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20-06-01 01:13
 글쓴이 : akrja
조회 : 497  

각성과 번뇌라

신" 글의 속박은 앎음 알이요 
글조차 뜻을 전하는 필연인 바라 

이 양극의 모습은 어디에 그 치우침이 존재할까? 

 "고요한 수면에 물 한방울 떨어지니 비로서 파문이 일어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akrja 20-06-01 01:25
 
"천진"
akrja 20-06-01 01:30
 
천진이란 알고 모름이 없네 그럼 앎이 있는 자는 앎이 잇는 바라 그 형상이 드러나나니  이 양극에서 그 어느 곳이 선후인가?  있고 없고의 그 간택을 떠낫음이라
풀어헤치기 20-06-01 02:00
 
" 꿈 " 이란 단어의 再正立 이 펠요해 보임.
     
태지1 20-06-01 02:58
 
어떤 점을 재 정립해야 함?
님 생각을 말 하던가 말던가 했던 일 아님? 가우 세우고 훗가시 질을 하는 것 아님? 나처럼 돈도 벌고 싶어 하는 것 같은데.... 아님?
          
풀어헤치기 20-06-03 22:53
 
' 가우 ' → ' 가오 ( かお ) ' 라는 쪽빠Re 말의....
  변형된 한국식 표현임.
              ↓
  https://ja.dict.naver.com/#/search?query=%EA%B0%80%EC%98%A4&range=all



 ※ 생각이 다른 것은 이해해도...

    최소한 종철게에서 만큼은....
    쪽빠Re식 표현은 안 봤으면 하는...
    그런 희망이 있습니다.
풀어헤치기 20-06-01 02:04
 
내가 이것저것 잔소리하고 싶은 것이 많지만....
이 정도로 끝내겠음.

왜?... 당신 패는 이미 다 보여졌으니까.

설명해달라고 요청하면...
설명해줄 의향 있음.
     
태지1 20-06-01 03:00
 
왜? 님에게 물어봐야 함? 더 똑똑하고, 여러가지 잘난 사람에게 물어보면 되는데....
님은 나 잘났다 하는 일에서 꽁짜로 장사를 함? 나 잘났다 하는 짓에서 거짓말을 안 함? 님 하는 짓이 위치 장악 거짓과 연관되고. 있는 사실을 말하지 않는 것이 무지한 인간에게 자비임?

반성 한다면? 자아실현 그 일에서 반성이 있었음? 뭔 짓을 했었음?

그 거짓을 하지 말라 했는데... 지금도 사람들에게 보다 님 자신이 잘났다! 하고 싶은 것 아님? 있는 것 사실 확인이 아니라 회피에서 과거 그 짓을 했었는데.....

님 대갈팍이 좋은지 제가 써 드려야 함? 님 대중에게 무슨 짓거리? 저는 님 뿐만이 아니라 그 죽은 사람들의 대상자인데.... 님은 짓에서 왜? 이런 짓 하려 했었나요?

잘났다 하고 싶은데 왜? 안 되고 했었던 것일까요?
          
헬로가생 20-06-02 03:28
 
태지님은 직업이 뭐예요?
베이컨칩 20-06-01 11:53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1644300

"마지막으로 인류는 최후의 보루인 워싱턴 d.c에 모여 최후의 저항을 했다 그러나 우리는 우리가 걸어 들어간 것이 함정인 것을 깨닫지 못했다" 라는 대사가 문득 떠오르는 것은 왜인지 모르겠습니다
헬로가생 20-06-02 03:27
 
두 눈을 감으면 꿈처럼 다가 오는 너의 모습을
내 마음 깊은 속 새하얀 캔버스에 그려보네
     
태지1 20-06-02 09:34
 
그 짓은 하지 말라는 짓임...
          
헬로가생 20-06-02 11:42
 
이런 그림들이 추억이 되고 그리움으로 변해벌릴때
나는 꿈에서 깨어나지만 쓸쓸한 바람만 스쳐가네
               
태지1 20-06-03 05:36
 
있는 것을 바라 보고 상대방에게 말을 해야 하는 것임...
제2의 정직 무시 할 것이 아니라 죽을 일이면 주었어야 했었는데...

남 탓이라면 어떤 짓을 님에게 했었던 것임?

잘난척과 하지 말라는 짓에서 나 뿐만이 아니라 돈 벌기에서 할 짓이었다고 생각을 함?
신종현이가 강한 배움 했었을 것 같음?
훨씬 똑똑한 사람들이 많았다는 것을 몰랐어도 할 짓이 아니고 하였는데... 님은 왜 이런 짓을 한 것 같음? 과거 그들이 자신의 일을 몰라도... 하는 일은 부수적인 것이고... 뭔 말을 하고 싶었던 것이고, 그 자신을 생각하게 하는 일에서, 기회도 밝힌다? 하는 것에서 말 하는 것이고... 개 타인 대상 사기가 아니라 생각함?
 
 
Total 3,81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5929
3815 2020년 대체 무슨 일이야? (1) 유성검 22:56 13
3814 동구 (3) 유일구화 00:17 78
3813 지금도 돈 벌이와 자아 실현 때문에 계속 기감을 받아요... 하지 … (1) 태지2 07-12 76
3812 허운석 선교사님 생애 마지막 설교말씀 !! (4) 유성검 07-11 173
3811 옥황상제(하나님)가 우라나라에 온 이유 (6) 유란시아 07-09 434
3810 가정 폭력 당당히 밝힌 전광훈 "남편과 교회에 순종 안 하면 사… (1) 너를나를 07-09 345
3809 성경문자근본주의의 자기모순 (9) 우주신비 07-08 400
3808 각설 (4) 유일구화 07-05 344
3807 당신의 생각을 내려놓아야 하나님이 일하신다 (18) 미소안 07-02 628
3806 종주 (4) 유일구화 06-30 393
3805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 (9) 유성검 06-28 532
3804 예수님의 갚을 길 없는 은혜~❤ (6) 유성검 06-28 398
3803 "내가 본 지옥과 천국" 간증 (신성종 목사님) (4) 유성검 06-28 327
3802 세계 최대 사이비 종교가 한국에 있네요 (5) tomi 06-27 653
3801 点歌的人.Song n Song. 노래를 청합니다 (4) 방랑노Zㅐ 06-27 243
3800 하느님 예수는 없다 바부들아 (2) 샬케04 06-26 336
3799 그냥 그 대갈팍이 과정에 있는 것 같습니다... (6) 태지2 06-26 208
3798 서른 넘기고 나서 성당 안나가는데 (14) 박하114 06-22 778
3797 남의 일이라 쉽게 말하는 것이지만 (34) 피곤해 06-14 912
3796 중학교 때 가장 행렬 행사.. 미스터리.... (11) 태지1 06-13 756
3795 기독교 종교개혁이 필요한 이유 (14) 코카인콜라 06-12 704
3794 개신교에 종파가 많은 이유 (9) 팔상인 06-10 819
3793 개신교가 다니는 분들께 격었던일들.. (11) 낙서판s 06-10 544
3792 하느님의 말씀과 이단. (24) 귀괴괵 06-10 488
3791 성범죄 순위 전문직 직업 1위는? (9) 우주신비 06-09 62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