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9-08-25 06:41
창조론 VS 진화론 간단한 논리적 고찰
 글쓴이 : 유전
조회 : 332  

제  목: 창조론 VS 진화론 간단한 논리적 고찰. 
글쓴이: 유전  조회 53  댓글 2   2015-12-15 20:21:47


전제1. 우주에 어떠한 법칙 (매트릭스 시스템) 이 발견된다 하여도 그것은 단순히 자연발생적 법칙일 수 있기 때문에 창조론에 포함 시키지 않는다.


전제2. 창조론에서 유태교 구약의 내용은 구약 내용 자체에서 수 많은 오류와 거짓이 (앞 문장에서 서술한 것을 뒤에서 말 바꿈) 드러났기 때문에 인정되지 않는다.


팩트


1. 인류 개체는 과학적 측면에서 볼 때 진화를 한 것이라 볼 수 있다.


2. 인간 개체 외에, 문화적 현상으로 볼 때에도 문명적 진화를 한 것이라 볼 수 있다.


3. 다만 이러한 진화는 자연발생적 진화일 수 있기 때문에 창조론으로 주장 하기 어렵다.


자연발생적 법칙은 그 법칙에 어떠한 목표나 의도가 있을 수 없기 때문에 그것을 진리라 할 수 없고 그 무작위 무질서만으로도 진리가 아니라고 할 때


어떤 심원한 계획과 목표 그리고 그 의도가 분명한 선의의 진리가 이 우주에 발현되고 있다면 가장 큰 권능의 창조주로 볼 수 있다.


(악의적 권능 또는 작은 권능은 창조주에서 배제 됨. 악의적인 것은 진리가 아니고 작은 권능은 큰 권능(진리)의 하부 주관자일 뿐임)


1. 인류의 역사는 우여곡절이 많고 악한 세상이 늘 공존해 왔으나 결과적으로 옳은(義) 것만이 인류 보편적 양심으로 인정되고 있다. (성선설과 다름. 인류 역사적 흐름의 관점)


2. (과학적 진화 또는 문명적 진화와 달리 인류 보편적 양심의 진화가 자연발생적이거나 인류 스스로의 경험적 교육적 산물이라면 창조론이 성립 되지 않겠지만)


인류의 수 많은 역사에서 계시 또는 채널링에 의하여 수 많은 인류 세월 동안 기록 되어 온 체험적 증명 사례로 볼 때 인류 외적인 작용에 의하여 양심적 진화가 오늘날 까지 이루어진 사례에서 이 지구에 선의의 진리가 승리하고 있다고 판단 할 수 있음. (채널링: 인간 외적인 존재들과의 대화. 신약 성경과 불경 내에도 수 많은 사례가 기록 됨. 채널링은 이미 전세계적 경험으로 공인 된 현상임)


3. 전체 우주 존재들에게 보편적 옳은 의(義) 즉 양심이 진화하고 있다면 가장 큰 권능을 행하는 자가 창조주이고 인간과 우주를 창조한 것과 상관 없이 가장 큰 The God 이다.


---


유전


우주 빅뱅 이전의 크기가 각설탕 정도의 크기로 유추하는데 불경에도 그것을 설명한 것이 있지. 석존 앞에서 즉신성불을 한 존재가 석존에게 보배로운 구슬 하나를 주는데 그 보석 하나에 삼천대천세계가 다 들어 있다고 했다. 불교에서 삼천대천세계는 지금의 보이는 우주뿐만이 아닌 욕계, 색계, 무색계를 모두 포함한다. 난 석존의 설법대로 이 우주에 고도로 진화한 문명이 있어서 각설탕 크기의 보석에 현재의 우주를 담아 빅뱅시킬 존재가 있다고 믿는다. 그런 우주가 셀 수도 없이 많지. 내가 지금의 멍청한 과학자들을 믿어야겠냐? 석존을 믿어야겠냐? 믿음은 각자의 영역인 것이고 설령 우주가 창조되지 않았다 해도 최고로 진화한 존재가 최고의 선한 지식으로 인류에게 진리를 가르치고 있다고 본다. 창조보다 진리가 중요. 2018.04.17 12:07:34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전 19-08-25 06:48
 
[유전] [오전 6:48] 인간의 과학이 고도로 발달해서 다른 행성에 원숭이를 진화 시킬 수 있겠죠. 그 원숭이에게는 창조도 되고 진화도 되죠.
유전 19-08-25 07:14
 
[유전] [오전 6:49] 불경에는 현 우주 창조 이전에 우리가 있었다고 나옵니다.
[유전] [오전 6:50] https://youtu.be/f5HvH-QH_bA 불경의 창세기
서실 19-08-25 11:04
 
창조론......코메디 중의 코메디. 저능한 것들이나 믿으라는 대로 믿겠지만.
창조론 믿는 사람들...그냥 그 종교안에서 믿고 살면 될 것을 왜 다른 사람들한테 지들 믿는 걸 강요하려 드는지 원. 입으로는 평화를 말하면서 세계로 싸돌아다니면서 전쟁 약탈 온갖 악행이란 악행은 다한 것들. 특히 요즘 댓글 알바단 고용해서 분란일으키는 것 보면 참으로 가증스런 집단임.
pontte 19-08-26 02:12
 
창조론이라니 ~론은 사실, 법칙, 추론, 그리고 검증된 가설을 포함하는데 종교쟁이들이 '진화론vs창조론' 요렇게 비교하면서 은근슬쩍 검증된것 처럼 포장하네 가설도 못되는 것을 ㅉㅉㅉ
 
 
Total 3,3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2882
3349 8개 교단, 전광훈 목사 ‘이단옹호’ 청원키로/ 전광훈 목사 "… (14) 우주신비 07:40 309
3348 경찰, 전광훈 목사 '은행법위반·사문서위조' 무혐의 결… (9) 무명검 09-16 235
3347 전광훈 "내 민족을 내게주소서" 35년전 하나님의 계시! (20) 무명검 09-15 642
3346 성경에 나오는 천국의 24장로는 누구인가? (15) 무명검 09-14 386
3345 동해 (1) 유일구화 09-13 218
3344 기다리는 마음 -엄정행- (1) 심외무물 09-13 157
3343 즐거운 한가위 음악과 함께 (1) 심외무물 09-13 117
3342 예수 귀싸대기 짝짝! (3) 꺼먼맘에 09-12 396
3341 문재인은 들으라(예수께서 가라사대) (25) 무명검 09-12 672
3340 글 삭제함(자삭) (14) 무명검 09-10 396
3339 (능엄경) 말세에 정치질 하는 종교적 스승과 제자들의 죄 (1) 유전 09-10 245
3338 성철스님 아비라 기도 아비라제, 아촉불, 최상의 깨달음 (7) 유전 09-10 395
3337 빤스 근황 (7) 피곤해 09-09 987
3336 대한민국 국민들아 들으라(예수께서 가라사대), 조국 청문회 후 … (14) 무명검 09-09 506
3335 개인적으로 바이블에서 좋아하는 구절들 (14) 지청수 09-08 446
3334 부처님 말씀.. (4) 돌통 09-08 310
3333 하느님이 보우하사 우리나라 만세 할렐루야! (9) 무명검 09-07 338
3332 아무 흠도 없고(O Thou the Lamb of God) _ CCM (4) 무명검 09-06 387
3331 너 윤석열은 들으라(예수께서 가라사대) (23) 무명검 09-04 932
3330 먹사의 이중생활 (1) 우주신비 09-03 584
3329 "나"란 무엇인가? (20) 유전 09-03 577
3328 스님좀 모셔와서 종교개 정화 좀시키면 안 되나? (8) 가생아놀자 09-02 461
3327 하나님의 음성을 네 번이나 들은 여목사님 간증(재밌음!) (9) 무명검 09-02 618
3326 밀레니움 바이블 2권 189쪽 하보나 09-02 160
3325 Just as I am. 냐웅이앞발 09-01 13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