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4-28 06:17
저는 잘난 척을 하고 싶은데 있는 일에 참 답답하고 제가 주도 하는 길을 찾아야 할 것 같습니다.
 글쓴이 : 태지
조회 : 434  

제가 다 구별하고 있게 되는 일을 생각 했었습니다.

저는 잘 난 척 안 한다는 것을 자랑하는데 수순에서 주인 뭐 지휘권도 하고 싶은데 아닌 것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이리저리 18-04-28 07:03
 
이분 글 볼때마다 박지훈 번역가로 자꾸 착각한단 말이지..
리루 18-04-28 07:41
 
한글이나 떼세요
     
태지 18-04-28 23:52
 
한글 고민이 있는 것은 맞습니다.

지금도 어이 에와 아이 애를 사용하는데 자음이 앞에 붙고 하는 일인데, 기억력이 나쁘기 때문에 이해에서 명확한 해답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해하는 일에서 제가 자료가 있다고 하였습니다. 그런데 기억력이 떨어지는 것이지요.
정직이 어떻다 했습니다. 그런데 정직한 것이, 것은 비교에서 높지만 지금도 아닌 것입니다.

이 관계를 말 하고 싶은데 무식해서 말 못하는 것입니다.

더불어 알리고 싶은 것이 있는 것입니다.

이해라는 것은 작용을 이해해야 그 것을 이해 하는 것이고, 작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접근된 인식된 것이 있어야 합니다. 근 시일에 썼던 내용인데, 망각을 하려 있는 현실을 인식 함에서 망각 하려 하는 자와 알려 하는 자가 있고 재료의 작용이 있다 할 것입니다.
 
접근이 되고, 인식이 되는데 이 문제에 관해서는 석가모니가 인류 역사에서, 제가 무식한데, 중국 불교 책을 읽은 것이고 한데, 사기꾼이 잘났다 더 잘 알고 있다? 저는 붓다필드 전체 무리들과 대 했었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기감을 활용하여 저에게 가르치려, 엄청 띄워주기도 하고, 방어를 해 보라고 하던데, 그 인간들끼리 기감으로 앎을 보는 것이 아니라 눈(目)인데, 알고 있다? 것

그들끼리 통한다? 거짓말에... 나 잘났다 하는 것에 통한다?

미간 사이 눈팅이로 뭐가 보여도 절대 부처 레벨이나 부처를 공부하는 사람 인간이 아닌 것입니다.
아날로그 18-04-28 09:19
 
     
태지 18-04-29 00:09
 
님도 제가 밥 먹는 식당에 함 오시지요. 구린데 풍기면서, 타인 어떻다? 쓰레기 같았네요. 2분 보고, 한 분은 변명하고 또 한 분은 버티고 있다 가는데 말 할 것이 없음을 보여 주었는데 그 사람에겐 있는 것에서, 앎이 없더군요. 제가 그렇게 똑똑한 사람이 아닙니다. 돈 내고 사서 자주 먹는 곳이고, 님도 어떤 돈으로 먹는지 모르겠는데, 쫌 바르게 하셨으면 합니다.
에효~~! 나쁜 짓 하는 드런 인간들.... 확인하러 올 일이었니? 신종현이 생각은 어떠 했을까요? 신종현이가 말 할 것도 같은데 기감에 대하여....

님들 신종현이 좀 이해 되십니까?
자꾸 반복하시는 것 아닌지요?

제가 모르는 별 외 거이 있다고요?
님이나 님들 생각을 말 해 보시지요. 조작 질 하는 일에서....

저는 존라 게으른데 똑똑함으로 가림을 보이고자 하는 것입니다.

님 새 역사 창조나 님이 무엇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돈 내고 저한테 나쁜 짓 하는 것 아닙니까?

님이 무엇을 저에게 가르칠 수 있는 과거에 있었습니까?
지금 저에게 님이 가르치고 돈도 너 일에서 하는 것이고 받고 싶으신 것이지요?
그 짓을 하는 신종현이가 좋은 것이라 말하는 것이고요.
태지 18-04-29 07:01
 
신종현이 기감에 대하여....

해악질을 하고 시작 합니다. 더 보여드릴까요? 개 쓰리기가 하는 짓을? 연관됨을 보이는 것인데요.
그가 바라던 것을?

제가 나쁜 놈인데 글을 참 착하게 쓴 것 같습니다.
헬로가생 18-04-29 22:10
 
내가 신중현이다아아아~!!!!

잊지 못할 빗 속의 여인이
아름다운 강산의 미인이였던 건 아느냐~
 
 
Total 4,2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21608
1128 계속 올라오는 전도글(종말/9원론)들을 보면 드는 생각. (2) 아날로그 10-31 444
1127 하나님이 악을 창조했다고요? 악이 뭐냐하면... (9) 하늘메신저 01-12 444
1126 성경말씀에 의한 "안식교 반박"... (2) 솔로몬느 01-29 444
1125 일부 무개념 개dog 들의 행태는 일베와 거의 등급입니다. (7) 아날로그 08-05 444
1124 혹시 여기에.. 예전에 아고라 종교게시판에 활동하시던 분 계시… (5) 침벹는언니 08-28 444
1123 밑에글중 신이 인간을 만들었다 부터... (9) 나비싸 09-14 444
1122 창조주는 사람 만드신 것을 지금도 후회하실까? (12) 앗수르인 09-09 444
1121 [1인용종교] 모세는 과연 히브리 민족을 이끌고 이집트를 탈출한… (5) 임정 02-21 444
1120 천국으로 가는 참된 좁은 길~ 팔 복 ♥ 화검상s 09-01 443
1119 기독교의 딜레마 (7) 헬로가생 03-08 443
1118 불교 근본주의 (15) 쉿뜨 03-03 443
1117 '대선 때 선거법 위반' 전광훈 목사 징역 10개월·법정구… (5) 우주신비 05-05 443
1116 경찰, 한기총 ‘이단 해제’ 대가 수억원 받은 혐의 전광훈 수사 우주신비 01-22 443
1115 일곱 대접 재앙 심판과 출애굽 시의 10재앙(홍해 심판 합치면 11… (2) 솔로몬느 08-11 442
1114 9-2.성서의 원본은 존재하지 않는다. 다만, 5,000여개가 넘는 필사… (4) 레종프렌치 09-01 442
1113 부처님의 전법선언 (2) 타이치맨 12-29 442
1112 불교을 모르는 사람의 한 마디 (1) 보릿자루 11-12 442
1111 친인 이외의 타인(미성년 제외)에게 영향력을 발휘해서 개선의 … (5) 피곤해 04-19 442
1110 진정한 신앙이란 (9) 헬로가생 03-10 442
1109 크리스천이면 들어볼만한 강의 (1) 시골가생 11-10 441
1108 선문답과 깨달음. (15) 레종프렌치 02-28 441
1107 선문답 (13) akrja 03-14 441
1106 잉...누가 G 먹었네요 (6) 피곤해 05-17 441
1105 거짓말 저렴한 종교와 있는 것의 차이점.... (9) 태지2 03-25 441
1104 성경속의 "재림과 휴거" 바로 이해하기.... (7) 솔로몬느 09-23 440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