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09-22 19:33
[기자의눈] 조국이 뭐길래
 글쓴이 : 탈랄라
조회 : 576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11&aid=0003622297&sid1=100&mode=LSD

 “특혜가 아닌 보편적 기회다. 특별하다고 보긴 어렵다. 누구나 노력하면 접근할 수 있는 기회다.”

지난달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회 직전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일부 의원들이 자청한 기자간담회. “교육제도가 문제다. 특목고제도가 있는 한 올라탈 수밖에 없다” “외국 유학 가려한다고 하니 교수가 의도적으로 배려해준 것일 뿐이다” “교수 부모가 있는 학생 학교에서는 어디든 가능하다”와 같은 발언들이 이어지자 기자간담회장 곳곳에서 작은 한숨 소리가 터져 나왔다. 당시 후보자 신분이었던 조 장관을 검증해야 할 법사위원들은 국민감정과 동떨어진 발언으로 무리한 방어에 앞장서고 있었다. 이후 조국 장관이 임명되자 민주당의 2030세대 지지율이 큰 폭으로 흔들리기 시작했다. 그러자 민주당은 청년층 지지율 만회를 위해 관련 행보에 속도를 냈다. 이달 초 청년 대변인 4명을 임명한 데 이어 17일에는 ‘2030 컨퍼런스 정책발표회’를 개최했고 최근에는 ‘교육 공정성 강화 특별 위원회’를 구성했다. 악화하는 청년 여론을 의식한 일종의 ‘선물 보따리’로 보이나 헛다리를 짚은 듯하다.

그중에서도 교육 공정성 강화 특위 구성은 공감하기 힘든 대목이다. 조국 장관 딸의 입시 특혜논란이 오롯이 기존 입시제도의 결함에서 비롯됐다고 보긴 어려울뿐더러 백년지대계인 국가 교육정책을 섣불리 흔들 경우 교육현장의 혼란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나아가 문재인 정부가 그토록 강조했던 ‘기회의 평등과 공정’이라는 핵심가치가 훼손된 상황에서 여권이 추진하는 교육 공정성 강화가 그 정당성을 얻을 수 있을지 의심스럽다. 조 장관 딸 입시 특혜문제는 덮어둔 채 교육 공정성을 논한다면 청년층 지지율은 계속 회복하기 힘들 것이다.

앞서 언급한 법사위원 기자간담회에서 민주당의 한 법사위원은 간담회 말미에 “도대체 조국이 뭐길래, 법무부 장관이 뭐길래 이런 난리 법석을 떨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진영을 지키기 위해 역설적으로 진보 진영이 추구하던 최대의 가치를 저버렸다. 대체 조국이 뭐길래, 법무부 장관이 뭐길래 민주당이 현 정권을 떠받치고 있던 공정이라는 가치를 애써 외면했어야 하는지 반문하고 싶다.

조국 아니었으면 자한당은 그냥 끝날뻔했는데
조국 덕분에 자한당이 극적으로 기사회생 하게 되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막둥이 19-09-22 19:35
   
근거로 남겨 주는구야? 아님 좌표 설정 해주는거야?ㅋㅋ
fox4608 19-09-22 19:36
   
자한당은 좋겠다...
이런 지지자가 있어서...
내일을위해 19-09-22 19:37
   
그려  자유당살아나서 좋겠다.  살아났으니 이제 걍 뒤져.
kebiclub 19-09-22 19:38
   
손석희의 아들이 서울 경제에 있다면서?
잘봤다.

그런데, 그건 그거고
조국은 5촌조카도 케는데, 나경원조카도 한번 케보자.

https://www.bobaedream.co.kr/view?code=best&No=247239&cpage=1

기레기와 검레기들.

진실을 외면하고 있는 것들이 서서히 죽어가는 모습을 보면서,
지금의 지랄이 알고보면 지랄의 끝자락인 것을.

추가로
나베 아들 김현조(Joe Kim).
미국의 미시 USA에서 미국 국세청에 신고했다고 한다.

나베 이것은 그냥 아들출생관련 해당문서만 증빙하면 되는데,
나라 망신은.
킹크림슨 19-09-22 19:38
   
박명수 노래 가사같은 소리네요.

참으로 행복합니다.

회로는 계속 돌아가니까요!!
째이스 19-09-22 19:39
   
조국이 뭐냐고?????      법무부장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냐웅이앞발 19-09-22 19:39
   
이제와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두달동안 다구리 깐 기레기새끼들아. 참 빨리도 팩트체크 해준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냐돔 19-09-22 19:44
   
네 조국은 어디냐? 짱개냐 쪽본이냐? ㅋ
     
캠핑음악 19-09-22 19:52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조국을 선택해서
조국 임명에 반대해야겠죠
          
kebiclub 19-09-22 19:59
   
조국을 선택한 것은 불가분의 관계이고
조국을 임명한 것은 불가분의 관계이다.

불가분이란 단어가 뭔지 한번 생각해 보세요!
이것도 모르면서 라임처럼 글을 쓰지 마시고.
 
 
Total 173,4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17109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24680
173417 문재인이 윤석열 쳐내는건 불가능하죠. (1) 코우스 22:01 127
173416 박근혜처럼 또다시 부국제 죽이려했던 친박출신 예결위… 너를나를 21:44 87
173415 개독한테 빌붙은 교알이 ㅋㅋㅋㅋㅋ (1) bts4ever 21:34 102
173414 항교활이랑 빤스랑 같이 단식한다믄서요? (3) 별명11 21:26 114
173413 윤석열은 문재인 대통령의 명령을 따르는 것뿐입니다. (14) 코우스 21:19 227
173412 윤석열은 완전히 미쳤군요. (8) 떡국 21:06 425
173411 檢, 김오수 법무차관 '직권남용' 고발인 조사 (1) 째이스 21:06 192
173410 주한미군이 철수한다? (2) 초록바다 20:53 129
173409 죽기를 각오" 黃..텐트 불허·한파에 국회로 돌아가 (4) NIMI 20:48 190
173408 文대통령, 강기정에 "황교안, 집앞에 온 손님..찾아봬라" bts4ever 20:39 155
173407 채널a에서 가생이를 모니터링 하는듯 .....? (3) 조지아나 20:30 187
173406 ‘뜬금 단식’ 황교안, 전광훈 목사와 손잡고 “죽기를 … (1) 너를나를 20:27 120
173405 미국인들, 방위분담금 협상에 임하는 미국 정부 비판 (5) 초록바다 20:23 175
173404 “‘조국기 부대’ 청산 못 하면 文 정권 어떻게 될지 몰… (1) 조지아나 20:23 66
173403 단식 황교안 전광훈 목사와 손잡고 “죽기를 각오” (3) 칼까마귀 20:20 92
173402 판독기가 결과를 돌출했습니다.jpg (1) 세기말병장 20:06 142
173401 윤석열, 이언주, 그리고 나의 공통점 (7) 조지아나 19:48 172
173400 나경원 아들이나 박원순 아들이나 (14) 코우스 19:43 138
173399 주사파 "민족해방 운동" 의 역사적, 유전적 실체는 허구 (8) 조지아나 18:22 224
173398 민주당 총선이 불안한데요? (6) 부두 17:42 614
173397 "4대강 '100억 현금박스' 제보 뭉개져..'22조 삽… (4) NIMI 17:17 589
173396 황씨 단식에 대한 각 당의 논평 (12) samanto.. 17:02 540
173395 10년전 '국민과의 대화' 출연했던 연예인 (1) 보미왔니 16:50 494
173394 국민은 황교안의 목숨을 건 단식을 원하지 않습니다. (6) 보혜 16:44 275
173393 황교안 목숨을 건 단식 시작~ (16) 보미왔니 16:26 43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