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10-29 22:54
불교의 동물윤회론 보다 1000년 앞선 성경의 동물윤회론 (1/2)
 글쓴이 : 앗수르인
조회 : 965  

                 이사야서 34

1  민족들아가까이 와서 들어라겨레들아주의를 기울여라.

   땅과 거기에 가득 찬 것들누리와 거기에서 자라는 모든 것들은 들어라.

 

위의 1절에서 들어라’ 하신 모든 대상은이 세상 사람들뿐만 아니라,

동물을 포함해서 땅에 사는 모든 피조물을 향해 들어라’ 하신 말씀인데,

아래와 같이 복음이 선포된 대상에 해당됩니다.

 

                  콜로새서 1

23  복음은 하늘 아래 모든 피조물에게 선포되었고, 

    나 바오로는 그 복음의 일꾼이 되었습니다.

 

개신교 성경책에는 모든 피조물’ 부분을 천하 만민’ 으로 번역 아닌 의역을 했는데

아래 29절의 부활심판이 동물 환생임을 깨닫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요한의 복음 5

29  ~ 선을 행한 이들은 부활하여 생명을 얻고

    악을 저지른 자들은 부활하여 심판을 받을 것이다.


위의 23절은 땅의 사람들뿐만 아니라 동물들에게도 복음이 선포되었다는 것이 아니라,  

땅에 살면서 구원받아야 할 사람들과전체 동물들 중의 일부 동물로 환생해 있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복음이 선포되었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위의 29절은 악을 행하면 동물로 부활해서 심판을 받게 되는데,

동물이 된 이들에게도 복음이 선포되었다는 것은아래 로마서 1장과 8장 내용

그대로입니다.


                           로마서 1

22  그들은 지혜롭다고 자처하였지만 (동물로 환생하는 길을 택하여 스스로)

    어리석은 자가 되었습니다.

23  그리고 불멸하시는 하느님의 영광을 썩어 없어질 인간과 날짐승과

    네발짐승과 길짐승 같은 형상으로 바꾸어 버렸습니다.

    (동물에서 사람으로 진화했다는 인류 진화론 발상은 사탄이 영감을 뿌린 흑막임)


                   로마서 8

19  사실 피조물은 ( = 동물로 윤회하고 있는 이들은)

    하느님의 자녀들이 나타나기를 간절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믿음 없는 많은 사람들과 보통의 동물들은 위와 달리 하느님을 간절히 기다리지 

 않지만, 동물로 환생하는 심판을 받으면 언젠가는 천국의 육지동물이 되게 해주시는

 날이 오기 때문에 천국에서 의인들을 만나게 될 날을 간절히 기다리게 된다는 것

 요나서의 가축들도 요나를 만나 하느님께 부르짖어서 니느웨성 심판을 모면함 )

20  피조물이 허무의 지배 아래 든 것은 자의가 아니라

     ( = 자연의 순리가 아니라 하느님의 징계로)

    그렇게 하신 분의 뜻이었습니다.

     ( = 동물의 머리에 사람의 혼이 들어가서 공생하게 되는 심판)

    그러나 그것은 희망을 간직하고 있습니다.

     ( = 지구의 동물로 윤회하는 심판을 모두 마치면 천국의 동물이 되는 희망)

21  피조물도 멸망의 종살이에서 해방되어하느님의 자녀들이 누리는

    영광의 자유를 얻을 것입니다.

22  우리는 모든 피조물이

    ( = 전체 동물들 중에서 일부만 각종 동물로 환생한 모든 사람들이)

    지금까지 다 함께 탄식하며 진통을 겪고 있음을 알고 있습니다.

        ( 사람이 동물로 환생해 있음을 알고 계신다는 것)

23  그러나 피조물만이 아니라 성령을 첫 선물로 받은 우리 자신도 하느님의

    자녀가 되기를우리의 몸이 속량되기를 

    ( = 1세기 고난의 전도사역에서 해방되기를) 기다리며 

    (환생의 굴레에서 해방되기를 기다리는 윤회자들과 마찬가지로) 

    속으로 탄식하고 있습니다.

 

                      시편 69

35  주님을 찬양하여라하늘과 땅아 물과 그 안에서 움직이는 모든 것들아.

    (하늘의 새와땅의 동물들과물속에 사는 어종이 하느님을 찬양하는 것이 아니라,    

     그 안에 들어가 살게 된 이들더러 하느님을 찬양하라고 하시는 것. )

 

               로마서 14

 9  그리스도께서 돌아가셨다가 살아나신 것은,

    바로 죽은 이들과 산 이들의 주님이 되시기 위해서입니다.

10  그런데 그대는 왜 그대의 형제를 심판합니까?

    그대는 왜 그대의 형제를 업신여깁니까?

    우리는 모두 하느님의 심판대 앞에 서게 될 것입니다.

11  사실 성경에도 이렇게 기록되어 있습니다주님께서 말씀하신다.

    내가 살아 있는 한 모두 나에게 무릎을 꿇고 모든 혀가 하느님을 찬송하리라.’

 

구약시대부터 지금까지 믿음이 없었던 세상 사람들은 위의 11절 같지 않았기 때문에

9절의 죽은 이들은의인들만이 아니라 심판받는 사람들까지 모두 포함되고

천국의 사람이 못되면 천국의 동물이 되어서라도 하느님께 무릎을 꿇고

모든 혀가 하느님을 찬송하게 됩니다.

구약성경 민수기에 등장하는 나귀가 사람의 말로 항변하는 것이 잠시 허락되었듯이

그 나귀도 사람이 환생한 사례라서 천국의 동물이 되면 말할 수 있게 된다는 암시가 

되고혀를 뜻대로 제어해서 말했던 만큼 천국 낙원을 자유의지대로 다니게 되는데

천국의 모든 육지동물들이 무릎 꿇고 모든 혀로 하느님을 찬송하는 날은

요한묵시록에 기록된 첫 번째 부활에 응당 기록 없이 예고된 1000년 후 

두 번째 부활의 날에 이루어지고예수님이 말씀하신 하늘에서 이루어질 유월절에

해당됩니다.

 

이런 해피엔딩을 위해 예수님은 전 인류를 위해 피 흘리신 것인데,

예수님을 믿지 않거나 잘못 믿고 살면회개를 이루지 못한 죄에 대해서만

각자의 죄 값을 마지막 한 닢까지 스스로 다 갚지 않으면 형장에서 나올 수 없다

말씀하셨고동전 두 데나리온에 참새 다섯 마리라고 하셨고슬피 울며 이를 갈게 

된다고도 하셨고어떤 부자는 세상을 떠나 아브라함을 만난 후에 갈증 때문에 

손가락에 찍은 한 방울의 물을 간구하였다고 하셨으니예수님이 말씀하신 형장은 

동물의 몸속인 것입니다.

귀신이 된 군인이었던 영혼들은 사람 몸속에 들어갔다가 예수님을 만난 후에 

부탁해서 2천 마리의 돼지 몸속에 들어간 후 스스로 바다에 뛰어들어 그 만큼의

죄값을 치르는 일을 허락받기도 했습니다.

 

성경에 기록된 사람에 대한 영원한 불의 심판은보통 동물들은 밤이나 낮에 잠을 

자거나 먹으며 쉬기도 하지만유황 불 바다에 약한 미생물유산균 등의 동물로만 

윤회하면 밤낮 쉬지도 못하기 때문에 죄값을 다 치를 때 까지 불의 형벌만 

계속 받는다는 것이지영원히 끝나지도 않는 징계를 받는 것이 아닙니다.

노아 대홍수 때 심판받은 사람들도 동물 윤회를 마친 후에는

예수님이 십자가의 죽음을 거쳐 저 세상의 옥에 들르셨을 때,

말씀의 선포를 들은 것으로 기록되어서지옥에 머무름이 영원한 것이 아니라,

지옥이란 장소가 영원합니다천국의 동물이 되어서도 다시 죄를 짓는다면

천국의 의인들이 쇠 지팡이로 심판해서 질그릇 부서지듯이 징계 받고육신 잃은

혼은 영원히 존재하는 지옥을 ( = 동물만 사는 행성에서의 동물 윤회를)

다시 거치게 됩니다.


학문적과학적 지식을 따른 많은 세상 사람들은 분명 당당히 하느님을 믿지 않는

사람들이 더 많아 왔는데아래 20절에는 모든 사람이 핑계할 수 없다 하신 이유는

하느님이 세상을 심오하게 창조하셨음을 각종 동물이 되어서라도 

깨닫게 되기 때문입니다.


                         로마서간 제 1

20  하느님께서는 세상을 창조하신 때부터창조물을 통하여 당신의 영원하신

    능력과 신성과 같은 보이지 않는 특성을 (피조물로나타내 보이셔서 인간이

    보고 깨달을 수 있게 하셨습니다그러니 사람들이 무슨 핑계를 대겠습니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abat69 16-10-29 23:17
 
윤회는 불교의 사상이 아님니다.
윤회가 있건없건 내세가 있건없건 모든건 생, 노사, 고를 벗어날수 없다는 말이지 윤회의 절대성을 말한건 아님니다
     
체크무늬 16-10-31 13:51
 
불교를 모르는 사람에게 잘못된 상식을 전하면 안됩니다.

정말 윤회는 불교의 사상이 아닌가요??

석가모니 부처님이 깨달았을때의 오도송을 한번 찾아보시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님이 말한대로 어떤 개개인에게 윤회가 있건 없건 내세가 있건 없건이 아니라,

깨닫지 못한 중생은 윤회하는 것이고, 깨달아 해탈한 자는 윤회가 없는 것입니다.

살아있을때 많은 선업을 지어 죽어서 천상에 태어날지라도,

그 복이 다하고 수명이 지나면 다시 업에 따라 윤회하는 것입니다.

지혜를 통해 깨닫고 해탈하기 전까지는 윤회하는 이 감옥과 같은 세상을 벗어날 수 없습니다.

태어난 자에게 노병사는 반드시 따라오는 것이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방법으로 부처님은, 계율을 지키고 선정을 통해 지혜를 밝히라 한 것입니다.

이 과정의 이론적 설명은 사성제 팔정도 십이연기를 통해 설명이 되니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많이들 알고 있는 반야심경 초입의 행심반야바라밀다시 조견오온개공 도일체고액이라고 되어있는 것이 이를 말하는 것입니다.
          
Habat69 16-11-02 02:45
 
여기서 제가 말하는 윤회란 윤회설입니다.
사실  윤회설도 없지만 님이 말하는 반야심경에 그 공도 없는것이 진정한 불법입니다.
그리고 자신이 지금 그대로 완전한걸 깨닳으면 수행도 필요없는게 불법이고 자신의 모든 고뇌가 소멸되면 반야심경같은것도 외유지 않아도 상관없는게 불법이라 생각되네요.
내 자신이 여여하면 불경은 한줄도 몰라도 되는게 진정한 불교고 마음에 요동이 없는 상태서 삼법인만 받아지녀서 믿어도 해탈한겁니다.
불경이나 수행이나 그것을 필요로 하는 사람에게만 존재하는것이고 윤회도 그걸 느끼는 분들에게나 존재하는 것이죠.
전 참고로 무신론자입니다. 이렇게 말하는 제가 있기 때문에 제가 해탈 못하는거죠.
진정한 해탈은 모든것에서 떠나서 한생각 일어나지 않는게 해탈이라 봅니다
               
체크무늬 16-11-03 21:56
 
불교를 이렇게 생각하실 수도 있겠지만 잘못된 견해입니다.
좀 더 관심을 가지고 공부해보시길...
그리고 쪽지로 긴글 적어서 보냈습니다.
유수8 16-10-30 00:06
 
아니 내가 알기론 교회에선 윤회를 부정하는걸로 알고 있었는데 ...???
대도오 16-10-30 02:41
 
필링이 팍 오는데... 신천지시죠?

격하게 환영합니다. ^^;

여기는 가생이 종겔입니다. 당당하게 자신의 종교적 신념을 외치셔도 됩니다.

물론, 무신론자/반신론자의 격한 반론도 예상하시면 마음이 편하실 겁니다.

개독들이 욕 먹는 거 보면서, 마음의 위안을 삼으실수 있다면 활동하시기에 휠씬 편하실겁니다. ^^;
     
쉐오 16-10-30 02:50
 
아 저거 신천지 교리에요? 첨봤네요 ㄷㄷ
          
대도오 16-10-30 02:54
 
사실 저도 잘 모릅니다만.. ^^;

대충 검색어를 찾아 보니.. 느낌이 팍 오네요.

확신은 없습니다. 글쓴이께서 당당하게 밝혀주신다면...

전 개독들이 멸망할기 직전까지는 본문 글쓴이의 말할 권리를 위해서 싸우리라 맹세합니다.ㅋㅋ

신천지가 교인들이 가출을 유도하기에 사이비라구요? 예수의 열두제자도 전부 가정과 사업을 버리고 예수를 따라나섰지요. ㅎㅎ
앗수르인 16-10-30 12:01
 
어디서 배운 교리가 아니라, 성경에 쓰인 내용을 나름대로 혼자 해석한 겁니다.
성경의 윤회가 궁금하신 분은 아래 블로그, 카테고리 토성에 더 있습니다.
한 2년 동안 여기저기 게시판에 올렸다가 삭제한 글, 댓글 모듬인데,
어딜 가도 이단 소리 들은 내용들이니 소속을 특정짓지는 마시길. 
그냥 예수님 믿는 그리스도교 신자입니다.

http://blog.naver.com/ninevite
     
대도오 16-10-30 15:15
 
신천지면 얼마나 좋을까 라고 생각했는데.. 제 착각인가 보군요.

어쨋던 논리들이 재미있어 보이니(자세히 읽지는 않았습니다. 아이언맨보다 재미없어 보이네요)

특히 여기 계신 기독교인들과 재미있는 토론 기대해 보겠습니다. ^^;
바람을본자 16-11-01 22:33
 
다시 읽어봐도 본문 어디에도, 해석을 제외하면 동물윤회론은 안보이는데요? 너무 자의적인 해석이구만요.
천사와악질 16-11-24 03:00
 
대.다.나.다.
 
 
Total 4,20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1494
1076 전직 사탄숭배 대마법사 존 라미레즈 (3) 화검상s 11-17 1347
1075 태양만한 천국행성과 달만한 새 예루살렘 도성과 외딴 행성 (18) 앗수르인 11-16 1357
1074 기적의 공대생이후 기적의 암치료 70% 그분이 안보이네요? (6) 나비싸 11-15 891
1073 태양신 사제가 가톨릭 사제로 임명되었을 만한 십자군 사건 (5) 앗수르인 11-15 1029
1072 성경은 고대부터... (28) 천사와악질 11-15 1079
1071 3부. 바이블에 나타난 엘로힘 지청수 11-14 641
1070 1부. 이스라엘 역사에 대한 고정관념 깨뜨리기 (수정본) (2) 지청수 11-13 1042
1069 저에게 마귀의 자식이라고 패드립 치신 분께 지청수 11-13 697
1068 그것이 알고 싶다 - 캄보디아 도가니(다윗의 성에 갇힌 소녀들) 주예수 11-13 1539
1067 한국기독교와 정치근대사 (1) 발상인 11-13 592
1066 2부. 이스라엘 민족의 엘 신앙 지청수 11-13 478
1065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 (14) 천사와악질 11-12 1161
1064 트럼프는 세계 정부와 무슬림, 북한도발을 저지할 것!! (5) 화검상s 11-12 670
1063 1부. 이스라엘 역사에 대한 고정관념 깨뜨리기 (17) 지청수 11-12 987
1062 촛불집회-촛불이 이깁니다(추기경님 그리고 교황님 명언) 왼손잡이준 11-12 487
1061 신은 없다고 허구의 존재를 왜믿냐며 허세를 부리던 사람들도 … (5) 에치고의용 11-11 715
1060 십자군 전쟁 + 종교 분열을 예언하신 예수님 (13) 앗수르인 11-11 881
1059 두 얼굴의 목사 (2) 암코양이 11-11 609
1058 십자군 성직자는 정말로 예수님을 믿었나, 옷만 입혀 놓았나. (26) 앗수르인 11-10 1033
1057 수능이 몇일 안남았네요 (4) 나비싸 11-10 416
1056 인류 역사상 가장 추악했던 십자군 전쟁 (5) 지청수 11-09 1678
1055 조상이 아닌 모세만 직접 들었던 '야훼' 라는 발음 (26) 앗수르인 11-09 1312
1054 트럼프는 적그리스도일지도 (13) ellexk 11-09 1568
1053 인간의 원죄... 레종프렌치 11-09 406
1052 위작마저도 경전이라고 받드는 기독교 (12) 지청수 11-08 968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