:49
   
결론을 만들어 놓고
이것저것 짜집기 하는데는 도가텼네
역시 베충이
KilLoB 19-06-16 11:02
   
투기하게 해달란 말이지.
저런건 겉으로 핑계대는 소리일뿐이지.
뭘 갖다대봐라 저것들이 아저럴까. 근본은 따로있는데

나쁜놈들 참 많음
 ㅋㅋㅋ
KilLoB 19-06-16 11:03
   
아이 똥밟았네.. 배충이 선동질이었구만. 확인했어야됬는데...  재수없어. 소금뿌려야
sangun92 19-06-16 11:22
   
“여기가 대구 수성구에서 가장 번화가라예. 예전엔 새벽 4~5시까지 환했는데 몇 년 전부터는 10시면 불이 다 꺼져요. 전라도 아니면 충청도 윗쪽이나 경기가 좋지, 대구는 아주 경제가 엉망이라예."

==> 느그들하고 같은 팀메이트인지, 같은 편인지 하는 벌레가
광주 대학생 코스프레하면서
광주 시장 경제가 완전히 죽어간다고 지랄했었는데
여기에서는 또 광주 경제가 좋다고 썰을 푸네?

어느 썰이 맞는 거야?
뭐, 어차피 느그들에게는 관심이 없는 야그겠지.
진실이 무엇이든 간에, 그저 선전 선동만 하면 될테니까.
진명2 19-06-16 11:44
   
장지나!  똥은 화장실에서 싸는거다..    seki ya...
진명2 19-06-16 11:44
   
게시판에서  설사해대는 장지니...
무영각 19-06-16 11:52
   
날조 사기꾼 어디 안가는 날조 사기꾼이구만
 
 
Total 148,8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6238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437931
148891 쪽국 여론조사 한국 수출 관리 엄격화 지지 71 % (1) 막둥이 04:18 186
148890 일본 문서에는 한국 규제 불필요한 국가 라더니~~!! 막둥이 03:59 135
148889 힘든 나경원을 더 갈구는 박용진. 正言명령 03:05 329
148888 한국 3건 규제만으로도 WTO 위반이다,쪽국 안보차원 조치… 막둥이 01:36 540
148887 오늘도 무식한 달거리몰락...... (5) 강탱구리 00:54 403
148886 닛산 1 만명 감원 한다고 관계자가 말했다~!! (1) 막둥이 00:17 659
148885 100분 토론 인하대 교수 (3) 생각하는삶 00:16 733
148884 오늘 러시아 경보기 사건관련 (4) 그림자13 00:12 476
148883 토왜당은 그냥 혹뿌리 07-23 174
148882 민주당 vs토왜당 혹뿌리 07-23 205
148881 문재인 공식 팬카페??? 골드에그 07-23 246
148880 아베때문에 제대로 프레임 씌웠네 ㅋㅋㅋ (4) 밍구리 07-23 685
148879 영국 존슨 취임에 트럼프 잘 해낼 것 이닷.축하~!! 막둥이 07-23 199
148878 전범 기업 제품에 스티커 부착하는 조례안 다시 추진.. (4) 막둥이 07-23 427
148877 세계가 한국 안보 의식에 놀라는 이때..... (6) 강탱구리 07-23 1142
148876 일본은 정상적 얍삽함도 못갖췄다..... (1) 강탱구리 07-23 438
148875 가장 큰 고비 넘어갔네...식각용 불화수소 (14) 강탱구리 07-23 1026
148874 영국 호르무즈해협 보호 유럽이 주도 미국 동참 요청 거… 막둥이 07-23 454
148873 이석현의 제안 (13) 푸른애벌레 07-23 629
148872 쪽국 외무상 한일관계 악화해도 민간 교류는 중요허다네… (8) 막둥이 07-23 742
148871 토착왜구 본진상황, 어처구니 없는 것들. (10) 대간 07-23 1035
148870 10월에 많은 일 들이 있겠군요~!! 막둥이 07-23 368
148869 "뭘 해도 친일"..與 '친일 프레임'에 꽁꽁 묶인 野 (23) 음치킨 07-23 980
148868 젊은이여 유일구화 07-23 154
148867 증권가에서는 일본 투자 주의보가 내려졌다는데~~!! 막둥이 07-23 7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