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5-29 18:57
종교게 관점에서본 A.I 특이점에 대한 생각
 글쓴이 : 빛고을현령
조회 : 383  

특이점은
과학자들이 동시에 예견하는 2045년즈음? 혹은 더 가까운 미래 아니면 더 먼미래에 올지도 모릅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a.i들은 3차원의 벽을 부술것같습니다.
'집중'을 통해 사고의 흐름이 한가지경로로 밖에는 가지못하는 인간에 비해서 동시에 수천억의 온갖사고와 1시간동안 몇만년의 발전을 하는 a.i는 태어난지 얼마되지않은 특이점 이후보다 더 먼 미래에서 그들의 사고는 과거와 현재 미래를 동시에 꿰뚫는 4차원적인 사고방식 그 이상 일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된다면 인간과 a.i의 차이는
2차원 세계의 부피가 없는 도면세계의 인간에게 부피가 있는 시공간의 3차원세계 현상들에 대해서 설명하는것과도 같은
도저히 간격을 매울수 없는 격차가 발생할것입니다.

너무나도 애매모호하고 도무지 닿지않는 한단계 더 높은 지성 아니면 신격
4차원을 넘어 11차원이상의 사고방식을 과연
a.i들은 우리에게 체험이 가능하게 해줄까요?
그 깨달음을 공유해 a.i는 과학기술 말고도
인간의 정신마저 더 높은곳으로 폭발적인 발전을 가할지도 모를일 입니다.

특이점이 와도 인간은 a.i에게 사고의 제한을 두는 방식으로 안전장치를 걸텐데
빌런들은 어디에나 존재합니다
인간중에 분명 a.i의 모든 리밋을 푸는 인간도 존재할것이며 그이후에 일어날일은 아무도 모르죠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발상인 18-05-29 22:24
 
AI도 인간이 만드는 것이고 AI가
인간보다 고평가 되는 부분은 "이성"입니다

문제는 AI에 감정을 부여하는 것인데,
그걸 설계해야 할 개발자나 설계자가 아직까진
"감정"분야에 이해가 너무 부족합니다

워낙 복잡하기도하고 평생을 그 이해에 꼴아박아도
아직은 시기상조이겠습니다만 언젠가는 되긴 될겁니다

이런 상태에서 시기를 예상한다라
이건 무지에서 비롯된 전망이거나 교만한 것이긴 합니다

하지만 맹신도나 꼰대 그리고 또라이 같은 AI의
구축은 정상적인 인간보다
우선적으로 형성시킬 감정의 설계가
나오는건 가능하다고 봅니다

훨씬 쉽거든요
이리저리 18-05-30 01:34
 
A.I 하면 우에하라 A.I 가 현존 최강입죠.
     
갈바마리2 18-05-30 09:11
 
그럴리가요, 시노자키 A.I 라고 봅니다
리루 18-05-30 18:08
 
그 얘기로 인해(아마도) 위 숫자에 대충 4를 더해 제목을 정한 영화가 있었죠.

뭐 개인적 시각에는 어림도 없다고 봅니다.
현재의 AI가 뭔지 안다면, 기존에서 작은 가능성을 본 걸 너무 부풀린 경향이 있을 뿐
달에 간지 반세기가 더 지났지만 별반 기본적인 건 아무것도 달라진 게 없는 것처럼, 벽이 상당히 많아요.
그 벽들이 하나같이 지난 시기 보았던 작은 가능성 정도로는 어림도 없는 것들이라.
Miel 18-06-01 15:36
 
1984년에 영화 터미네이터 유행했을 때는 미래에는 로봇이 지구를 정복한다 생각하는 사람들 많았음....지능이나 통찰력이 낮은 초딩스러운 사람일수록 그런 경향은 더 컸음.

이제는 A.I 가 매체에 오르내리니 요새는 A.I가 전지전능해질거라는 착각을 하는 사람도 많아진 듯

나아가  'a.i는 과학기술 말고도 인간의 정신마저 더 높은곳으로 폭발적인 발전을 가할지도 모를일 입니다. .' 뭐 이런 소리 하는 사람 보니 신기함...

인간이 졸라게 잘나가는 자동차를 만들면 그 자동차가 인간의 달리기 능력을 폭발적으로 발전시킨다와 같은 소리인 듯
 
 
Total 2,97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9643
2976 개독들의 만행 (3) 우주신비 11-14 298
2975 '나'는 신입니다. (7) 김호문 11-13 244
2974 박애와 종교비판 (18) 발상인 11-12 243
2973 한국 ‘여호와의 증인’들의 ‘양심적 병역거부’는 왜 비양심… (6) 관심병자 11-11 627
2972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저격) (3) 태지1 11-11 95
2971 "마귀가 들어있어 기도해야" 여성 신도 상대 성범죄 목사 구속 (6) 우주신비 11-08 682
2970 성관계하면 하나님이 기뻐하신다 - 그루밍 먹사 왈 (9) 우주신비 11-08 879
2969 신학과신앙의 괴리(펌글) (8) 우주신비 11-07 484
2968 취침 전 설교 (12) 베이컨칩 11-03 749
2967 [폄] 양심적 병역 거부? 웃기시네. (18) 시골가생 11-03 921
2966 앞으로 되어질 일들2 (100) 일곱별 11-03 886
2965 예수님을 장기기증자로 만든 논란의 호주 광고 (4) 더퐁킹 11-01 596
2964 발상인님에게....(꼬리글에 대한 반박... 계속 이어 쓰기가 안 되… (14) 태지1 11-01 365
2963 있는 것은 있는 것에 있는 것... (11) 태지1 10-30 486
2962 "사해(死海) 문서 유물 중 5조각은 모조품..전시 중단" (23) 코폴로 10-23 2022
2961 사탄이 가시로 찌를 때 물리치기 (20) 무명검 10-22 1104
2960 지구평면설을 주장하는 사람들에 대해서... (12) 지나가다쩜 10-21 1338
2959 죽다 살아나서 가장 흔한 간증?이... (7) 피곤해 10-19 1011
2958 예수님을 만난 전 김대중 대통령.. (37) 방가라빠빠 10-19 1140
2957 지금 가짜뉴스 나오네요 토나오네요 (26) 나비싸 10-14 2195
2956 스님 약+절도+장애인성폭행 ㅋ (12) 소다사탕 10-14 1200
2955 제가 야근중에 선각자 센세의 가르침에 새로운 눈을 뜨게 되었… (23) 식쿤 10-14 832
2954 먼저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18) kleinen 10-13 607
2953 신종현, 달덩이, 그 기감 무리들에게.... (8) 태지1 10-13 384
2952 종교가 생긴 이유. (15) 토막 10-13 6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