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09-22 19:33
[기자의눈] 조국이 뭐길래
 글쓴이 : 탈랄라
조회 : 634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11&aid=0003622297&sid1=100&mode=LSD

 “특혜가 아닌 보편적 기회다. 특별하다고 보긴 어렵다. 누구나 노력하면 접근할 수 있는 기회다.”

지난달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회 직전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일부 의원들이 자청한 기자간담회. “교육제도가 문제다. 특목고제도가 있는 한 올라탈 수밖에 없다” “외국 유학 가려한다고 하니 교수가 의도적으로 배려해준 것일 뿐이다” “교수 부모가 있는 학생 학교에서는 어디든 가능하다”와 같은 발언들이 이어지자 기자간담회장 곳곳에서 작은 한숨 소리가 터져 나왔다. 당시 후보자 신분이었던 조 장관을 검증해야 할 법사위원들은 국민감정과 동떨어진 발언으로 무리한 방어에 앞장서고 있었다. 이후 조국 장관이 임명되자 민주당의 2030세대 지지율이 큰 폭으로 흔들리기 시작했다. 그러자 민주당은 청년층 지지율 만회를 위해 관련 행보에 속도를 냈다. 이달 초 청년 대변인 4명을 임명한 데 이어 17일에는 ‘2030 컨퍼런스 정책발표회’를 개최했고 최근에는 ‘교육 공정성 강화 특별 위원회’를 구성했다. 악화하는 청년 여론을 의식한 일종의 ‘선물 보따리’로 보이나 헛다리를 짚은 듯하다.

그중에서도 교육 공정성 강화 특위 구성은 공감하기 힘든 대목이다. 조국 장관 딸의 입시 특혜논란이 오롯이 기존 입시제도의 결함에서 비롯됐다고 보긴 어려울뿐더러 백년지대계인 국가 교육정책을 섣불리 흔들 경우 교육현장의 혼란이 걷잡을 수 없이 커질 수 있기 때문이다. 나아가 문재인 정부가 그토록 강조했던 ‘기회의 평등과 공정’이라는 핵심가치가 훼손된 상황에서 여권이 추진하는 교육 공정성 강화가 그 정당성을 얻을 수 있을지 의심스럽다. 조 장관 딸 입시 특혜문제는 덮어둔 채 교육 공정성을 논한다면 청년층 지지율은 계속 회복하기 힘들 것이다.

앞서 언급한 법사위원 기자간담회에서 민주당의 한 법사위원은 간담회 말미에 “도대체 조국이 뭐길래, 법무부 장관이 뭐길래 이런 난리 법석을 떨어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진영을 지키기 위해 역설적으로 진보 진영이 추구하던 최대의 가치를 저버렸다. 대체 조국이 뭐길래, 법무부 장관이 뭐길래 민주당이 현 정권을 떠받치고 있던 공정이라는 가치를 애써 외면했어야 하는지 반문하고 싶다.

조국 아니었으면 자한당은 그냥 끝날뻔했는데
조국 덕분에 자한당이 극적으로 기사회생 하게 되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막둥이 19-09-22 19:35
   
근거로 남겨 주는구야? 아님 좌표 설정 해주는거야?ㅋㅋ
fox4608 19-09-22 19:36
   
자한당은 좋겠다...
이런 지지자가 있어서...
내일을위해 19-09-22 19:37
   
그려  자유당살아나서 좋겠다.  살아났으니 이제 걍 뒤져.
kebiclub 19-09-22 19:38
   
손석희의 아들이 서울 경제에 있다면서?
잘봤다.

그런데, 그건 그거고
조국은 5촌조카도 케는데, 나경원조카도 한번 케보자.

https://www.bobaedream.co.kr/view?code=best&No=247239&cpage=1

기레기와 검레기들.

진실을 외면하고 있는 것들이 서서히 죽어가는 모습을 보면서,
지금의 지랄이 알고보면 지랄의 끝자락인 것을.

추가로
나베 아들 김현조(Joe Kim).
미국의 미시 USA에서 미국 국세청에 신고했다고 한다.

나베 이것은 그냥 아들출생관련 해당문서만 증빙하면 되는데,
나라 망신은.
킹크림슨 19-09-22 19:38
   
박명수 노래 가사같은 소리네요.

참으로 행복합니다.

회로는 계속 돌아가니까요!!
째이스 19-09-22 19:39
   
조국이 뭐냐고?????      법무부장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냐웅이앞발 19-09-22 19:39
   
이제와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두달동안 다구리 깐 기레기새끼들아. 참 빨리도 팩트체크 해준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냐돔 19-09-22 19:44
   
네 조국은 어디냐? 짱개냐 쪽본이냐? ㅋ
     
캠핑음악 19-09-22 19:52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조국을 선택해서
조국 임명에 반대해야겠죠
          
kebiclub 19-09-22 19:59
   
조국을 선택한 것은 불가분의 관계이고
조국을 임명한 것은 불가분의 관계이다.

불가분이란 단어가 뭔지 한번 생각해 보세요!
이것도 모르면서 라임처럼 글을 쓰지 마시고.
 
 
Total 198,6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9435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48689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04961
198629 박정희 시절 외화벌이 (3) llllllllll 11:49 145
198628 안철수,진중권,서민 (1) greent 11:16 292
198627 윤석열 '휴가 명령서' ㅋㅋㅋ (2) 강탱구리 11:08 383
198626 중간수사발표 " 공무원 자진월북 확실" (3) 강탱구리 10:58 256
198625 YTN추장관 무혐의 보도태도 (1) 검군 10:54 300
198624 월북실종 공무원 채무액 3억원이 넘어 (1) 강탱구리 10:54 211
198623 조국의 고소 이후 기레기들 기사 거의 볼수 없음 독거노총각 10:41 218
198622 동부지검 '무혐의' 보고에 윤석열 측 "휴가명령서… (4) 독거노총각 10:35 321
198621 나경원 아들 한국인 맞나? (4) 엑스캔 09:41 520
198620 야당 대권후보 잡룡 '태영호' (3) 보미왔니 09:34 352
198619 삽질의 연속이네요 (2) 여유공간 09:08 328
198618 "정상적 휴가 승인"…추미애·아들·보좌관 불기소 bts4ever 08:41 221
198617 "월북은 사실로 확인…구조하다 상황 급반전" bts4ever 08:39 344
198616 거짓말쟁이 빠꾸네 나베 bts4ever 07:47 274
198615 거짓말쟁이 추미애 (21) ijkljklmin 06:43 438
198614 광복절 집회 주최 김경재 전 한국자유총연맹 총재 구속 (2) 일반시민 04:47 445
198613 언론단체들이 징벌적 손해배상제도 입법 결사반대 (10) 검군 00:15 694
198612 [혐주의] 안철수교수 앞에 서민교수 (5) 개개미S2 09-28 939
198611 상가집 예의 (5) 개개미S2 09-28 599
198610 참으로 민주적인 추미애 (18) ijkljklmin 09-28 695
198609 그냥 도박하다가 북한으로 (3) 한립 09-28 592
198608 피격 공무원이 남긴 USB 미스터리.."3개 모두 텅 비어있다" (6) 킹크림슨 09-28 660
198607 태영호 "北총구 앞 대한민국 외친 공무원이 어떻게 월북… (8) 그냥단다 09-28 746
198606 미정보 당국 오피셜 "최종월북" (6) 강탱구리 09-28 885
198605 왜 국민의 힘은 조수진 제명 안함? (7) 안선개양 09-28 6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