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4-30 21:03
내가 야훼를 믿는 이유
 글쓴이 : 까꽁
조회 : 1,038  

낮에 친구들과 막걸리 거하게 한잔 먹고...
 
지성과윤리라는 교양과목 셤에서 칼팽어쩌구 하면서 기독교를 심하게 까고...
A+을 받고 했었는데...
 
물론 깔 수 있었던 배경은 부모님의 강압에 교회에 끌려나갔고 강제적으로 전도사가 가르치는
성경공부를 했어야 했고... 어찌하다보니 날라리 신도정도로 생활하다...
 
그 안에서 교회 여친이 생겼고... 하다보니 나도 모르게... 고1때까지 ... 잿밥에 이끌려
다녔음을 부인하지 못합니다.
 
날라리 신도이기는 하나... 내 머리속에는 아직도 주기도문과 사도신경이 남아 있네요...
 
유부녀와의 썸싱과 선을 넘을뻔한 적도 있고 온갖 나쁜 유혹에서 윤리적으로 나를 지켜준것이...
소싯쩍에 강요에 의해 심어진... 종교의 힘이지 않을까 하네요...
 
패러다임의 밑 바닥에 하나의 종교가 자리 잡음으로 타락하지 않는 삶을 살아가지 않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몇년 전부터 하느님의 증거가 발견이 됩니다.
비록 꿈속이기는 하나... 생전 듣도보도 못한 말이... 찾아보니... "가정에 평화가 있기를" 이라는 뜻이었고
 
내가 그동안 살아온것들이 마치 필름을 빨리 넘기는것처럼 하나하나가 꿈속에서 빠른 속도로 지나갔습니다.
이게 보이면 죽는다던데... ㅋ 전 아직 살아있네요... ㅎㅎㅎ
 
그리고 3명의 천사가 보이기도 했고... 에덴의 동산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으나... 잔디밭에... 여러 나무가
보였고 탐스러운 과실도 보였습니다...
 
때로는 지옥의 고통도 느껴 보았고...
 
어느 영화의 神과의 대화였나... 이 영화를 보기 이전에... 음성을 들었고... 대화까지 하게된 경험이 있습니다. 5일동안 꿈 속에서 대화를 한것 같은데...
 
나도 모르게 토토 승무패 단통 1등 좀 시켜주세요... 라는 탐욕적인 발언으로 인해...
이런 낯선 경험들이 멈춰버렸습니다....
 
神이 있다는 증거들을 겪음으로써... 비록 주일을 지키지 않는 날라리 신도이기는 하나...
(다른 나라는 교회는 가고 싶을때만 가도 되고.. 꼭 교회에서 예배를 안들려도 된다고 함...
한국이 좀 사이비 같음...)
 
이 어린양을 타락적인것에서 멀리 해주시고... 올바른 길을 인도해주시니... 어찌 안 믿을 수 있겠습니까?
 
뭐 그렇다는...ㅎㅎㅎ
 
종교는 자유니... 믿는 사람은 믿음되고... 무신론자들은 안믿어도 되고...
진화론자들은 미생물, 단세포가 우리 조상이다...라고 생각하고 살면 될것같네요...
 
전 이만... 슈퍼내추럴  7편을 보러... ㅋ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미우 16-04-30 21:05
 
그렇군요.
이제야 이전의 모든 것들이 납득이 되는군요. 역시......
라멘!~
wndtlk 16-05-01 04:04
 
알라를 믿으셨다면 72명의 아내와 8만 명의 종과 매일 아침,점심,저녁 300개 이상의 금쟁반에 나오는 맛있는 음식 먹는 꿈을 꿨을텐데....

"천국에 있는 사람중 아무리 비천한 자라도 80,000 명의 종과 72명의 아내를 가지리라
천국에 있는 자들은 아무리 비천한 계급에 있는 자라도 7단계(seven levels)를  가질 것이다. 그리고 7번째 아래인 6번째 단계에 있게 될 때 그는 3백명의 종들을 가지게 될 것이다. 매일 아침, 저녁으로 300 개의 금 쟁반이 그의 앞에  나올 것이고 뭔가를 담은  모든 접시는 다른 것을 담지 않는다. 그는 마지막 요리의 맛을 느낄 때 처음 쟁반에서 맛보는 것 처럼 신선하게 맛볼 것이다. "

기독교의 천국은 하얀옷 입고 잔디밭에 과일나무 있고 음악소리가 들리는 무료한, 그리고 장기적으로 우울증을 유발하는 환경이랍니다. NDE를 경험한 기독교 신자의 증언입니다.
 
 
Total 3,1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2011
92 우리나라 개신교가 얼마나 비정상인지 (5) 람다제트 05-04 856
91 이스라엘과 일본의 유사성?? (14) 나이트위시 05-04 1235
90 사람을 지옥으로 밀어넣는게 바로 종교인 coooolgu 05-03 836
89 히브리어, 일본어 단순 비교 지청수 05-03 1022
88 그분은 마저 논리를 펼치시지 어디가셨나요? (8) hydration 05-03 859
87 유대인과 일본인이 상호 연관이 있는것은 사실입니다. (2) 식쿤 05-03 921
86 일본문자와 히브리문자비교 (73) 초원의늑대 05-03 1751
85 개신교는 돈이 됩니다 (21) hydration 05-03 962
84 기독교... (1) 하이1004 05-03 839
83 다른사람들의 말은 말도 안되고 본인들 말은 진리요? (15) 나비싸 05-03 1080
82 현대 한국 교회의 모순1 ~ 십일조 -> 연보 (8) 제로니모 05-03 1202
81 개신교가 일본 포교활동을 포기한 이유는? (91) 행복찾기 05-03 1401
80 두 꼭지단의 설전 (1) 블루로드 05-03 1191
79 거부하겠소 (2) 봄의신화 05-03 823
78 Ghostbusters(귀신 잡는 사람들) (2) 북진멸일 05-02 922
77 아래 내용을 쓴 이유는 (5) 미우 05-02 992
76 히잡쓴 대통령 (11) 해류뭄해리 05-02 1568
75 개신교와 신천지, 통일교.. 누가 더 이단일까요? (8) 행복찾기 05-02 1529
74 꿈속에서.. 밴댕이 소갈딱지 (6) 행복찾기 05-02 1138
73 사후세계에 대해 언급하는 모든 것은 종교로 인정하지 않는다 (7) 미우 05-02 1088
72 기독교를 믿으면 잘 산다는 정신나간 주장을 하는 괴생명체에게… (23) 나이트위시 05-02 1385
71 제 생각이 틀렸네요 (6) 지청수 05-02 955
70 다른 분들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10) hydration 05-02 958
69 기독교인중 광신도는 무섭습니다 (16) hydration 05-02 1234
68 현실로 구현된 성서 속 '노아의 방주'…대서양 건넌다 (15) 북진멸일 05-02 2209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