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18 22:37
말할 수 없는 것들에 대해서는 침묵해야 한다.
 글쓴이 : 남궁동자
조회 : 963  

말할 수 없는 것들에 대해 말하는건 전부 거짓말이니 침묵만이 유일한 소통이란게 증명된지 벌써 수십년인데 아직도 말할 수 없는것들에 대해서 말하는 사람들이 많네요.

부처님도 다만 연꽃을 가리키며 미소지었을 뿐인데 뭘 그리 아는척들을 하시는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수8 16-05-18 22:44
 
죄송합니다.... 쩝...
근데... 토론을 하는건데.. 이런저런 가설에 대해서 하고픈 말을 다 막으면.. 토론이 안되지 않슴?

쪼금만 봐주세요... -0-)/
     
남궁동자 16-05-18 23:27
 
여기 올라오는 글들은 어차피 절대 증명될수 없는 주장들이니 굳이 열내가면서 싸울필요 없다는 얘기입니다.
gisen 16-05-18 23:32
 
아예 법으로 형이상학이나 판타지물을 금지한다거나....
레종프렌치 16-05-19 02:23
 
ㅋㅋㅋㅋㅋㅋㅋㅋ

부처님도 연꽃만 든게 말할 수 없는 것에 침묵해야 한다? 그 의미였다니..이런 개소리는 처음 들어봄....ㅋㅋ

그가 연꽃을 든 이유는 수행을 해서 단전에 기가 쌓이면 수행자의 눈에 그게 연꽃같은 모양으로 보임...인도애들은 차크라가 열린다고 표현했고..동양철학과 동의보감에서 말한 精 氣 神에서 신이 열리는 과정임...정을 모아서 기를 쌓고 기가 쌓여서 신이 열리는 ....

그렇게 축적한 기가 척추를 타고 위로 올라가면(수승화강) 신이 열려서, 즉 개안이 되어서 한마디로 도통하는 것이고,
그걸 척추로 올려보내지 못하면 몸이 앞뒤로 자꾸 흔들거리면서 바로 성기를 통해서 사정을 하면서 튀어 나가 버림..
석가가 그 연꽃을 들어 그 경지를 보이니, 그 겅지에 가본 가섭은 알아듣고(이심전심) 빙그레 웃었던 것이고,..

저 연꽃은 석가의 진리를 상징하기도 하고, 석가의 도통의 경지를 상징하는 것인데, 침묵해야 한다면
가섭은 왜 처웃고 지랄을 하겠음? 침묵만 하지..왜 뭘좀 안다는 듯이 염화미소를 지음?

그러니 석가의 연꽃이 이게 무슨 침묵하라는 소리임? 참 나...


비트겐슈타인이 한 말이 개소린 이유..다 쓸 수는 없고 지색백과에서 긁어오겠음..

비트겐슈타인의 기준에 따르면 참, 거짓이라고 할 수 없는 명제가 있다. ★★[윤리학과 미학의 명제들이 그것이다.]★★ 그러한 명제들은 말하여질 수 없고 단지 보여 질 수 있을 뿐이다. 비트겐슈타인은 말하여질 수 있는 것은 분명하게 말하고, 보여 질 수 있을 뿐인 영역에 대해서는 침묵해야 한다고 결론 내리면서, ★★“말할 수 없는 것에 관해서는 침묵하지 않으면 안 된다.”★★는 문장으로 [논고]를 마무리한다.

비트겐슈타인이 말한 윤리학과 미학에 관한 명제들이란게 바로 내가 말한 진, 선, 미의 문제임..

근데 진선미의 명제를 침묵한다는 것은 비트겐슈타인 논리의 결론일 지는 몰라도, 진선미에 대한 본질과 이를 밝히려는 노력이 인류 지성사의 큰 흐름임..

그러니 개소리라고 한 것이지...진, 선, 미를 말할 수 없고 침묵해야 한다면 논리를 왜 배우고 학문을 왜 배우겠음?
그러니 비트겐슈타인이 서양철학사에서 아무리 한 나와바리 차지한 오야붕이어도 그냥 쓰레기인 것임..

사람이 뭘 좀 보면 옥석을 가려들을 대가리는 있어야 하는 것 아님? 그냥 서양철학사에서 이름 좀 있으면 아이구 금과옥조네요..하고 맹목적인 추앙만 하지 말고....

물론 후학의 자세는 그러함......선배의 길은 무조건 굽신대면서 진면목이 아닌 발자취만 졸래 졸래 따라다니며 그저 진리입네, 우리 선배 최고네 하고 딸랑거리는 자세가 님과 같은 수준미달의 후학의 자세이기는 함....

그러니 맹자가 천하의 영재를 얻어서 교육함이 큰 낙이라고 한 것임...
     
남궁동자 16-05-19 08:35
 
단전.....차크라....아.....네....

더 이상 뭐라고 안하겠습니다....
 
 
Total 3,9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7136
802 신은 흑인인가요? 백인인가요 황인인가요? (3) 나비싸 08-17 494
801 다 데려와 (9) 미우 08-17 420
800 필 받은 김에 하나더.. ^^; (19) 대도오 08-16 443
799 심심해서 올려 봅니다. '자비로운 하나님' (수정) (24) 대도오 08-16 658
798 완전한 인간이란 - 예수와 연합된 사람이다 (9) 하늘메신저 08-16 604
797 어젯밤 천국가는꿈궜습니다. 디아 08-16 419
796 신나는 음악으로 아침을 시작해요~ (1) 헬로가생 08-16 373
795 지난주에 아이패드 프로 샀습니다. (29) 대도오 08-16 624
794 사람의 생각 (58) 푯말 08-15 880
793 오. 놀라운 발견을 했네요!@@ (16) 제로니모 08-15 518
792 반야심경 (산스크리트어, 한국어, 한중일 한문) 엄빠주의 08-15 1488
791 (무신론자 클릭금지) 민수기 질문 (27) 까꽁 08-15 863
790 한동안 종게를 스킵했는데 뭔일이.. (97) 백전백패 08-14 747
789 오염된 아이들 (60) 푯말 08-14 1018
788 바나나가 되지말고 한국인이 됩시다. (9) Ciel 08-13 999
787 예수는 생명의 말씀이다 (13) 하늘메신저 08-13 747
786 벼룩의 간도 내것이다!~ (47) 미우 08-12 766
785 우리나라 개신교의 근본적 문제점. (10) 흑룡야구 08-12 820
784 프로불편러 (13) 푯말 08-12 730
783 인간의 본질 (7) 시골가생 08-12 640
782 종교를 하나 만들어볼까 합니다. (20) 헬로가생 08-12 875
781 너무도 다른 (10) 푯말 08-12 534
780 반야심경 (12) 엄빠주의 08-12 744
779 2016년 8월에 생각해보는 근래의 예언 성취 사건들(펌) (12) 화검상s 08-11 638
778 창조 과학 연구소의 입장 (10) 처용 08-11 516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