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1-10 20:36
하늘 매신저님에게..
 글쓴이 : 아이러니7
조회 : 313  

0그렇다면 님이란 존재는 무엇입니까? 
-나란 존재는 나도 모릅니다 왜냐 내가 어떻게 하냐에 따라 내가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고로 나는 정해진 
어떤 존재가 아닙니다  여시상~여시본말 구경등 바로 불교의 십여시입니다 -
0누가 태어나게 했으며 왜 삽니까? 
-내가 태어난 이유는 이 세상에 집착이 있기 때문입니다 님이 삼겹살을 좋아하는데 왜 님은 삼겹살집을 가냐고 물어보면? 사는 이유는 마찬가지입니다 
0인생이 고통이라면 빨리 소멸되어 끝내버지지요? 
-그것도 본인이 하기 나름입니다 고통의 원인을 알아 제거 할수도 있고 그 고통을 느끼며 살아가는것도 오로지 본인 자신의 선택 -
0그리고 이런 주장을 하는 당신은 무엇입니까? 
-제가 이런 주장을 하는 이유는 모든 희론은 오로지 자기자신의 생각에 의해 일어나기 때문입니다
 한번 일어난 희론은 꼬리에 꼬리를 물어 이어져 희론을 이어갈때마다 나름대로 짜여진 각본이 생기기 때문에 나중에는 꼭 그 희론이 진실같이 느껴지지만...원래 그 희론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그 희론이 진실이라는등 거짓이라는등이 성립되지 못한다는것을 알기 때문입니다 -
0그냥 바람소리 파도소리입니까? 
-빙고..맞습니다 바람소리가 언제 님 보다 자기가 바람소리라고 한적 있습니까?
님이 그 소리를 바람소리 또는 돌소리 또는 물소리라고 해도 그 소리에는 아무런 잘못이 없습니다
오로지 당신의 희론일뿐 -
0님을 살게하는 힘은 무엇이며 무엇을 위해 살고 잇나요? 
-욕망이 나를 살게 하는 힘이라고 생각했지만 욕망의 참 근원을 알아 그것을 이해하는 (잘되지는 않지만)
삶을 위해 살고 있습니다 -
0소멸되는가 목적인가요?
-소멸 또한 희론에 지나지 않습니다 이 세상은 없던게 창조될수가 없고 있던게 소멸될수가 없습니다-
님에게 묻겟습니다..
님은 태어날때부터 님이 믿는 야훼를 인지하고 있었나요?
아니죠...그 야훼의 인지를 그 누군가에게 배웟을것입니다
참된 진리란 누구에게 배워야 생기고 배우지 않으면 생기지 않는게 아닙니다
그래서 붓다께서는 원래부터 있던것이라고 한것입니다 
하늘 매신저님은 아마 소리가 나면 들린다고 하고 소리가 안나면 안들린다고 하실것입니다
그게 바로 하늘매신져님께서는 전도몽상이 된 정신관을 가지고 계시다는 증거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지청수 18-01-10 21:28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religion&wr_id=10717&sca=&sfl=wr_subject&stx=%EC%97%90%EC%8A%A4%EB%8D%94&sop=and

여기 댓글들을 읽어보시고, 대화가 통할 상대인지, 아닌지 먼저 생각해보시는 걸 조언드립니다.
하늘메신저 18-01-11 08:40
 
님정도면 참 내용은 둘째 치고 토론 태도가 참 울륭합니다. 여기 쓰레기 어그로들도 좀 변해야 될텐데요.
우선 제가 자주 못들어와  답변이 늦은점은 죄송하군요.
일단 제가 보는 불교의 맹점은 이것입니다.

아트만이 없고 즉 영혼이 없는 무아사상이기에 나라고 할 나가 없다 한다면

예를 들어 사람이 업덕을 못쌇아 다음생에 멧돼지가 되었다면
그 멧돼지는 전생의 사람과 아무 관련성이 없습니다. 시각에 따라 아상이 변하는 판에 후생의 존재가 전쟁에 없덕의 결과로 된다는데 서로 아무 관계가 없다면 멧돼지만 억울한것입니다.
업덕을 쌍하봐야 전혀 현생의 존재와 전혀 다은 존재에게 결과를 미칠 뿐입니다.
또 한가지 맹점음 윤회의 매개체가 없다는 접입니다.
업덕을 저장하여 그 결과를 다음 생의 사람에게 전달해야 하는데 아트만이 없으니
업덕을 상세히 저장하여 심판하고 후생을 결정하는 시스템이 없다는 것입니다
그냥 저절로 지가 알아서 막 찾아가야 한다는 것인데
이런걸 보리수 나무 밑에서 상상해 냈다하니 웃기는 것입니다.
나무밑에서 상상해 내면 그렇게 된다는 것도 참 기가 찰일 아닙니까?
아무 증인과 증거도 없이요!

아무픈  한두개가 아닙니다. 모두 엉터립니다. 그리고
한국불교는 거의 힌두교랑 비슷한 짬뽕입니다
     
지청수 18-01-11 09:23
 
          
하늘메신저 18-01-11 09:52
 
귀엽게 노네!
이제 나랑 말섞는다능겅가? 예전에 상처받아서 안섞는데노코
언제부텅가 눈에 땀나는 희안안 질환을 앓는다카더니
이제 정신병원치료는 다 끈낭건가? 아직 증세가 있어보여유 ㅎㅎㅎㅎ
     
아날로그 18-01-11 09:47
 
아니 옛쑤~ 를 알게된 서로 다른 존재가
서로 싸우면 누가 누굴 막을 수 있는지나 대답부터 쫌~~~!!!!
아이러니7 18-01-11 11:11
 
하늘 매신저님...
무엇인가를 잘못이해한 사람이 그 무엇인가에 대해 결론을 도출해 그것은 잘못됬다고 한다면 이 얼마나 어리석은 행동일까요?
이분법 적인 사고에 빠져 거기를 벗어나지 못하는게 안타깝습니다
-어떤 사람이 소리가 나면 들린다고 하고 소리가 안나면 안들린다고 한다면
이 사람은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요? 아니면 잘못된게 없는것일까요?-
님의 댓글에 답을 쓸려면 너무 긴 내용이라 이렇게 대신 비유를 들어봅니다 이 비유를 정확히 이해하신다면
님의 댓글에 대한 충분한 답변이 될것입니다
     
하늘메신저 18-01-11 11:32
 
스스호 생각해보시면 됩니다. 어차피 제 질문은 아무도 답변을 못합니다.
윤회 해탈 열반 소멸(적멸)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아날로그 18-01-11 11:44
 
스스로 생각해보시면 됩니다...어차피 당신은 증명 못합니다.
에덴동산, 처녀임신, 엣쑤재림, 휴거, 영생....이딴거 존재하지 않습니다.
          
아날로그 18-01-11 11:46
 
비 온 다음 날.....무지개가 보이거덩.....

무지개다리 건너가서.....두뇌+심장...이거 두 개 부터 찾아보세요.
지금은 겨울이라 몇 달은 기다리셔야 될 듯.... *^ ㅇ ^*
               
하늘메신저 18-01-11 11:50
 
파쇄골재 싼데 어디 파는지 알아요? 25톤 두차 필요한데. 시골에다 깔라고 하는데...
알면 쪽지좀 주삼. 토론은 나중에 하고
                    
아날로그 18-01-11 11:55
 
옛~쑤님 한테....물어보3......
답 안해주거덩....전지전능 한 대상에게 간절히 기도해보3
아이러니7 18-01-11 12:04
 
자신의 질문에는 그 누구도 답을 못한다면서..
질문을 하시는 이유가..
그래요 그냥 그렇게 사시는것도 최선은 아니지만 차선은 되니
화이팅요
 
 
Total 2,9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9927
2990 '17년 총장' 김성혜, 대학 돈으로 차명부동산 매입 의혹 (5) 우주신비 12-14 321
2989 아인슈타인 '신을 부정하는 편지' 32억에 낙찰 (60) 우주신비 12-05 1653
2988 죽은 사람이 산 사람을 움직이지 못하게 하다. (13) 태지1 12-05 725
2987 우리도 우주로 간다 라는방송보는대 (10) 나비싸 12-04 696
2986 명상, 불교관련 명언 좋은글.jpg (1) 화산1 12-04 492
2985 인간을 조종하는 칩. 베리칩 (29) 무명검 11-30 1113
2984 지금쓰고 있는 네비게이션 작동원리 (21) 나비싸 11-30 819
2983 주인공이 되다? (40) 태지1 11-27 630
2982 화성탐사선 무사히 착륙했네요 (13) 나비싸 11-27 1096
2981 종교인들과 대화는 시간낭비 아닌가요? (25) 스피너루니 11-22 1121
2980 피곤해교 교리대로 연애하면.. (34) 피곤해 11-21 829
2979 양자역학적 홀로그램과 종교~철학에서의 시공간 (시간+공간) (12) 러키가이 11-21 794
2978 한국과 한국 교계에 임하는 심판에 대한 꿈 (9) 무명검 11-20 694
2977 사이비에 빠지면 헤어나오기 어려워요. (6) pontte 11-17 952
2976 개독들의 만행 (34) 우주신비 11-14 1795
2975 '나'는 신입니다. (10) 김호문 11-13 844
2974 박애와 종교비판 (24) 발상인 11-12 682
2973 한국 ‘여호와의 증인’들의 ‘양심적 병역거부’는 왜 비양심… (6) 관심병자 11-11 1106
2972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저격) (3) 태지1 11-11 95
2971 "마귀가 들어있어 기도해야" 여성 신도 상대 성범죄 목사 구속 (6) 우주신비 11-08 1022
2970 성관계하면 하나님이 기뻐하신다 - 그루밍 먹사 왈 (9) 우주신비 11-08 1322
2969 신학과신앙의 괴리(펌글) (8) 우주신비 11-07 748
2968 취침 전 설교 (13) 베이컨칩 11-03 1056
2967 [폄] 양심적 병역 거부? 웃기시네. (18) 시골가생 11-03 1191
2966 앞으로 되어질 일들2 (100) 일곱별 11-03 120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