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1-09 10:40
음녀에 대해
 글쓴이 : 베이컨칩
조회 : 345  



전세계 종교통합을 조장하는 음녀입니다.


하나님이 이 모든 말씀으로 말씀하여 이르시되 나는 너를 애굽 땅, 종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낸 네 하나님 여호와니라


제일은 너는 나 외에 다른 신을 네게 두지 말라

제이는 너를 위하여 새긴 우상을 만들지 말고 또 위로 하늘에 있는 것이나 아래로 땅에 있는 것이나 땅 아래 물 속에 있는 것의 어떤 형상도 만들지 말며 그것들에게 절하지 말며, 그것들을 섬기지 말라

제삼은 너는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지 말라

제사는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abat69 18-01-09 10:44
 
<https://youtu.be/9_-vQWXi8EQ>

Pure bullshit!!
 Spooky language!!
제로니모 18-01-09 10:56
 
참 저능하고저능한 자로다.
참 저급하고저급한 자로다.

주일이 아닌 제7안식일을 지키면 기존 개독들이 뭐라할까? ㅋ
     
베이컨칩 18-01-09 11:04
 
기존 개독과 저는 상관없습니다.
김삼환과 저는 상관 없으며 조용기와 저는 상관 없으며 교인들과 저는 상관 없습니다.
저는 제가 직접 성경을 연구하고 제 나름대로 성경을 믿습니다.
          
제로니모 18-01-09 11:17
 
그러니 니들은 일반인은 물론 개독들로 부터도 아웃오브 크라이스트야. 직접 연구하는건 좋은데 검증되지도 않은 일반 성경 전문가 보다 못한 잡설은 일기장에서만...
에스프리 18-01-09 12:23
 
아  그래서 지구평평론이나 갖다쓰고계셔요?

허이구 ..  개독에 속하지않은건 좋은데
그렇다고 혼자만의 세계에 계시면
개독은 둘째치고 사람취급도 못받아요 
     
베이컨칩 18-01-09 12:32
 
믿음의 선진들이 대부분 그러했습니다.
저도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자가 되고 싶습니다.
일단 둥근 지구는 크게 의심이 들기 때문에 앞으로도 계속 의심할 생각입니다.
          
지청수 18-01-09 12:47
 
넌 이미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자야.
그리고 현대 문명국가들은, 그런 감당치 못하는 자들을 언덕 위 하얀 집이나 붉은벽돌집에 강제로 집어넣지.
               
베이컨칩 18-01-09 12:51
 
성경에 예언된 대환란이 일어나면 저는 언덕 위 하얀 집이나 붉은 벽돌집에 연행될 것입니다.
거기서 담대하게 순교할 만큼의 믿음이 아직은 부족합니다.
말씀을 계속해서 먹고 또 먹을 생각입니다.
                    
행복찾기 18-01-10 17:04
 
바이블에 써있는대로라면
아마도 한국의 많은 대형교회들이 바벨탑을 쌓은 죄로 파멸적 멸망을 맛볼거 같은데..
어떻게 생각하시나?
          
헬로가생 18-01-09 21:29
 
말은 똑바로 하자.
니가 세상을 감당 못하는 거지.
에스프리 18-01-09 20:40
 
너 베이컨칩 아무개여 들으라
밖으로 드러난 사실도
헤아려 알지못하고 알 생각도 없나니

어찌 보이지않는 믿음이 네 눈에만
보인다 하면 어느 이 가 알아들음이겠느냐

그리스도께서 세상에 빛이 되라 하심이
몇 드나들지않는 이 곳 에서 네 상상력을
집필하는 것 이겠느냐

경전을 상고하고 즐겨 읽음은 좋으나
말씀이 네 안에서 행하여지지않음은
아는것이 아니오. 다만 교만함이라

그 결과 주의 이름을 빌려 빌어먹는것과
무엇이 다르뇨



아  나도 하얀집에 가야되나 ㅡ 미친듯
 
 
Total 2,3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6296
2312 감정도 습관이다.... 타이치맨 07:03 52
2311 아 이 사기꾼 놈들... 피곤해 01-16 94
2310 나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10) 일곱별 01-16 115
2309 "문지방 밟으면 귀신나온다" 라는 말은 어떻게 생긴걸까요? (10) 아날로그 01-16 194
2308 예수님 십자가와 부활의 의미를 그대는 아는가? (9) 하늘메신저 01-16 183
2307 네 가지 끝없는 마음은 스스로를 보호한다 (1) 타이치맨 01-16 79
2306 서로 사랑해야하는 확실한 이유. (12) 제로니모 01-16 169
2305 기독교인의 회개 (11) 지청수 01-15 179
2304 기독교인들 회개는 왜하나요? (9) moim 01-15 170
2303 신 중심적 사고와 인간중심적 사고 (2) moim 01-15 82
2302 만인구원론 (5) 천사와악질 01-15 104
2301 신은 어떻게 만들어졌는가? (범망경 중에서....) (7) 타이치맨 01-15 182
2300 하나님은 선하신가? 묻는 자 너는 누구냐? (34) 하늘메신저 01-14 442
2299 새벽에 갑자기 든 생각 (7) 지청수 01-14 212
2298 헤헤우 !요에자.병.신.정 는지태 (8) 제로니모 01-14 154
2297 쉬어 갑시다 (8) akrja 01-14 140
2296 자살하지 않고 사는 것만 해도 여러분은 대단한 사람입니다 (40) 하늘메신저 01-13 521
2295 (사진 자료)한국 기독교에 파고든 "프리메이슨(free mason)" (3) 솔로몬느 01-12 422
2294 일루미나티(illuminati) 아젠다,사탄숭배조직 (2) 솔로몬느 01-12 348
2293 대화의 조건 (19) 피곤해 01-12 247
2292 칸트! 너 이놈! 왜 그랬어? (12) 하늘메신저 01-12 276
2291 (매우 중요)기독교 혼란의 모든문제는 "성경 문제"입니다. (2) 솔로몬느 01-12 156
2290 에스프리님께서 기장 소속 교회에 몸담은 적이 있다시니... (2) 지청수 01-12 94
2289 하나님이 악을 창조했다고요? 악이 뭐냐하면... (9) 하늘메신저 01-12 211
2288 인식론이라고 있습니다 (1) 피곤해 01-12 1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