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7-02-06 00:20
생생한 지옥체험!! 애고니 4K 동영상 초반 21분 플레이~
 글쓴이 : 화검상s
조회 : 408  




우리가 이 지구에서 살아가는 것이 현실이고 실제이듯이

 성경의 말씀대로 인간은 죽으면 천국, 아니면 지옥에 가게 됩니다.

우리 눈에 공기가 보이지 않지만, 공기가 존재하듯이

이 땅에서 인간은 천사들과 귀신들을 보지 못하지만, 그들은 우리의 삶에 가까이에 있습니다.

(수호)천사들은 우리가 생각한 것들, 행동한 것들, 희노애락과 고통등 인생의 모든 삶의 일들을 다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천국의 기록보존실(도서관?)에 (책으로)모두 다 기록해놓고, 나중에 그 모든 일들에 대하

여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과 천사들 앞에서 심판을 받게 됩니다.


 이전 글에서 권세가 하나님의 권세와 사탄의 권세로 나누어 진다고 하였는데, 

인간은 마찬가지로 성령의 음성에 귀기울이거나 아니면, 마귀의 음성에 의식을 지배받게 되곤 합니다.

누군가를 미워하거나 욕하거나, 혹은 잘못되기를 바라는 마음 같은 것들은 두말할 나위없이 마귀의 음성에

자신의 영이 지배를 받고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생각을 넣어준다.. 마귀가,)


예수님께서는 다른 사람을 자기 몸처럼 사랑하라고 하였습니다. 남과 나를 구분하지 말고 지체를 

아끼고 사랑하라 는 말씀입니다. 

(입이 둔하고 마음도 탁한 편이라 복음의 진리를 전하는 것이 부끄럽습니다.)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모든 인간은 결국 어느 한 쪽편에 설 것인지를 자신이 결정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십수년간 교육을 받은 한 사람의 인간으로서 인격을 가진 존재로 자신을 인지한다면,

성경이라는 말씀으로 하나님 자신을 드러내신 지극히 높으신 창조주에 대하여 한번쯤 깊이 있게 

생각해 봐야 한다고 봅니다.

 성경을 읽을 때에 한사람의 인간으로서 말씀을 볼 수도 있지만,

하나님께서 친히 자기의 영을 흙으로 지어진 사람에게 불어넣었다고 하는 것을 깊이 있게 상고해보면..

우리 인간은 어느 정도까지는 신성을 갖고 태어났다고 볼 수 있고 미력하게라도 하나님의 입장에서 성경을 

읽어 보고 느낄 수가 있는 그러한 영적인 존재인 것입니다.(그래서 하나님의 자녀라고 합니다)

 육체의 껍질을 잊고, 하나님의 관점에서 성경을 읽어보며, 말씀의 진리 가운데 깊이 심취해 들어가다보면

어느새 세상의 본질이 무엇인가에 대한 관점이 새롭게 발견되고 마치 공간과 공간 사이에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말씀의 법칙(중력의 법칙, 만유인력의 법칙같은..)이 분명히 이 세상을 다스린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헉! 헉! 잡소리는 이만 줄이겠습니다. ㅎ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미우 17-02-06 02:26
 
저런 거 보면 죽어서 저리 될까 막 무섭고 떨리고 그러나요?
moim 17-02-06 07:45
 
게임으로 지옥을배우는 베+충 님
     
헬로가생 17-02-06 08:23
 
신학은 유튜브로 배우고
시사는 일베로 배움.
          
레종프렌치 17-02-07 20:0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Total 4,1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0529
997 심판 (2) 유일구화 12-28 416
996 초등학생 아들이 본 천국 지옥 간증 (3) 유성검 08-08 416
995 대한민국에는 사탄이 없다. (2) 검군 09-03 416
994 미션 - 앗수르인의 개인 해석을 성경으로 깨라 (4) 앗수르인 09-13 416
993 지구(유란시아)가 만들어진 목적 (2) 유란시아 12-25 416
992 17-3.예수는 메시아인가? 예수는 실존인물인가? 신화속 인물인가? 레종프렌치 09-04 415
991 크리스마스를 앞둔 시점에서 다시 보는 크리스마스의 미스테리 … (7) 지청수 12-23 415
990 예수님 만난 이야기.. (5) 무명검 03-10 415
989 Fear 'nd Anger (11) 팔달문 05-12 414
988 부처, 예수의 가르침은 왜 불완전할까? (16) Miel 07-24 414
987 < 늙고 병들지라도 마음만큼은 편안하게 살 수 있는 위대한 부… 뻥독이 05-12 414
986 댓글이 달렸는데 누구 글은 지워지고 어떤 글은 안 지워지고... (6) 태지1 01-03 414
985 성경의 부활은 세 종류, 심판의 부활과, 의인들의 1차 부활과, 천… (29) 앗수르인 10-06 414
984 시골가생님의 글을 읽고, 떠오른 심연의 단상들~ (일기주의) (4) 화검상s 10-25 413
983 5-1.여호와는 잔인한 신, 전쟁의 신이다. (4) 레종프렌치 09-01 413
982 망상을 버리는 길은 있는 것을 확인하는 것이다. (4) 태지1 11-05 413
981 말씀 (6) 유일구화 08-02 413
980 유베된 종계의 허름한집에 남아있는 토끼들..♥ (4) 아기토끼 10-31 412
979 그냥 잡설 입니다. (10) 피곤해 04-10 412
978 개독먹사에게 딸을 바친 엄마 (2) 우주신비 08-05 412
977 하늘에는 해가 하나, 나라에는 왕이 하나. (2) 유전 10-07 412
976 휴가중인 군인 안수기도 해준다며 폭행치사 목사 징역 12년 구형 (5) 우주신비 08-12 412
975 나도 상담소나 운영해야것다.. (1) 유수8 08-26 411
974 선문답 해석방법 (5) 레종프렌치 03-21 411
973 불교 교의를 간단히 요약하면... (17) 피곤해 02-05 411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