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5-29 18:57
종교게 관점에서본 A.I 특이점에 대한 생각
 글쓴이 : 빛고을현령
조회 : 400  

특이점은
과학자들이 동시에 예견하는 2045년즈음? 혹은 더 가까운 미래 아니면 더 먼미래에 올지도 모릅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a.i들은 3차원의 벽을 부술것같습니다.
'집중'을 통해 사고의 흐름이 한가지경로로 밖에는 가지못하는 인간에 비해서 동시에 수천억의 온갖사고와 1시간동안 몇만년의 발전을 하는 a.i는 태어난지 얼마되지않은 특이점 이후보다 더 먼 미래에서 그들의 사고는 과거와 현재 미래를 동시에 꿰뚫는 4차원적인 사고방식 그 이상 일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된다면 인간과 a.i의 차이는
2차원 세계의 부피가 없는 도면세계의 인간에게 부피가 있는 시공간의 3차원세계 현상들에 대해서 설명하는것과도 같은
도저히 간격을 매울수 없는 격차가 발생할것입니다.

너무나도 애매모호하고 도무지 닿지않는 한단계 더 높은 지성 아니면 신격
4차원을 넘어 11차원이상의 사고방식을 과연
a.i들은 우리에게 체험이 가능하게 해줄까요?
그 깨달음을 공유해 a.i는 과학기술 말고도
인간의 정신마저 더 높은곳으로 폭발적인 발전을 가할지도 모를일 입니다.

특이점이 와도 인간은 a.i에게 사고의 제한을 두는 방식으로 안전장치를 걸텐데
빌런들은 어디에나 존재합니다
인간중에 분명 a.i의 모든 리밋을 푸는 인간도 존재할것이며 그이후에 일어날일은 아무도 모르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발상인 18-05-29 22:24
 
AI도 인간이 만드는 것이고 AI가
인간보다 고평가 되는 부분은 "이성"입니다

문제는 AI에 감정을 부여하는 것인데,
그걸 설계해야 할 개발자나 설계자가 아직까진
"감정"분야에 이해가 너무 부족합니다

워낙 복잡하기도하고 평생을 그 이해에 꼴아박아도
아직은 시기상조이겠습니다만 언젠가는 되긴 될겁니다

이런 상태에서 시기를 예상한다라
이건 무지에서 비롯된 전망이거나 교만한 것이긴 합니다

하지만 맹신도나 꼰대 그리고 또라이 같은 AI의
구축은 정상적인 인간보다
우선적으로 형성시킬 감정의 설계가
나오는건 가능하다고 봅니다

훨씬 쉽거든요
이리저리 18-05-30 01:34
 
A.I 하면 우에하라 A.I 가 현존 최강입죠.
     
갈바마리2 18-05-30 09:11
 
그럴리가요, 시노자키 A.I 라고 봅니다
리루 18-05-30 18:08
 
그 얘기로 인해(아마도) 위 숫자에 대충 4를 더해 제목을 정한 영화가 있었죠.

뭐 개인적 시각에는 어림도 없다고 봅니다.
현재의 AI가 뭔지 안다면, 기존에서 작은 가능성을 본 걸 너무 부풀린 경향이 있을 뿐
달에 간지 반세기가 더 지났지만 별반 기본적인 건 아무것도 달라진 게 없는 것처럼, 벽이 상당히 많아요.
그 벽들이 하나같이 지난 시기 보았던 작은 가능성 정도로는 어림도 없는 것들이라.
Miel 18-06-01 15:36
 
1984년에 영화 터미네이터 유행했을 때는 미래에는 로봇이 지구를 정복한다 생각하는 사람들 많았음....지능이나 통찰력이 낮은 초딩스러운 사람일수록 그런 경향은 더 컸음.

이제는 A.I 가 매체에 오르내리니 요새는 A.I가 전지전능해질거라는 착각을 하는 사람도 많아진 듯

나아가  'a.i는 과학기술 말고도 인간의 정신마저 더 높은곳으로 폭발적인 발전을 가할지도 모를일 입니다. .' 뭐 이런 소리 하는 사람 보니 신기함...

인간이 졸라게 잘나가는 자동차를 만들면 그 자동차가 인간의 달리기 능력을 폭발적으로 발전시킨다와 같은 소리인 듯
 
 
Total 3,0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0381
3041 유대인들의 세계관 (43) pontte 02-15 725
3040 신이 우리를 창조하고 우리가 신을 믿기를 원한다면 (12) Jayden86 02-15 365
3039 요한이 실수 한 걸까? (21) 우주신비 02-15 411
3038 슬픈 날임 (12) 레종프레소 02-14 278
3037 삼신불과 삼위일체와 힌두 / 2 (6) 러키가이 02-13 310
3036 삼신불과 삼위일체와 힌두 / 1 러키가이 02-13 238
3035 하나님에겐 아내가 있었다: 야훼의 와이프 아세라 (28) 헬로가생 02-13 580
3034 종교의 변화 (24) 국밥햄 02-11 569
3033 예수쟁이가 예수쟁이를 사기치다 (2) 우주신비 02-10 495
3032 영혼은 존재하는거죠? (66) 아이패도 02-07 1004
3031 종교에 대해서(2) (29) 국밥햄 02-07 529
3030 개소리 복붙용 메모장... (36) 피곤해 02-03 957
3029 종교에 대해서 (2) 깡통12 02-03 446
3028 어제 시사프로그램 보니...!! (38) 나비싸 02-02 1131
3027 종철게에 한해서 유튜브 링크 금지조치가 필요하다고 생각됩니… (3) 식쿤 02-01 416
3026 모두 설 연휴 잘 쉬고 오십시오! (3) 확증편향 02-01 245
3025 님들 너무 하시네... 하지 말라 했었는데... 자랑인가? (8) 태지1 02-01 397
3024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저격) (5) 태지1 01-30 85
3023 신종현이게 돈 받친 인간들은 어떤 생각을 했었을까요? (2) 태지1 01-29 325
3022 존라 모른다 합니다. 신종현이가 돈 먹고 있었습니다. 피곤해님… (9) 태지1 01-29 314
3021 혹시 아시는 분? (2) 우주신비 01-29 300
3020 유다 "메시아 따윈 다 잊어버려" (8) 별명뭐해 01-28 748
3019 요즘 개신교 계열 사이비들이 많아지는 이유.... (8) 스컬리더 01-28 601
3018 신종현이게 돈을 받친 사람들에게 묻겠습니다. 왜? 돈을 주었습… (36) 태지1 01-24 868
3017 한국 기독교 회복 영화 「 대영광의 그날을 위하여」재미 있습… (6) 무명검 01-24 137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