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14 13:06
오늘은 석가 탄신일...
 글쓴이 : 수박사랑
조회 : 817  

저는 무교입니다.
그렇지만 부처의 가르침만은 존경합니다..

불교를 믿는 불자님들께 축하 인사 드립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coooolgu 16-05-14 13:25
 
부쳐도 알고보면 사실 참 터무니 없어요

일단 예수의 처녀수태로 태어난거나 겨드랑이에서 태어난거나 거기서 거기..
     
수박사랑 16-05-14 14:33
 
어디에서 태어 났는지는 알바 아니고
부처의 가르침만 보면 되지요..

부처 자신은 사람입니다.
자기 성찰에 의해서 보통 사람보담은 나은 사람이 되었을 따름입니다.

인간의 욕심을 경계하고 생명의 소중함을 설파 했을뿐인데 그 가르침을 따를생각을 하지 않고 그를 우상화 해버린 보통 사람들이 문제이지 부처가 무슨 문제가 있겠나요?

그런면에서 기도교의 가르침도  부처가 사람들에게 행했으면 하고 설파한 이야기나
별 다름이 없지요..

다만 따르는 사람들이 그분들이 진정으로 알려주고 싶었던 가르침보다 엉뚱한 기적이나
천국 따위나 믿고 있으니 문제이지 그 가르침이 무슨 문제가 있을까요..
          
Habat69 16-05-14 15:05
 
당장 제가 이세상에서 소멸한다고 해도 헛된 미련을 없에주는 참진리를 가르쳐 주신 분이죠
     
우왕 16-05-14 19:00
 
옆구리 태몽을 말씀하시는건가
          
coooolgu 16-05-15 13:27
 
또 뭐가 태몽이라는 겁니까

겨드랑이 탄생은 고다마싯다르타의 아이덴티티입니다.

모든 부처관련 기록에 그렇게 되어있습니다

아버지 슈도다나와 어머니 마야 사이에서 마야의 겨드랑이에서 태어났고
태어나자마자 7걸음 걸으며 천상천하유아독존 삼계개고 아당안지 을 외친건 유명한 이야기입니다.
     
동현군 16-05-14 23:24
 
부처는 왕자신분이라고 여러 책들을 보면 언급된 부분이 상당히 많은데.. 겨드랑이에서 태어났다는건 좀..
ost하나 16-05-14 16:19
 
부처는 남에게 저주를 주는 행위가 없고
부처를 믿으라는 강요없고
부처를 안믿는다고 지옥행 협박을 안하니...그래도 부처가 유대잡귀보단 훨 났죠...
     
헬로가생 16-05-14 20:10
 
인간이 어떻게 될까 별로 궁금해 하지도 않음. ㅋㅋㅋ
          
동현군 16-05-14 23:25
 
ㅋㅋ 부처는 사실 이기주의자입니다 ㅋ
본인의 수양이 가장 중요한 사람이었죠 ㅋ
헬로가생 16-05-14 20:09
 
부처는 신도 아니고 땡중들 다 사라져야 하지만
그 깨닳음과 가르침 하나는 진짜 기가 막히죠.
예수도 그 사막 그 미개한 곳에서 그런 인간이 나왔다는 게 대단하지만
예수의 가르침은 부처의 가르침의 깊히에 비하면 새발의 피.
동현군 16-05-14 23:22
 
불교 자체가 시작은 본인의 수양을 힘쓰는 소승불교에서
우리 나라처럼 만인의 구제를 위한 대승불교로 변화된것으로 압니다
그래서 실제로 소승불교를 추구하는 쪽은 집단의 종교라기보다는
개인수양이 최우선인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부처 자신 조차도 왕자의 지위를 버리고 자기 수양하고 세상을 떠난것이지 무리지어서 내가 신의 자식이다 나를 따라라 라고는 하지 않은점이 다른 종교와의 차이점인듯 합니다
 
 
Total 3,4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3136
242 왜 미혹의 영이 무서운가? (2) 화검상s 05-19 1275
241 왜 사람이 죽는가? 생명과학 종사자로써의 입장 (7) 동현군 05-18 951
240 말할 수 없는 것들에 대해서는 침묵해야 한다. (5) 남궁동자 05-18 816
239 미스테리 게시판에 우주의 대한 얘기 나오니 재미있네요 (29) 나비싸 05-18 1298
238 질문드립니다 (6) 오징징이 05-18 541
237 생명의 순환원리에 벗어나면 죽는다는 의미를 못알아처먹으니 (22) 레종프렌치 05-18 642
236 제가 이신론자가 되었던 충격적인 경험 (6) 대도오 05-18 798
235 신을 믿어서 봉사활동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2) 나비싸 05-18 484
234 예전 그것이 알고싶다에 나왔던 한국 목사들의 문제점 (4) 라케시스 05-18 816
233 한 종교인의 발자취 (39) 훈제치킨 05-18 838
232 한 종교인의 정신세계 (4) 해류뭄해리 05-18 714
231 뭔 논리가 이상한 사람들이 넘치네요 (4) fklgodk 05-18 682
230 근친은 괜찮고 동성은 안되나요? (6) moim 05-18 2017
229 종교로 인해 인류의 발전이 늦어졌다~~!! (2) 나비싸 05-18 620
228 사담) 매스컴이 항상 진실이지 않습니다 동현군 05-18 505
227 오늘 동성애를 반대하는 기독교인과 정말 웃긴일이 있었습니다. (15) fklgodk 05-18 813
226 성경적으로 본다면 대단히 특수한 죄가 맞습니다. (22) 화검상s 05-18 766
225 서비스업에 대한 질문입니다 (41) 환9191 05-18 664
224 [사설] 아갈링을 할거면 조금은 알아보고 해야 (10) 식쿤 05-18 736
223 개신교 전체의 생각인가요? 동성애자를 이성애자로 변화시키자… (32) 동현군 05-18 666
222 똥묻은 뭐가 겨묻은 뭐 욕하는것도 아니고 (4) moim 05-18 573
221 참 이중적 잣대를 보면 어이가 없습니다. (11) fklgodk 05-18 616
220 레즈비언 자녀들, 동성결혼 반대해~"아이들은 괜찮지 않다" (10) 화검상s 05-18 1311
219 종교는 정교분리 이전에 독립된 주체가 아니었습니다 (5) 동현군 05-18 567
218 차별, 신의 이름으로는 괜찮다? (11) 그노스 05-17 611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