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4-27 04:33
이 동네의 X아이는 나임
 글쓴이 : 팔달문
조회 : 407  

그 동안... 몇개월 동안...즐거웠습니다.
종철게가 혼돈과 방만 사이에서 나름 살얼음판의 외줄 타기를 잘 해 왔다고 전 평가하고 싶습니다.
...한국님들은 머리가 좋긴 좋지요...정말 다 잘난 분들만 있으니...(말장난도 아니고 비꼬는 것도 아니고, 사고의 스펙트럼이 빙산의 일각일 정도임. 리얼 머리들 좋으심...)
그런 사유의 자유를 누리시는 님들의 모습 또한 유연성과 열린 심성과 더블어 내 자신을 부끄럽게 합니다.
여하튼 자유롭게 사고들 하시고 인간이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만 고민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후...주제넘은 글을 남기고 다시 잠수하렵니다...
마지막일지도.
가생이의 무궁한 발전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사마타 18-04-27 12:18
 
헐, 근기가 상당하신 분이 가시면 어쩝니까? ㅜㅜ
하긴 님의 근기라면 넌덜머리가 날 수도 있겠군요. 한 소식하시면 와서 꼭 전해주십시오.
피곤해 18-04-27 15:59
 
이 게시판에는 세상이 감당하지 못하는 자가 되는것이 소망이라는 X도 있지요.
X아이는 그래도 사람이죠.
이 동네에는 개,닭,소도 있어요.
     
태지 18-04-28 05:22
 
의외 말도 할 줄 아는 것이라니 놀랍군요...

석가모니도 다 알지 못했다 하는데, 그 것을 이해함이 다른 것 같습니다.

쓰레기 짓 하는 것이 공부에 도움이 된다 안 된다? 하는 문제가 있는데...
그 문제를 풀기 위해서는 두 일을 보아야 하며, 그 것을 비교해야 하는 것인데 그 일로 이해가 안 되는 일입니다.
이해를 못하는 것입니다.
작용에서 이해가 된다고 한다 할 것인데... 잘난 척을 하려 하면 이게 막히는 일 같습니다.

설명이 부족했었던 것 같은데
과거에 야한 채팅을 통해서 어느 여자를 만나러 갔을 때. 그 때 그 여자가 같이 친구를 같이 나왔었습니다. 채팅한 그 여가 화장실 갔을 때(?), 과거 자신도 야한 채팅을 했었는데 보고 갔었다 하더군요. 그 여가 좋은 가정에서 있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는데 제가 거짓말을 많이 했었기 때문에 다가갈 수 없었습니다.
 
 
Total 4,2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1595
978 성경 속의 천지창조는 창세기 1장과 2장 이 두가지 뿐일까? (6) 헬로가생 09-24 418
977 육조단경- 스승을 찾아가다 (4) 보리스진 10-18 418
976 점심 맛나게 드세요 (14) 탈출가능 11-27 418
975 예전에 이 게시판에서 (11) 공짜쿠폰 08-23 417
974 한번 부처 반열이면 영원한 부처냐? (35) 블루님 07-23 417
973 망상을 버리는 길은 있는 것을 확인하는 것이다. (4) 태지1 11-05 417
972 어떤분께 여쭙고 싶습니다. (1) 백전백패 08-18 416
971 수능이 몇일 안남았네요 (4) 나비싸 11-10 416
970 크리스마스를 앞둔 시점에서 다시 보는 크리스마스의 미스테리 … (7) 지청수 12-23 416
969 천지불인 (3) akrja 10-07 416
968 나도 상담소나 운영해야것다.. (1) 유수8 08-26 415
967 시골가생님의 글을 읽고, 떠오른 심연의 단상들~ (일기주의) (4) 화검상s 10-25 415
966 부처, 예수의 가르침은 왜 불완전할까? (16) Miel 07-24 415
965 < 늙고 병들지라도 마음만큼은 편안하게 살 수 있는 위대한 부… 뻥독이 05-12 415
964 행복 해지기 위해 선결 되어야 할것 (5) 피곤해 08-17 415
963 거울 (6) akrja 09-20 415
962 하늘에는 해가 하나, 나라에는 왕이 하나. (2) 유전 10-07 415
961 댓글이 달렸는데 누구 글은 지워지고 어떤 글은 안 지워지고... (6) 태지1 01-03 415
960 피곤해님이 계속 돈을 받아 먹으려 하다... (8) 태지1 03-07 415
959 오랫동안... (9) 천사와악질 04-09 415
958 선문답 해석방법 (5) 레종프렌치 03-21 414
957 요즘의 상황 "전쟁의 소문".. 누가복음 21장 묵상(KJV) (2) 솔로몬느 08-11 414
956 그냥 잡설 입니다. (10) 피곤해 04-10 414
955 Fear 'nd Anger (11) 팔달문 05-12 414
954 (올바른 기독교). 15편. (1) 돌통 02-10 414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