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6-05-23 20:58
기독교의 정치관여에 관해서....
 글쓴이 : theWoooHooo
조회 : 630  

물론 정치적인 이야기일수도 있어서 조심스럽지만

이번총선에서 기독교계 당 2곳이 나왔었던거 기억하시죠?

물론 기독교인이라고 정치를 못하는것 아닙니다만

당명, 정책등을 보면 철저히 근본주의적인 당이었습니다

헌법에 명시된 정교분리 원칙을 무시한 이 2개의 당에 대해선 어찌들보시나요?(특히 화씨, 초씨가 대답을 좀 해주셨으면 하는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화검상s 16-05-23 21:22
 
네 저도 일반적인 상황에서는 종교가 정치에 개입하는 것은 반대입니다. 서양 중세시대를 봐도 말입니다.
그런데, 소돔과 고모라가 심판 받았던 그때의 상황처럼 동성연애를 문화로 만들려고 하고, 물질만능주의와 인본주의, 과학만능주의로 철저히 하나님을 부인하는 이 현대의 문화 사회는 제대로 된 기독교인 이라면 결코 정상적으로 볼 수가 없는 것입니다. 말씀대로 근본주의자들이 나설 수 밖에 없는 입장이지요.

 제대로 된 기독교인이라면 말입니다. 필요악으로 나섰다는 느낌을 딱 봐도 알 수 있지 않습니까?
     
남궁동자 16-05-23 21:27
 
현대의 문화 사회가 잘못된게 아니라 사회에 적응하지 못하는 사회부적합자들이 잘못된거죠.
     
헬로가생 16-05-23 21:28
 
베드로 전서 2:13-17
     
식쿤 16-05-23 21:32
 
지들 잣대를 세상에 들이대는 정신나간 짓거리는 둘째치고 필요악으로 나섰다는 새끼들이 불륜6걸의 필두목사등을 포함한 금세기 최고의 꼴통들인데 이점은 어떻게 생각합니까.
     
지나가다쩜 16-05-23 21:33
 
물질 만능주의라!
누군가의 글을 보니 물질로 사랑 받음을 확인 하고 싶어하는 신이 있다고 믿는 사람들도 있는 것 같은데...
물질로 사랑을 확인하고 싶어하는 그따위 저열한 신을 믿는 사람들이
큰 문제인 것 같군요.!
     
theWoooHooo 16-05-23 21:34
 
필요악 ㅋㅋㅋㅋ
네 딱 봐도 모르겠네요
인본주의가 잘못 됐다니 이거 제대로네요

사람보다 중요한 게 신이라니 ㅋㅋㅋㅋㅋㅋ

원래 미친 사람은 본인이 정상이고 세상이 미쳤다고 생각합니다

누구이야기랑 똑같죠잉?

왜 신본주의가 우리나라의 통치이녕이 되야 하는건가요?

야훼가 그리 대단한 신이라면 나라라는 개념마저 초월해야하는거 아닌가요?

왜 전지전능한 야훼는 돈에 관해선 그리도 무능한가요?

야훼의 권능으로 기독당이 제1당이 되게 할순 없었나봐요 ㅋㅋㅋㅋ
          
지나가다쩜 16-05-23 21:38
 
선거 기간에도 수금하기 바쁜 신이라 그럴 여유가 없었을지도!!!
화검상s 16-05-23 21:43
 
성경 말씀대로 세상은 결국 종말의 심판을 향해 나아갑니다. 전쟁이 끊이지 않겠고..

전 지구적인 평화와 사랑 그리고 인본주의의 정점에서 하이테크 유토피아가 건설되어 지지 않습니다.

바벨탑이 건설되기 전에 하나님이 흩으셨듯,  그 전에 예수님께서 재림하실 것입니다.

조롱과 저주, 막말로 인생을 낭비하지 마시고 당신의 창조자를 기억하십시요

구원을 얻을 길을 진심으로 궁구해보세요..
     
theWoooHooo 16-05-23 21:49
 
네 제발 야훼가 님좀 구원해주길 바랍니다

신이 존재하지도 않거나

존재하면서도 구원을 해주지 않으면

이와 같은 사람들은 꼭지가 제대로 돌아 사타니스트가 될분들이니까요 ㅋㅋㅋ
     
식쿤 16-05-23 21:52
 
제발 님 좀 구원해갔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님이 맨날 글 퍼오는 그 카페 사람들도 싸그리 같이 구원해갔으면 좋겠네요.
     
지나가다쩜 16-05-23 21:52
 
구원을 얻을 길이 온라인에서
10일 뒤면 휴거 라는 구라 치는 방식인건가요?
 
 
Total 3,9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7105
870 대충 그려 봤어요...有 (40) 대도오 08-25 492
869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인간 니콜라 테슬라 (10) Thomaso 08-25 818
868 웃자고 올려 봅니다. ^^; 有 (17) 대도오 08-25 450
867 JOHN HUTCHISON 효과 는? (27) Thomaso 08-25 615
866 좀 처럼 보기 힘든 양심 설교. (5) 제로니모 08-25 527
865 ‘나는 있다’ VS ‘나는 없다’ (17) 푯말 08-25 766
864 물은 답을 알고 있다 - 과학계의 황홀한 사기극 (20) 지청수 08-24 975
863 무리?? (6) 백전백패 08-24 329
862 헬로가생님 보세요. (14) 도다리 08-24 579
861 동양의 심리학 유식학 - 무의식 너머에는 무엇이 있을까? (7) 시골가생 08-24 1266
860 한 편 올려 봅니다. 有 (5) 대도오 08-24 323
859 이거 어떻게들 보시나요? (23) ellexk 08-24 897
858 참 솔직해지기 어렵죠 (21) 우왕 08-24 395
857 어? 며칠 바빠서 뜸한 사이에... (10) 유수8 08-24 323
856 엥엥만 대지말고..소외된 자들의 교주가 되어 세상을 구하라. (4) 도다리 08-24 358
855 진리는 말이죠. (12) 미우 08-24 332
854 물, 기억과 정보 , 생의 업보의 전달자 (34) Thomaso 08-24 909
853 여러분은 행복하십니까? (잔잔한 설교 말씀) (5) 화검상s 08-23 462
852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 (46) 푯말 08-23 617
851 귀신 무서운 줄 모르는 푯말 씨 (33) Thomaso 08-23 645
850 큰 의미 부여는 하지 마시길 당부 드립니다. ^^; 有 (30) 대도오 08-23 542
849 귀신 들린 사람들 (37) 푯말 08-23 617
848 긍정의 힘,믿음의 힘( 불교,기독교의힘) (11) Thomaso 08-23 427
847 성담스님 좋은 말씀 (5) Thomaso 08-23 1352
846 무서운 아재 (28) 백전백패 08-23 493
 <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