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18 00:39
종교는 정교분리 이전에 독립된 주체가 아니었습니다
 글쓴이 : 동현군
조회 : 622  

정교분리가 이루어지기 전에는 종교지도자는
집단의 권력자가 겸임 하는 일도 있었으며
권력자가 종교지도자를 임명하기도 하였습니다
종교는 권력집단의 통치를 위한 수단으로 발전된것이라고 봐야겠죠
결코 종교로 인해서 집단이 발전한것이라고 할수 없는것입니다
매 시대 각각의 종교내의 새로운 계파가 발생하고
각 계파내의 같은 글을 해석하는 입장차이가 발생하는것도
집단 내에서 새로운 대안의 필요성이 있기에 계파가 생겨나고
그들을 지원하는 권력집단이 있는것이라고 생각됩니다
다른 분들의 생각은 어떠하신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비싸 16-05-18 00:47
 
어찌보면 북한 주체사상같은 개념이 아닐까 합니다

사람을 통제하는것중 최악의 정치가 대중들에게 공포를 주는것입니다

예전 사람들에게 신이라는 존재는 공포 두려움  우상이 될수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지식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공포 정치를 하기 힘들죠

아직 공포정치를 하는나라가 몇있긴 하지만 시대의 흐름에 따라 어떤형태로

변할지 모르겠지만 종교가 정치에 개입하는순간 북한과 같은 상황이 발생 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헬로가생 16-05-18 00:50
 
공포와 세뇌.
종교는 집단적 스톡홀름 신드롬이죠.
          
동현군 16-05-18 00:57
 
종교가 가지는 특징으로 인해서 권력집단의 통치가 수월하게 이루어지게 되는거죠
종교는 항상 발전하고 새로 생기게 됩니다
다만 새로운것을 필요로 하는 상황이 되야하지만 말이죠
루터나 칼뱅의 종교개혁도 결국에는 기독교 내의 불합리함과
새로운  돌파구의 필요성에 의해 나타난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과연 기독교 내에서 그들의 불합리함을 인식한것이 루터와 칼뱅뿐이었을까요?
루터와 칼뱅도 그들을 지지해주는 세력이 없었다면 종교개혁을 이루어 나가지 못했을겁니딘
이처럼 새로운 계파가 발생하는것은 지지기반 즉 권력집단의 필요로 발생하는것이라고 봐야겠죠
               
지청수 16-05-18 01:01
 
역사적으로 루터는 독일 제후들과 연합을 했었습니다.
루터의 가르침을 접하고 봉기를 한 농민들을 루터는 제후들의 입장에 서서 정죄하고 통치자들에게 복종하라고 설교까지 했습니다.
할렐루야!
                    
동현군 16-05-18 01:05
 
성공회도 결국 영국 내의 권력강화의 결과물로 봐도 무방하죠..
 
 
Total 3,8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6200
654 개연성과 실재함에 대한 글입니다. (3) 동현군 07-05 376
653 참 어이가 없는게 (11) 아키로드 07-05 483
652 그러고 보니... 우리는 아무것도 부정하지 못하는 군요. (24) 대도오 07-05 591
651 교회 이 xx들은 왜 십일조 안냄? (7) 레종프렌치 07-05 630
650 화장지 나눠주기 - 카톨릭이 아닌 기독교 분들께 여쭤 봅니다. (57) 지나가다쩜 07-05 646
649 예수교의 배타성 (2) 레종프렌치 07-05 401
648 설화와 신화를 진실로 보는것은 무리수입니다 (22) 동현군 07-05 544
647 신을 믿으라 하면서 저주를 퍼붓는게 선택권이라? (81) 나비싸 07-05 636
646 항상 2개 이상의 관점으로 문제에 대해서 해석하는 태도가 필요… (40) 코카인콜라 07-05 511
645 성경은 읽을수록 잼있네요^^ (54) moim 07-05 857
644 진제 스님과 폴 니터 교수의 두 번째 만남 (7) 처용 07-04 591
643 단 하루 만에 게시판이 난장판이 되었군요. (46) 지청수 07-04 799
642 퍼슨 오브 인터레스트 (3) 레종프렌치 07-04 395
641 재미있는 글이 있어 퍼왔습니다. (7) 모시라 07-04 542
640 시간 공간 컨트롤~~!! (34) 나비싸 07-04 651
639 욕먹이는 방법도 가지가지구나 (44) 백전백패 07-04 696
638 다니엘서를 통한 하나님의 존재 증명 -- 아무도 부인 못합니다. (69) 하늘메신저 07-04 838
637 곡성 관람후기 (강력한 스포 포함 안보신분들은 피해가세요) (3) 사고르 07-03 1459
636 기독교가 유난히 까이는 이유? (7) 동현군 07-03 699
635 타당한 이성적 견해의 조건 (13) 발상인 07-03 669
634 그러하다 (2) 아키로드 07-03 343
633 뜬구름 잡는 소리는 예언이 아니지. (2) 그건아니지 07-03 438
632 교회가서 꼭 한번 해보고 싶은말 (69) 아키로드 07-03 815
631 에스더 서의 진위 문제 (92) 지청수 07-03 1329
630 가만보면 기독교에 관심이 참 많아요... (9) 가생이다냥 07-03 577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