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7-18 11:19
전지전능 = 가장 인간다운 허구
 글쓴이 : 미우
조회 : 1,088  


라기보단 가장 초딩다운 허구가 맞지만

전지와 전능 사실 떼어놓고 얘기할 필요도 없이 그냥 그만큼 꼴리는대로 무엇을 상상하던 그 이상이란 뜻이죠.


본 영화 또 보는 경우가 있습니다.

몇년 있다 심심해서가 아니라 동영상이면 방금 본 거 반복해서 서너번도 보죠.

방금 봐서 다 아는데 또 볼까요? 아닙니다. 다 알지는 못하는 거죠.

정말 다 아는 경우 또 볼까요? 눈만 감아도 그냥 눈 앞에 영상이 영화와 한치의 오차도 없이 지나갑니다.

안보죠. 볼 이유도 없고...

나이 들면 영화고 게임이고 스포츠고 다 재미없습니다. 정도의 차이야 있죠.

이미 장르별로 내용별로 너무 접해서 식상해서 그런거죠. 흥미를 잃는다고 합니다.


전지전능한 작자가 세상을 만들어요? 안만들어봐도 다 아는데?

만드니 좋아보여요? 어찌 생길지 몰랐나?

70먹은 한국 할배가 "젓가락으로 밥먹는 거 보니 신기하더라"라고 했다와 동급이네요.

이 자체가 넌센스라는 걸 머리 조금만 있음 알 수 있습니다.

주식이 똥인 똥개가 똥맛 궁금해서 똥 먹어본다는 얘기가 더 신빙성 있습니다.


누가 만들었다면 이 세상은, 최소 전지전능한 치는 아닙니다.

전지전능? 안해봤음 말을 마세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abat69 16-07-18 12:03
 
전지전능이 이해되시는 분들은 헐리우드의 시간여행 영화도 완전히 이해되시는 분들일거임.
어떤 시간여행 영화도 인과율 에러가 발생하던데 여기서 의문이 안드는 부류는 내생각엔 딱 2가지 종류임.
1.무조건 그런일이 있을거라는 믿음이 있는 사람
2.생각없이 사는사람 그냥 그러려니 하는 인간들

그리고 이세상은 영화로 치면 비극인데 도데체 시간을 주관한다는 놈의 머리엔 뭐가 있을까
moim 16-07-18 23:39
 
전지전능할수가 없는데 그렇게 믿고 싶은거죠
자유의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이런 멍청한소리도 없는듯

그냥 자신들이 자유의지라 믿지만 결국 부처님 손바닥안임
그래도 부처는 야훼처럼 믿어라!!!빼~액!! 이러지는 않으니...
페리닥터 16-07-19 16:25
 
사람들이....전지전능을....오해하구 있군.
전지전능이란.....원리와 질서 입니다.
원리와 질서를 벗어난 어떠한 일도....이 우주에서는 일어나지 않습니다.
사람들이 흔히 생각하는....뭐든 꼴리는대로, 상상한대로.....다 되는 것이 아닙니다.
나쁘게 말하자면....전지전능은 말장난으로 밖에 보이지 않죠.
사람들의 생각과 마음.욕심이 만들어지는 곳의 얘기 입니다....이건 이해하지 못할 듯.
불교에선 이걸....공이라고 부릅니다.
     
미우 16-07-19 16:31
 
누가 오해하면서 도를 아십니까 수준의 얘기는 하는 건지... 전지전능 사전 찾아보시길..
원리와 질서는 한국말로 그대로 원리와 질서라고 합니다.
          
페리닥터 16-07-19 18:26
 
사전 찾아보고....깨달음을 얻을 수 있을까요?...그러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훌륭한 숫양 한마리를 쫒아가려고...99마리 양을 과감하게 버린 목자의 비유라든가.
황금이 묻혀있는 땅을....자기재산 전부를 팔아치워 사는 농부의 비유라든가.
어망에 큰 물고기 하나만 남겨두고....잔물고기 다 버려버린 어부의 비유라든가....
깨달음은 그런것이요.....다 버릴만한 가치가 있지요.
따지고 보면 버린 것도 아니죠....거기에 당하지 않을 뿐.
일반 목사들....99마리 양을 버렸다고 얘기하는 분....하나도 못봤습니다.
무리를 떠난 양을.....어린양라고 속이죠....어린 양이라는 얘기 없습니다.
양을 찾아 다시 돌아왔다는 얘기 없습니다....숫양을 그리며 쫒아갔으니까.
숫양 한마리를 위해....쪼무래기 99마리양은....버립니다...필요 없습니다.

전지전능은....따로 있는게 아니라....인간 안에 있습니다....찾아내면 천국.못찾으면 지옥.
내가 천국이자 지옥을 동시에 가지고 있습니다....선인과 악마를 함께 갖고 있듯이 말입니다.
그렇다고...이게 마인드 컨트롤 하고는 좀 거리가 멉니다.
마음이 닿지 않는 곳이거든요.
성경이....너무 이해하기 힘들게 써있죠.....성경필자들 개판....지들이 모르니깐.
허황된 개구라만 써놓고....특히 요한.
성경은....인간자신에 대한 얘기지....세상과 나에 대한 얘기 아닙니다.
               
미우 16-07-19 18:37
 
사전을 찾아보면 당연 깨달음을 얻죠.
남의 말에 쓰인 단어가 어떤 의미인지 정도의 깨달음은 능히 얻고 남습니다.

재산 팔고 양 찾는 소설 주절 거리면서
도를 아십니까 같은 소리 해대면 내가 남보다 뭔가 더 있는 거 같고
깨달음이 하늘에서 떨어지고 하나 보죠.

깨달음이 뭔데요? 뭔지는 아시고 운운 하시는 건지...
살면서 여기 저기 줏어들은 뭔지 모르지만 깨달으면 좋을 것 같은 그거 말고
진짜 깨달음이 뭔지부터 깨달아야 하지 않을런지...

내 장담 하건데
공자 맹자 말장난 되뇌이거나, 목탁 두드리면서 선문답 하는 치들
평생 깨달은 거라곤 그딴 거 주절거리며 폼 잡고 앉아있으면 좀 먹어주고 겉치레에 도움되는구나 말고는
쌩판 깨달은 거 없다는 거에 10원 몰빵 할 수 있습니다. ㅋ
                    
페리닥터 16-07-19 19:01
 
님은 그 세계를....모릅니다...사실 알고보면 별거 없어요.
안이 밖이 되고....밖이 안이 되고.
남자가 여자가 되고....여자가 남자가 되고.
위가 아래가 되고...아래가 위가 되고.
먼저 된자가 나중되고...나중된 자가 먼저되고.
앞이 뒤가 되고....뒤가 앞이 되고.
선이 악이 되고...악이 선이 되고...
삶이 죽음이 되고...죽음이 삶이 되고....
태어남도 없고...사라짐도 없습니다.....그 세계는.
그런 세계를....님은 모릅니다....이분법의 세계에서는 거길 알 수가 없습니다.
님은 음양의 세계에서만 살기 때문에....태극, 무극의 세계를 모릅니다.
님이 자고 있을  때....님은 어디있지요?...님의 정신.몸이 님의 전부는 아닙니다.
그 세계는...님이 자고 있는 순간에도...추우면 땀구멍을 닫아 줍니다.
누가 닫았습니까?....그 놈은 자지도 않고...우주원리대로 행동하고 있습니다.
님의 판단력이 작동하기 이전의 세계입니다.
님의 실존을 지배하는.....99%가 그놈이 하고 있습니다.
별거 없습니다....님의 생각이 못 미치는 곳을 발견하세요.
그럼....자유가 찾아올 겁니다....전지전능의 자유가...
꼴리는 대로 막하는 자유가 아닙니다....우주의 일부로서의 자아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도저히 모르겠으면....패쓰....몰라두 사는데 하나두 지장 없쓰....
                         
미우 16-07-19 19:08
 
뭔소린지 모를 소리 알 필요도 없고요. 뭘 몰라서 패스는...
소설 모른다고 흠 될 일이라는 거에요?

ㅋㅋㅋㅋ 님은 뭘 아는데요?
현재 전지전능의 자유를 만끽하고 계신가 보죠?
그렇담 깨달은 자가 인터넷서 이러고 계시는 건지... 아니라면 헛소리 인증인 거고...
깨달아 보지 않은 자가 이래야 깨닫는다는 둥 하면 헛소린 거죠. 지도 못해본 걸 구라치는 거 밖에 더 됨?
뭔 대단한 거 안다고 남은 모르네 마네입니까. 님 적은 거 깜도 안될 장문의 헛소리 못적어서 안적는 줄 아시나보죠?
동물 짐승 되고 짐승 곤충 되고 곤충 식물되고... 식물 인간되고... 이런 거요?
                         
사고르 16-07-19 19:30
 
요새 전지전능한분들이 많네요..
                         
헬로가생 16-07-19 19:52
 
두분이였는데 한분 더 생겼네요.
동아리 만드시면 될 듯...
                         
지청수 16-07-19 20:02
 
헬로가생/ 승~삼위일체일 수도 있습니다.
     
개짖는소리 16-07-21 01:20
 
말의뜻자체를 바꾸는능력 ... 대단합니다 
종교에빠지면 이성이 무너지고 감성적이되는 극단적인 사례를 님께서 보여주는군요
 
 
Total 3,93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6994
838 '어떤 공고' 有 (5) 대도오 08-22 362
837 Thomaso 님 덕분에 사고의 지평이 좀 더 넓어진 느낌 (10) 도다리 08-22 521
836 어떤분을 사랑해드리면 될까여ㅇㅅㅇ?? (16) 그럴리갸 08-22 376
835 유비쿼터스 라는 말을 풀어봅시다. 가생이에 영어잘하시는 분 … (8) 화검상s 08-21 406
834 ' 내 안에 생체 칩 있다 ' 현재, 국회 입법안 발의!! (12) 화검상s 08-21 862
833 불교 "공"과 가상현실,그리고 예수 환생 (9) Thomaso 08-21 637
832 아인슈타인이 불교신자가 된 이유 (10) 도다리 08-21 1083
831 빛 그림자 (18) 푯말 08-21 411
830 드디어 종교전쟁 시작인가요 (1) 디아 08-21 382
829 교회에서 그래도 딴짖안했는데 (9) moim 08-21 330
828 기독교의 구라들 -4 ( 현대에 뿌리 안뽑히는 목사 성범죄) (2) Thomaso 08-21 631
827 기독교의 구라들 3 ( 황금과 신: 아누나키와 여호화 ) (1) Thomaso 08-21 518
826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로다 (61) 푯말 08-20 951
825 터키인과 터키 교민들에게 빅엿을 선사하는 모 종교인들의 모습 (17) 지나가다쩜 08-20 1003
824 기독교의 구라들 2 ( 도그마가 만든구라) (9) Thomaso 08-20 696
823 선생님께 올립니다 (18) 헬로가생 08-20 521
822 두 개 동시에 올려 봅니다. ^^; 有 (24) 대도오 08-19 383
821 종.철게를 보면서 느끼는점 (28) 백전백패 08-19 668
820 군대만 다녀와도 다 아는 말이 있죠. (38) 미우 08-19 970
819 절대적인 것은 없다? (29) 푯말 08-19 628
818 워프 드라이브 (11) 나비싸 08-18 469
817 진리란 무엇인가? (17) 하늘메신저 08-18 663
816 어떤분께 여쭙고 싶습니다. (1) 백전백패 08-18 406
815 이럴지도 몰라요.... 有 (6) 대도오 08-18 374
814 하나님족 VS 원숭이족 (63) 푯말 08-18 777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