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5-29 22:01
국민의당, 윤미향 기자회견 혹평…"변명 일색 가증의 절정"
 글쓴이 : 실제상황
조회 : 547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119&aid=0002404696


국민의당은 29일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부정의혹에 연루된 혐의자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자의 해명 기자회견을 두고 "변명 일색 가증의 절정이었다"고 혹평했다.

안혜진 대변인은 이날 윤 당선자의 회견 직후 논평을 통해 "국민을 대변하는 국회의원 당선인 자격으로 국회의사당 내 소통관에 서있는 것 조차 불경스럽게 느껴지는 회견이었다"며 "사죄의 말은 그저 변명의 물꼬를 트기 위한 수단이었으며, 감정의 동요도 반성의 기미도 없는 기계적 낭독으로 흘리는 땀만이 그가 살아있는 사람임을 입증했다"고 언급했다.

이어 안 대변인은 "국민들이 가장 분노하고 있는 수십억 기부금의 사용처, 유학 자금의 출처 그리고 조의금에 대한 사용처 등 어느 하나의 의혹도 명쾌하게 해명하지 못하고 사족에 사족만 더하며 오로지 자신을 변명하는 그야말로 ‘안 하느니만 못한’ 기자회견이었다"며 "모든 의혹에 대해 ‘검찰조사’ 라는 편리한 핑계로 하루 잘 버텨 국회의원 뱃지 뒤에 숨어 어떻게든 사태를 모면하겠다고 생각한 것이라면 크나큰 오산"이라고 꼬집었다.


중도를 표방하는 안철수의 국민의당조차도 윤미향에 대해 부정적이군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20-05-29 22:03
   
그래서 재네 지지율이 지금 얼마라고요?
초록바다 20-05-29 22:16
   
그저 비난을 위한 비난일 뿐이군요
째이스 20-05-29 22:19
   
선출 한명도 없이 비례만 3석뿐인데... 국민의당 문 안닫냐????
나물반찬 20-05-29 22:24
   
게시자의 의견은 없이 개소리 기사만 퍼오던 왜구스파이,
누구와 스타일이 똑같군요.
누군지 알겠당~ ㅋㅋㅋㅋㅋㅋ
운동포기 20-05-29 22:31
   
가증까지는 아니고 모질한건 사실입니다..
얼마나 븅신짓하는지...저런것도 국회의원하겠다는데 도대체가
위안부법안 찬성한 넘들은 어떻게 국회의원 하는건지 이해가 안됩니다.. 나라팔고 민족배신하는건 기본으로
깔고 가야 국회의원할수 있는듯합니다..
윤미향 멍청아 너는 변명을 한던 뭔짓을 하던 위안부법안 찬선한 넘들을 같이 묶었어야 한다..
너는 비난받고 사퇴압력 받는데 위안부법안 찬성한한 넘들은 어찌해야하는지 기자들에게 당당하게 물었어야 한다. 찬성한 넘들 이름 하나하나 불러가며 전 국민앞에 까발릴기회를 날려서 넌 그넘들과 한패일지모른다고
생각한다.
찬성한넘들
보혜 20-05-29 22:33
   
어차피 그리 오래갈 이슈는 아닌..
강탱구리 20-05-29 22:56
   
안철수가 언제 중도였냐? 파르르 떨리는 시계불알 초릿대였지 ㅋㅋㅋㅋㅋㅋㅋㅋ
신수무량 20-05-30 11:10
   
찰스가 뭘 아나? 정치하면서 배린 인간인데.
킹크림슨 20-05-30 22:00
   
요즘엔 이런 글 봐도 감흥이 없네요.

좀 더 노력해 주세요.
 
 
Total 195,43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37461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90055
195438 동북항일연군(련군)의 제1로군의 현황.문헌(사상휘보) 돌통 04:59 5
195437 북한이 자랑하는 (동북항일연군)의 분석 02편 돌통 04:29 20
195436 북한이 자랑하는 (동북항일연군)의 분석 01편 돌통 04:22 20
195435 6.25남침에 대한 전 북한 고위관료 망명자들의 증언 돌통 04:15 20
195434 백선엽 사망 (4) 막둥이 01:11 375
195433 ㄴX같은 자칭 그분들의 선택적 정의 (2) 주말엔야구 00:28 161
195432 내년 보궐선거가 기대되네요 (8) 달의몰락 00:18 219
195431 좌파몰락 (40) 달의몰락 07-10 320
195430 여기가 커뮤니티 중 제일 좌편향된듯 (30) 놋쨘 07-10 313
195429 (진혜원 현직 검사)'피해자' 프레임을 짜는 사람… (3) 나물반찬 07-10 322
195428 박원순 시장님의 명복을 빕니다. (13) 대한민국1 07-10 154
195427 박원순의 사망이 우리에게 남길 것들 (9) 또치엄마 07-10 274
195426 대선 잠룡들이 한명 두명 사라지고있네요 (6) 한립 07-10 300
195425 나는 박원순에게 좋아하는부분도있었고 (1) 뭔데 07-10 162
195424 내가 노동조합 탈퇴한 이유 (12) 프레이재멍 07-10 297
195423 박원순시장에게 누가 돌을 던지랴.... (10) 프레이재멍 07-10 340
195422 묘비명 (19) 달의몰락 07-10 333
195421 故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온라인 분향소 (서울특별시) (15) 나물반찬 07-10 285
195420 뭘 어쨌길래 스스로 목숨을 끊을만큼 두려웠던 걸까요? (12) 꼰대감별기 07-10 329
195419 성범죄에 자살이라니 정말 추하게 가버렸네요 (31) 꼰대감별기 07-10 403
195418 박근혜 징역20년 선고에 지지자들 "재판 무효 욕설 소동 (4) 독거노총각 07-10 225
195417 페미지지하는 사람 중 정상적인 사람이 드문 느낌이네요… (4) 너란남잔 07-10 189
195416 경남도의회 제2부의장 민주당 차지..통합당 "야당 투쟁 … 너를나를 07-10 200
195415 김부겸 "박정희 이름 뺀 경부고속도로50주년 기념비, 사… (4) 너를나를 07-10 416
195414 빼박 증거였던건가 (3) 내가갈께 07-10 3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