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1-09 10:40
음녀에 대해
 글쓴이 : 베이컨칩
조회 : 544  



전세계 종교통합을 조장하는 음녀입니다.


하나님이 이 모든 말씀으로 말씀하여 이르시되 나는 너를 애굽 땅, 종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낸 네 하나님 여호와니라


제일은 너는 나 외에 다른 신을 네게 두지 말라

제이는 너를 위하여 새긴 우상을 만들지 말고 또 위로 하늘에 있는 것이나 아래로 땅에 있는 것이나 땅 아래 물 속에 있는 것의 어떤 형상도 만들지 말며 그것들에게 절하지 말며, 그것들을 섬기지 말라

제삼은 너는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지 말라

제사는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abat69 18-01-09 10:44
 
<https://youtu.be/9_-vQWXi8EQ>

Pure bullshit!!
 Spooky language!!
제로니모 18-01-09 10:56
 
참 저능하고저능한 자로다.
참 저급하고저급한 자로다.

주일이 아닌 제7안식일을 지키면 기존 개독들이 뭐라할까? ㅋ
     
베이컨칩 18-01-09 11:04
 
기존 개독과 저는 상관없습니다.
김삼환과 저는 상관 없으며 조용기와 저는 상관 없으며 교인들과 저는 상관 없습니다.
저는 제가 직접 성경을 연구하고 제 나름대로 성경을 믿습니다.
          
제로니모 18-01-09 11:17
 
그러니 니들은 일반인은 물론 개독들로 부터도 아웃오브 크라이스트야. 직접 연구하는건 좋은데 검증되지도 않은 일반 성경 전문가 보다 못한 잡설은 일기장에서만...
에스프리 18-01-09 12:23
 
아  그래서 지구평평론이나 갖다쓰고계셔요?

허이구 ..  개독에 속하지않은건 좋은데
그렇다고 혼자만의 세계에 계시면
개독은 둘째치고 사람취급도 못받아요 
     
베이컨칩 18-01-09 12:32
 
믿음의 선진들이 대부분 그러했습니다.
저도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자가 되고 싶습니다.
일단 둥근 지구는 크게 의심이 들기 때문에 앞으로도 계속 의심할 생각입니다.
          
지청수 18-01-09 12:47
 
넌 이미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자야.
그리고 현대 문명국가들은, 그런 감당치 못하는 자들을 언덕 위 하얀 집이나 붉은벽돌집에 강제로 집어넣지.
               
베이컨칩 18-01-09 12:51
 
성경에 예언된 대환란이 일어나면 저는 언덕 위 하얀 집이나 붉은 벽돌집에 연행될 것입니다.
거기서 담대하게 순교할 만큼의 믿음이 아직은 부족합니다.
말씀을 계속해서 먹고 또 먹을 생각입니다.
                    
행복찾기 18-01-10 17:04
 
바이블에 써있는대로라면
아마도 한국의 많은 대형교회들이 바벨탑을 쌓은 죄로 파멸적 멸망을 맛볼거 같은데..
어떻게 생각하시나?
          
헬로가생 18-01-09 21:29
 
말은 똑바로 하자.
니가 세상을 감당 못하는 거지.
에스프리 18-01-09 20:40
 
너 베이컨칩 아무개여 들으라
밖으로 드러난 사실도
헤아려 알지못하고 알 생각도 없나니

어찌 보이지않는 믿음이 네 눈에만
보인다 하면 어느 이 가 알아들음이겠느냐

그리스도께서 세상에 빛이 되라 하심이
몇 드나들지않는 이 곳 에서 네 상상력을
집필하는 것 이겠느냐

경전을 상고하고 즐겨 읽음은 좋으나
말씀이 네 안에서 행하여지지않음은
아는것이 아니오. 다만 교만함이라

그 결과 주의 이름을 빌려 빌어먹는것과
무엇이 다르뇨



아  나도 하얀집에 가야되나 ㅡ 미친듯
 
 
Total 2,9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9927
2990 '17년 총장' 김성혜, 대학 돈으로 차명부동산 매입 의혹 (5) 우주신비 12-14 321
2989 아인슈타인 '신을 부정하는 편지' 32억에 낙찰 (60) 우주신비 12-05 1653
2988 죽은 사람이 산 사람을 움직이지 못하게 하다. (13) 태지1 12-05 725
2987 우리도 우주로 간다 라는방송보는대 (10) 나비싸 12-04 696
2986 명상, 불교관련 명언 좋은글.jpg (1) 화산1 12-04 492
2985 인간을 조종하는 칩. 베리칩 (29) 무명검 11-30 1113
2984 지금쓰고 있는 네비게이션 작동원리 (21) 나비싸 11-30 819
2983 주인공이 되다? (40) 태지1 11-27 630
2982 화성탐사선 무사히 착륙했네요 (13) 나비싸 11-27 1096
2981 종교인들과 대화는 시간낭비 아닌가요? (25) 스피너루니 11-22 1121
2980 피곤해교 교리대로 연애하면.. (34) 피곤해 11-21 829
2979 양자역학적 홀로그램과 종교~철학에서의 시공간 (시간+공간) (12) 러키가이 11-21 794
2978 한국과 한국 교계에 임하는 심판에 대한 꿈 (9) 무명검 11-20 694
2977 사이비에 빠지면 헤어나오기 어려워요. (6) pontte 11-17 952
2976 개독들의 만행 (34) 우주신비 11-14 1795
2975 '나'는 신입니다. (10) 김호문 11-13 844
2974 박애와 종교비판 (24) 발상인 11-12 682
2973 한국 ‘여호와의 증인’들의 ‘양심적 병역거부’는 왜 비양심… (6) 관심병자 11-11 1106
2972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저격) (3) 태지1 11-11 95
2971 "마귀가 들어있어 기도해야" 여성 신도 상대 성범죄 목사 구속 (6) 우주신비 11-08 1022
2970 성관계하면 하나님이 기뻐하신다 - 그루밍 먹사 왈 (9) 우주신비 11-08 1322
2969 신학과신앙의 괴리(펌글) (8) 우주신비 11-07 748
2968 취침 전 설교 (13) 베이컨칩 11-03 1056
2967 [폄] 양심적 병역 거부? 웃기시네. (18) 시골가생 11-03 1191
2966 앞으로 되어질 일들2 (100) 일곱별 11-03 120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