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4-10 23:45
그냥 잡설 입니다.
 글쓴이 : 피곤해
조회 : 286  

개 같은 행동 또는 개 같은 소리를 들을때 마다
(개 같은 행동,소리 라고 판단 내리는 기준이 개인적이라는 한계는 있습니다)
쌍욕 하고 싶은 마음을 누르기가 힘듭니다.

대화로 해결될거라 판단했으면 애초에 개 같은 행동,소리라고 판단 내리지도 않았을것이고
(성품이나 지능의 문제라고 판단한거죠)

쌍욕 한다고 저나 상대방이나 무언가가 나아질일도 없을테고...

혹시나 잘못된 판단이었나 대화를 시도 해본적이 있었으나 전부 역시나 였으며

새삼 다시 억지로 욕을 참고 대화를 시도해도 또 개 같은 행동이나 개 같은 소리로 판명 나면 욕이 더 치밀어 오르니 그런 상황이 꺼려져 대화 자체에 거부감이 들기도 합니다

그냥 눈 막고 귀 막으면 평안하지 싶은데
그렇게 얻은 평안함 따위 또 어디다 쓸까 싶어

오늘도 눈 뜨고 귀 열고 삽니다.

시바 피곤합니다.

ps : 제 성품이나 지능이 문제일 가능성도 0%는 아니긴 한데...하아~~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리루 18-04-11 00:09
 
한국어에서 개는 짐승이나 짐승을 빗대는 욕이 아닌
거시기 머시기 무엇 정도의 부정적 의미를 내포한 대명사로 별개의 낱말로 등록되어야 할 거 같습니다.
내안의 무엇, 네속의 거시기, 내안의 개, 네안의 개...

내가 기르지 않는 개도 기분에 따라 귀엽기도 하고 꼴뵈기 싫기도 해
쭈쭈쭈나 눈을 부릎 뜨거나 컹컹 소리 질러 반응을 보기도 하는 거죠.
돌아올 것 보다 과한 기대에 의해 피곤해 지는 건 아닐지...
     
피곤해 18-04-11 00:16
 
종종 개를 사람 취급해서 피곤한게 아니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개에게 너무 많은 기대를 한거죠 ㅋ
이런 류의 생각을 스스로 경계합니다만...시바 ㅋㅋㅋㅋ
          
태지 18-04-11 01:58
 
포장 전문가?
사기를 계속 생각할, 지속 될 일 같습니다.
망상과 사기를 과거부터 해 왔었을 때.... 개가 개인지는 보였어도 했던 일, 속였던 일이었고, 변명이나 물타기 등이 되지 않는, 없게 하여야 할 일이라 생각합니다.
               
리루 18-04-11 12:32
 
어느 나라 말이야 대체...
                    
태지 18-04-11 14:44
 
님은 그런 생각 안 드세요?
님 발현, 사실을 알림과 거짓말이 있는데 속이는 일이 좋으세요?

어느 나라 말 같은가요?
님이 생각하는 나라는 어느 나라인 것이라고 생각 되었었나요?

포장을 하려는 자아로 남에게 헛 소리로 자랑 질을 생각할 것이 아니라 대중에게 좀 정직하게 말을 해 보시지요.
                         
리루 18-04-11 15:05
 
말을 해요 말을...
아무 단어나 줏어다 늘어놓지 말고
알아먹어야 뭔 대꾸를 해주지.
팔달문 18-04-11 01:35
 
윤회를 인정 안해도 되지만 그럴 수 있다는 가능성을 조금만 열어 놓으면 좀 시간적인 여유가 생길 거여요.
이번 생에서 결판 내겠다 생각 마시고 좀 더 긴 안목으로 접근...
성냄 자체가 좋은 게 아닙니다, 부처님이 그러셨대요. 그분은 인욕바라밀을 상당한 세월 동안 수행하시고 왕자로 태어나셨다는데 불편하시면 욕 한 마디 하시고 잊어 주시고요...
논리고 나발이고 정의고 나발이고, 구마라집 왕자 같은 경우는 사는 게 아닌 삶을 중국에 잡혀가서 연명하시면서 불경을 중국어로 번역하시면서 인생을 마치셨었다더군요. 그게 우리나라까지 넘어 왔었다죠.
조금 많이 다른 얘긴데 안반념에 대해 많이 생각 중이라 둔한 머리를 놀리기에 한계점에 있어서 이런 정도로 댓글 마감합니다.
발상인 18-04-11 01:54
 
이젠 술김에 내 댓글을 나 스스로 지웁니다

이 처세가 가장 알맞지 싶습니다
아날로그 18-04-11 08:59
 
저는 " 0 의 법칙 " 을 믿습니다......

고상하고 교양있는 사람이 있는만큼.....쓰레기도 같은 비율로 존재한다 생각하거든요.
고상한 사람, 보통 사람, 맹신도, 인간쓰레기, 천재, 바보...등등등....

역사를 놓고 길게 볼때.......
그 수 많은 사람 다 합치면 서로 상쇄돼서..... 결국 0 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에스프리 18-04-11 09:35
 
교주님 만수무강 하소서
세상 풍파는 그 넓이가 높이가 커서 휘말리지 않을 자 없으니
견디소서
 
 
Total 2,7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8434
2756 앞으로 되어질 일들 일곱별 22:05 7
2755 이슬람,유대교,기독교 한뿌리 라는것을 처음 알았습니다. (5) 김상 12:34 129
2754 그것은 바로 나이지만ᆢ (8) akrja 00:40 82
2753 주 예수보다 더 귀한 것은 없네(찬양) (11) 블루님 07-20 229
2752 무아 (1) 블루님 07-20 93
2751 본래무물인데 어느 곳에 먼지가 있으리오 (5) 심외무물 07-19 126
2750 나는 ᆢ (6) akrja 07-18 193
2749 인터넷을 하는 것도 탐욕이라 (7) 타이치맨 07-17 296
2748 나치가 신도에게 이르길 (6) akrja 07-17 242
2747 (Quiz)목사들이 가장 선호하는 신도는? (11) 우주신비 07-16 512
2746 제사=총 (3) 나비싸 07-16 171
2745 왜? 예수교인이란 자들은 하느님을 참칭하는겨 (2) 화금수 07-15 225
2744 제사와 세상의 신 (63) 노산 07-14 513
2743 이것저것 분별하지 말지니 akrja 07-14 113
2742 [질문-기독 개신교] 지옥에서 신분상승 가능한가요? (26) 아날로그 07-12 501
2741 자아, 에고, 영혼, 본성, 참나 ? (17) 시골가생 07-11 279
2740 쪽지에 대한 질문 (8) 노산 07-11 197
2739 와!!! 이제 워마드가 (26) 본명김준하 07-10 1126
2738 하나님께서 세상을 사랑하사 - 찬양 (41) 노산 07-10 392
2737 요즘 종게에 잘안오고 이슈게 열심히 봐왔었습니다 (1) moim 07-09 159
2736 우리나라 성범죄 1위 기독교 (13) 술먹지말자 07-09 725
2735 사탄숭배자들을 전도하면서 알게된 사실들 (26) 화검상s 07-08 588
2734 숫자로 보는 우주 변화의 원리 (2) 라그나돈 07-08 207
2733 석가가 보는 영의 세계 (7) 블루님 07-08 392
2732 석가가 정말 자아가 없다고 했다면... (5) 블루님 07-08 22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