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1-01 18:50
2017년을 예언하는 일루미나티카드, 트럼프의 미국
 글쓴이 : 화검상s
조회 : 3,592  



음모론에 관심을 갖고 계신 분들이라면 일루미나티 카드에 대해 한번 쯤 들어본 적이 있으실텐데요.

일루미나티는 사건이 일어나기 한참전부터 수많은 매체를 동원해 사건을 암시하며, 아무리 큰 사건이라도 당연한 순리라 받아들이도록 자주적 생각을 마비시킵니다.

일루미나티 카드도 그 일환중 하나죠.

로스차일드 일가의 사위인 동시에 빌더버그 클럽 회원이기도 한 John Micklethwait가 발행자로 있는 The Economist 지의 2017년 이코노미스트 커버 그림입니다. ‘트럼프 행성(Planet Trump)’이라는 주제로 발간된 이 커버 그림에는 8개의 합성된 카드가 등장합니다.

2017년 세계정부주의자들이 주력하고 있는 몇 개의 어젠더를 짐작해 볼 수 있습니다.

1. The Tower (타워)
타워 좌우편에 구소련(러시아)을 상징하는 붉은 깃발과 예수의 성상이 달린 십자가(카톨릭 십자가)를 든 군중들이 서 있고, 하늘에서 번개가 떨어져 십자가가 새겨져 있는 탑을 부수고 있습니다. 러시아나 중국 등이 교황청과 함께 힘을 합친 가운데 십자가로 쌓은 큰 탑(물질, 우상)이 하늘의 심판을 받는 그림처럼 보입니다.

2. Judgment (심판)
가운을 입지 않고 왕관도 쓰지 않고 홀을 든 트럼프가 지구 위에서, 가운으로 보이는 미국 국기를 벗고 그것을 깔고 앉아 있습니다. 45대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된 트럼프는 미국의 힘으로 세상을 통치하는 권세를 벗어버릴 것이라는 의미일까요? 또는 카드 제목처럼 트럼프를 통해 세계가 심판을 받게 될 것이라는 뜻일까요?

3. The World (세계)
전 세계의 정보와 자료와 비밀 등이 태양 아래 인터넷 망으로 연결되어 노출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4. The Hermit (은둔자)
대규모 시위대로 보이는 군중이 ‘STOP’, ‘NO’라는 피켓을 들고 시위를 하고 있습니다. 시위대 오른편 언덕 위에서는 은둔자가 길을 안내하는 것처럼 등불을 들고 있습니다. 현재 국내 상황과 많이 겹치네요.(결국은 모두를 멸망으로 이끄려는 사단의 세력 = 은둔자)

5. Death (죽음)
핵폭발을 의미하는 버섯구름과 질병을 가져오는 모기, 그리고 가뭄과 기근이 묘사되어 있습니다.

6. The Magician (마술사)
VR(가상현실) 장치를 쓴 마술사가 단추를 눌러 3D(3차원)의 세계를 만들고 있습니다. 우리가 만들어진(조작된) 가상의 세계에서 살고 있다는 뜻이거나, 가상현실 기기의 발달로 매트릭스에 가까워지고 있음을 암시합니다.

7. Wheel of Fortune (행운의 수레바퀴)
수레바퀴 안쪽에 프랑스, 네델란드, 독일 국기가 걸려 있고, 바깥쪽에는 프랑스의 올랑드 대통령, 네델란드의 Beatrix 여왕, 그리고 메르켈 독일 총리가 매달려 있습니다. 행운의 수레바퀴 밑에는 「 × 」 라고 표시된 투표용지와 투표함이 놓여 있습니다. 2017년 이 세 사람 중 하나가(혹은 하나씩) 꼼짝 없이 실각된다는 것을 보여주는 그림일까요? 아니면 세 나라가 차례대로 큰 변화를 맞는다는 것인가? 그리고 그것이 행운이라는 뜻일까요?

8. The Star (별)
흐릿한 사진이 담긴 14개의 별이 하늘에 떠 있고, 가운데에는 죽음의 사자를 연상시키는 혜성이 지나가고 있습니다. 세계적인 스타들의 죽음이 이어질 것이라는 뜻으로 보이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똥개 17-01-01 23:04
 
잘보았네요~
대한민국 미래가 축북이 있길~
 
 
Total 2,6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7873
2663 태지님 (5) akrja 02:14 71
2662 유대인의 기원 3-2 (1) 카피바라 05-23 98
2661 하늘의 별은 과거로부터 온 빛이 아니다.avi (14) 화산1 05-23 240
2660 인연과 운명에 대하여... (21) 제로니모 05-22 158
2659 유대인의 기원3-1 (1) 카피바라 05-18 547
2658 인종차별 때문에 g마크 받았다던데 (7) 지청수 05-18 462
2657 북한 지하교회 성도 간증 (6) 프리홈 05-18 417
2656 바이블에 나오는 접신 장면 (6) 지청수 05-17 367
2655 사탄숭배자와의 인터뷰 (6) 화검상s 05-17 294
2654 나는 직업을 잘못 택했어.. ㅠ.ㅜ (2) 유수8 05-17 156
2653 무당과 점쟁이의 영은 어디에 속했나? (9) 화검상s 05-17 189
2652 일본인들은 사실 .. 한국인들보다 더 성숙되엇을지도 모릅니다 (3) 황윤우 05-17 344
2651 석가모니 보다는 괴테의 인생관에 더 공감한다 (6) 예나지금 05-17 225
2650 잉...누가 G 먹었네요 (6) 피곤해 05-17 239
2649 달덩이, 나, 그리고 신종현..... (글 수정 하였습니다) (4) 태지 05-17 92
2648 누가 이단이고 누가 이단이라고 판단하나 (9) 나비싸 05-17 198
2647 유대인의 기원2-2 (3) 카피바라 05-16 255
2646 글과 똥 (3) 황윤우 05-15 194
2645 유대인의 기원 2-1편 카피바라 05-15 244
2644 유대인의 기원 1편 카피바라 05-15 334
2643 인종차별 경고없이 강제조치 (9) 솔로몬느 05-15 186
2642 임박한 곡과 마곡의 전쟁(3분의 2가 죽는 이스라엘) (1) 솔로몬느 05-15 258
2641 초거대 거인족 타이탄에 대한 학문적, 성경적 연구 (큰바위 얼굴… (7) 솔로몬느 05-12 782
2640 최고의 박봉직업 2위 '수녀' 3위 '신부'...1위는 ??? (14) 청백리정신 05-12 661
2639 창조설계에 대한 몇가지 단상들 (수학, 세포의 단백질 공학 등) (2) 솔로몬느 05-12 24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