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09-22 19:07
건설 규제만 300건 훌쩍...기업 '족쇄' 찬 채 경제전쟁터 내몰려
 글쓴이 : 탈랄라
조회 : 236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11&aid=0003622358&sid1=100&mode=LSD

[경기 내리막인데...反기업법안 또 쏟아진다]
克日 등 주문하면서 후방지원은 없고 불확실성 키워
주52시간·법인세 인상·하도급법 개정 등 옥죄는 정책만
"경직된 노동법 등 규제만 풀어도 경제·기업들 숨통"

재계가 불확실성이라는 늪에 빠져 고통을 호소하는 배경에는 정부 여당의 ‘양두구육’ 식 경제정책이 자리하고 있다. 정부는 일본의 경제 보복이 본격화되자 각 기업에 ‘극일(克日)’을 주문했다. 특히 소재·부품사업 연구개발(R&D) 지원을 약속하며 글로벌 경제 전쟁터에 국내 기업들을 장수로 세웠다. 하지만 현 정부 출범 이후 쏟아진 정책들은 대부분 ‘반(反)기업’이다. 그나마 추진한다고 밝힌 지원 정책은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강행에 따른 여야 정쟁으로 ‘거북이’ 행보를 면치 못하고 있다. 국내 기업들이 후방 지원은커녕 ‘반기업’이라는 족쇄를 찬 채 총성 없는 전쟁에 내몰린 셈이다.

실제로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경제정책의 키워드 가운데 하나가 최저임금·법인세 인상, 주52시간제 도입 등으로 대표되는 ‘반기업’이었다. 단기간 집중 노동이 필수인 R&D 분야는 주52시간제 일괄 도입으로, 사업 확장을 위한 투자는 법인세 인상으로 이어지면서 재계 내에서는 이들 규제가 기업 발목 잡기로 작용했다고 지적한다. 또 건설업계에서는 규제 증가로 경쟁력이 떨어지고 있다는 우려마저 나온다. 20대 국회에서 건설산업과 관련한 직간접 규제법안은 300건이 넘는다. 이는 19대 국회에 비해 세 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이들 법안의 주요 내용은 원청업체에 대한 직접 처벌을 강화하거나 권한을 축소하는 내용이다. 하도급 대금 지급 강화 등 하도급 업체를 보호하기 위한 내용인데 일부 법안은 원청업체의 정당한 권리 행사도 막을 정도로 편향성을 띄고 있다.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발의한 ‘하도급 거래 공정화법’ 개정안은 원청업체가 하도급 대금의 2분의1에 상당하는 금액에 대해 압류·양도·면제 등 처분을 금지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하도급 업체를 보호하기 위해 민법에 보장된 채권자의 권한을 과하게 축소했다는 지적이 나온다.


재앙이가 기업 다 때려잡기 바쁜데
기업들이 어떻게 투자를 하고 일자리를 늘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winston 19-09-22 19:08
   
안사요~
어이가없어 19-09-22 19:09
   
이게 줄 돈을 안줘도 되게끔 해달라는 헛소리 일뿐....
광혈랑 19-09-22 19:09
   
쥐같았으면 다 퍼줬을텐데 말야? 그치?

땅 팔아먹던 쥐니깐 말야....응?..ㅉㅉㅉㅉㅉ

근데 요새 쥐 얘기 다스 얘기 다시 나오더라?...ㅋㅋㅋㅋㅋ
제냐돔 19-09-22 19:13
   
아 네~
kebiclub 19-09-22 19:16
   
왜구가 지금 망하고 있는 이유를 생각해 보면서
기업들이 투자할지 안할지는 지켜봐라.

왜구들이 한국을 음해하고 지랄하는 것을 토착왜구들이 받아
지금 신나게 하고 있는 짓거리들.
쿨아쿠아향 19-09-22 19:44
   
....기업을 때려잡는게 아니라 하도 일감 몰아주기하고, 하청 후려치기하고

그래서 너무 지나칠 정도로 쪽쪽 하청업체 씨말려죽이니까 그거 보호하자고 만든 법 아님?

그게 족쇄가 되서 기업이 일 못하겠다 그러면

이명박근혜때는 땅짚고 헤엄치기 수준으로 기업 프렌들리 했는데 왜 서민들은 더 가난해지는데?

진짜 어이가 없다.
 
 
Total 173,0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16692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22816
173089 '불법자금 수수' 엄용수 징역 1년6개월 확정..의원… (2) bts4ever 17:33 63
173088 비이성적인 중국인 유학생들의 행동 (2) 초록바다 17:32 92
173087 [속보] 윤중천 5년 6개월 선고 (3) 보미왔니 17:25 196
173086 3분기 성장세 꺾인 日.."韓 불매운동이 치명타" (1) 너를나를 17:12 143
173085 “젊고 건장하지만 나약”…채이배가 고백한 까닭은 (1) 초록바다 16:26 207
173084 핵심은 미국과 트럼프 체면을 챙겨줘야 한다는 겁니다. (8) 스핏파이어 15:31 333
173083 요즘 부카니스탄 하는 짓을 보면 (10) 셀틱 15:24 170
173082 전대갈 쥐새끼 닥대가리. 모두 멋대로 개지랄이네. ㅎㄷ… bts4ever 15:21 83
173081 20대 국회 '정당별 의원직 상실 분포' 오늘기준 (1) 보미왔니 15:19 234
173080 재미있는 이야기좀 할께요~ (2) 2019사역자 15:03 148
173079 北 "금강산 남측시설 스스로 철거하라 마지막 기회" (4) 화답 14:45 230
173078 나경원은 빼도 박도 못하게 경련왔다...ㅋ (5) 강탱구리 14:20 698
173077 조국 딸 부산대의전원 장학금은 ‘개인 돈’…뇌물 성격… (9) OOOO문 14:18 321
173076 닥대가리 꾀병으로 병원에서 두달간 놀고자빠졌네. ㅎㄷ… bts4ever 13:50 209
173075 토왜 자한당 국회 의원상실 모음~ (7) 보미왔니 12:26 547
173074 화해 프로젝트 - 진보 논객 진중권과 젊은 보수 이준석 (9) 조지아나 12:13 314
173073 패스트트랙 선거법 개정은 불가능하게 보입니다. (1) 쿠비즈 11:55 224
173072 유엔 "한국정부 北 주민 강제추방 맹비난 조사할 것" (6) 화답 11:41 454
173071 11월 2주차 정당별 지지층분석 (3) 마이크로 11:41 268
173070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46:46 ,민주당: 자유당...더불스코… (1) 강탱구리 11:35 279
173069 빠와 까 (4) 두루뚜루둡 11:35 79
173068 공지영 진중권, 이 사람이 선생인가?"조국 아들도 자기 … (1) 조지아나 11:31 247
173067 자유왜구당 엄 용수 징역 1년6개월 확정..의원직 상실 (3) bts4ever 11:10 223
173066 유엔, 북 인권결의안 채택…한국은 제안국서 ‘빠졌다’ (7) 멸망의징조 11:04 162
173065 자유한국당, 우리공화당 완전 갈라서는 분위기 일부 감… (9) 조지아나 10:57 3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