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1-09 07:27
기독교의 개소리....
 글쓴이 : 하이1004
조회 : 684  

http://news.donga.com/NewsStand/3/all/20170109/82236550/1

ㅅㅂ 천도교가 주류를 이루었고 기독이 돈만먹고 튀었는데 그때 이후로 천도교 교세가 줄어들고 기독교와 천주교만 살아남아서 오늘날 이후로 쭈욱 이어지고 있는데 머? 저 할배 역사교육좀 받아야 할거같네요 ㅋㅋㅋ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노파랑 17-01-09 21:25
 
제가 대한불교 조계종 나이롱 신자인데요

일제 감점기 때 일본의 강요가 있었는데....
그 때 무리들 중에 어느 지도부 중이.... 신도들이 낸 돈으로 일제에게 비행기 2대를 사서(구매하여) 바쳤었습니다.

그 후에 2000년대에 그 중이 한 짓을 놓고 왜 사과와 반성이 없느냐? 하니까는
자식이 아버지를 배반할 수 없는 것처럼 배척할 수 없다고 했습니다.

석가모니가 아버지가 아니라 종파, 계파, 돈줄기 먹고 사는 것에서, 배반에서... 그런 말을 한 것이었지요.
임진왜란 때 사명대사가 있었고 기리기도 하면서 그 일로 돈을 벌어 쓰면서 말입니다.

지금도 그런 얘기를 하면 덮으려고만 하지, 반성해야 한다는 사람은 거짐 없습니다.
왜냐면 일제에게 바쳤던 그가 그 일을 계기로 대한불교 조계종을 장악한 것이었고,
돈과 권력이 관련되는데 그 계파 뿌리들이 지금도 장악하고 있는 현실, 고려시대를 보는 것 같으니까요.

요즘은 국가에서 공원관리법 이후에 각종 지원금(템플스테이 지원금 등)으로 불교를 더 지배하려 합니다.
또 신도들의 돈에 의해 99% 지배된, 중과 절이 끌려다니는,
알면 알수록 구린내가 더 진동하는 더러움의 끝판, 삼성동 봉은사 같은 절도 있고,
스스로 부처라 하는 미친 년이 살고 있는, 무당출신이 만든 한마음선원이란 곳이 대한불교 조계종에 흡수되었는데 지금도 자기 스스로 부처라 하면서, 좌대에 올라 부처 영업을 합니다.

돈 없는 중은 별 볼일 없는 중, 뭐 그런 것이지요.
 
 
Total 1,2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3113
1279 남을 욕하는건 그대의 그릇이다 akrja 00:36 40
1278 십계명 에치고의용 02-25 65
1277 하늘에 가득찬 영광의 하나님, 9장 (4) 김PD 02-24 161
1276 도마가 가야국을 세웠다는군요......캬~~ 이 정도면 병이네요... (5) 아날로그 02-24 413
1275 교회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6) 대도오 02-24 253
1274 오늘 그대의 마음은 얼마나 쉬었나? akrja 02-23 99
1273 물 위를 걷는 예수 (2) 에치고의용 02-23 229
1272 헌금 타령 (6) 에치고의용 02-23 230
1271 하늘에 가득찬 영광의 하나님, 9장 김PD 02-23 57
1270 나는 누구인가? (9) akrja 02-22 233
1269 신을 믿는 이유 (3) 신이란망상 02-22 301
1268 신을 숭배할 필요가 없다 (1) 신이란망상 02-22 214
1267 옛적 믿음 에치고의용 02-21 163
1266 정결하게 하는 샘이, 264장 (1) 김PD 02-21 205
1265 어떤 거짓말쟁이.....(그림) 대도오 02-19 366
1264 어떤 교회의 시위.....(유) 대도오 02-19 438
1263 예수는 나의 힘이요, 93장 (1) 김PD 02-19 187
1262 페르시아 에치고의용 02-19 192
1261 여성과 종교 에치고의용 02-19 199
1260 현실감각 (2) 에치고의용 02-18 310
1259 오랜만에 한 편... 다들 행복한 저녁 보내세요. ^^; (2) 대도오 02-18 304
1258 [찬송10곡] S013. 메시지가 있는 찬송 (1) 김PD 02-18 64
1257 여성혐오 에치고의용 02-18 223
1256 너희 죄 흉악하나, 255장 김PD 02-17 112
1255 자연재해 (3) 에치고의용 02-17 4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