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5-17 12:28
[한국사] 가야금은 어느나라 악기일까요?
 글쓴이 : 내일을위해
조회 : 2,289  

 잡게에서 잠시  논쟁이  있었지만 아무래도 동게에서 다루는  맞다싶어 발제해봅니다.

제가  알기론 동아시아에는 거문고등 유사한 악기가 여럿있는거로 압니다. 가야금  또한 원류는 알수없지만 어디에선가 발전한  악기일거고 전 최종적으로 완성한게 우륵으로 아는데 다르게  생각하는 분들도 있는듯해서요. 그래서 나름 인터넷을 몇군데  찾아봤습니다. (제가  고향이 충주근처라 관심이 좀  있어서요)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3533193&cid=58160&categoryId=58160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서클포스 17-05-17 12:36
 
가야금은 가야죠 ㅋㅋ

삼국시대 에 나오는 가야국..
서클포스 17-05-17 12:36
 
신라금 도 아니고 백제금도 아니고.. 고구려금 도 아니고..

가야금..
청천 17-05-17 13:15
 
가야는 가야금. 고구려는 거문고죠. 우리나라의 악기입니다.
비좀와라 17-05-17 14:03
 
유래는 외국 이지만 결국은 우륵이 개량한 악기라 가야금이죠.

피아노도 몇 차례의 변형을 거쳐서 지금의 모습이 되었고 중간의 변형 단계는 또 다른 이름으로 부릅니다. 피아노는 피아노 이듯이 가야금은 가야금이죠.

알파벳이 페니키아 문자가 원형이지만 알파벳을 페니키아 문자로 부르지 않는 것과 같은 것 이죠.

그리고 블러그의 내용 중에도 당에 관해서 당의 원 발음 또는 고대 발음은 가라 입니다. 다시 말해서 당이 가라고 가라(가야)가 당이란 말이죠. 그리고 이들이 텡그리 족 이에요. 지금도 전라도에 무당을 가르켜서 당골레라 합니다. 텡그리란 무속신을 말하는 것으로 우리의 하늘(하느)님과 같은 말이죠. 원신 또는 명신이라고도 합니다.

그리고 금관가야를 건설한 김수로는 원래 장안(태원) 사람이죠. 장안지역이 당나라 지역 입니다. 그래서 후일 태원을 기반으로 하는 당태종의 당나라가 당나라로 국호를 정한 것이죠. 반면에 허황후의 고향은 북인도 카슈미르 지역으로 이 지역도 가락이라 불리웠는데 가락 역시 가야하고 같은 말이죠.

지금 까지 알기론 중인도의 아유디아로 알려 졌는데 기록에 북인도 카슈미르 지역을 가락이라고 하고 유명한 코살라 왕국의 수도가 아유디아로 그 곳에 있다고 하더라고요. 허왕후는 코살라 왕국의 공주 쯤 일거라 봅니다.

이 두지역의 중간인 티벳에 소발륵이나 대발륵이란 왕국이 존재 햇는데 아마도 우륵이란 이름은 여기서 유래 된 듯 하고요.

원래 한국의 거의 모든 전통악기나 춤이 중국이 아니라 사마르칸트 지역에서 유래 된 것 입니다. 지금 기억이 안 나지만 거기의 어떤 종족이 음주가무를 아주 즐겨서 저 지역의 춤과 악기는 거의 유라시아 지역 전체에 영향을 주지요.

옛날에 브리이트 족 무용단을 만났을 때 사진을 보았는데 아직도 브라이트 지역과 사마르칸트 지역은 서로 교류를 많이 하더라고요.
     
내일을위해 17-05-17 14:36
 
흠.  역시  원류는 미상인가요?  그래도 현재  가야금의 모습을 갗춘게 우륵으로  인한거니 갸야로  보는게  맞겠네요.  그런데 당과 가야금은 시기적으로 안맞는것같네요.
     
그노스 17-05-17 17:15
 
김수로는 원래 장안(태원) 사람이고 장안지역이 당나라 지역이라고 하시는데 그 출처가 궁금합니다.

제가 아는 삼국사기 기록을 보면,
 
<삼국사기의 김유신의 가계>

김유신(金庾信)은 왕경인(王京人)이다. [그의] 12세조 [김]수로(首露)는 어디 사람인지 알지 못한다.
아를 17-05-17 14:27
 
그 글을 보니 웃긴게 일본에도 부채들고 추는 춤이 있고 전통 악기라는 샤미센도 원류는 중국...
근데 다 중국거다, 더 나아가서 가야금은 한국 악기가 아니다?
그렇다면 중국의 악기도 자유로울 수 없습니다.
비파는 서역에서 전래, 얼후는 북방 민족의 악기-몽골의 금-에서 유래되었다는 것이 정설...
특히 얼후는 전통 악기로 유명한데 아무리 중국인들이 널리 연주해도 자기들이 무시했던 북방 오랑캐 악기일 뿐...
     
내일을위해 17-05-17 14:37
 
그렇죠.  최종 문화(물건)를  봐야하는데  뭊조건  원류만 따지더군요.  그런식으로 따지면 결국 동굴 원시인시대로 가야할텐데 끝도  없죠.
휘파람 17-05-17 18:08
 
중국의 발현악기, 전국시대의 슬(瑟)에서 파생한 치타에 속하는 ‘거문고’로서 진쟁이라고도 한다. 가동적인 플레트 기둥이있는 점이 거문고(琴)와 다르다. 한대(漢代)에는 12현이었고 화상석에 연주하는 모양이 보인다. 후에 당대에는 13현, 명 · 청시대에는 16현, 현재에는 21현을 표준으로 하고 25현도 쓰인다. 가늘고 긴 바탕(槽, 공명동)에 비단현을 치고 손톱으로 퉁긴다. 현재는 금속현을 쓴다.

[네이버 지식백과] 쟁 [箏, zheng] (미술대사전(용어편), 1998., 한국사전연구사)

거문고 가야금이 중국의 쟁이 원류같은데..
가야금은 한나라 쟁이 원류같네요..
같은 12현이고 거문고는 6현..
당나라 쟁은 13현 이후 16현 오늘날 21현이라하니..
공짜쿠폰 17-05-18 00:30
 
현을 이용한 악기야 다 만드는 것임....타악기는 더 쉽고.....

무슨 ㅅㅂ 중국이 원류고 이런 개소리들을 하는지
sw5113 17-05-18 06:56
 
제 동생이 가야금전공자인데 겉모습은 비슷하나  중국악기랑 비교하면
 연주하는 방법이 완전 틀림.
정욱 17-05-18 08:13
 
중국악기? ㅋ 또 중뽕이냐?
 
 
Total 15,1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3767
15137 [한국사] 용강군 황룡국 (1) 호랭이해 02-20 185
15136 [기타] 나당전쟁 관심병자 02-20 106
15135 [기타] 백제부흥운동 관심병자 02-20 117
15134 [한국사] 신미제국의 위치? (2) 남북통일 02-20 128
15133 [기타] 말갈 그들은 진정 누구인가 (3) 관심병자 02-20 189
15132 [한국사] 조선상고사로 본 삼국의 강역 (2) 남북통일 02-20 163
15131 [기타] 발해가 고구려보다 영역이 넓은게 맞네요 (11) 인류제국 02-20 251
15130 [일본] 이름으로 보는 왜와 일본 (3) 우리가족 02-20 186
15129 [한국사] 일본의 극우세력 사사카와 재단이 국내 학계에 뿌린 … (2) 스리랑 02-20 147
15128 [한국사] 고구려의 중국계 영토 공략사 (11) 감방친구 02-20 205
15127 [일본] 연개소문킹 스타일 (5) 우리가족 02-20 182
15126 [한국사] 간도와 동단국 (3) 감방친구 02-20 174
15125 [한국사] 지금의 평양에 있던 '낙랑'에 대한 고견을 여… (16) 지수신 02-20 105
15124 [한국사] 고구려 한성이 지금 북한의 평양이다? (29) 남북통일 02-20 331
15123 [기타] 울릉도, 독도, 동해에 대해서 궁금하시면 여기로 가… (20) 아마르칸 02-20 235
15122 [한국사] 대마도 소유권과 샌프란시스코 조약 (24) history2 02-20 458
15121 [기타] 이승만 대마도 반환 60여차례 요구 (8) 관심병자 02-20 793
15120 [한국사] 토문은 두만도 되고, 송화강 상류 지류도 됩니다. (37) 하응하치 02-19 518
15119 [기타] 저격글 잠금 경고 (12) Korisent 02-19 281
15118 [한국사] 대마도에 관해서 질문 드립니다~ (58) 상봉동미남 02-19 540
15117 [한국사] 토문강은 다른 강이 아니라 두만강으로 봐야합니다.t (28) 연개소문킹 02-19 417
15116 [한국사] 동해표기 고집은 세계화에 뒤쳐지는 우물안개구리 … (89) 연개소문킹 02-19 455
15115 [한국사] 3) 환단고기에서 밝혀주는 역사 스리랑 02-19 191
15114 [한국사] 자치통감의 백제의 부여공격에 대한 신채호선생님의… (6) history2 02-19 184
15113 [한국사] 제 개인 역사단톡입니다 와서 대화해요 역덕후여러… 연개소문킹 02-19 104
15112 [한국사] 자치통감의 백제의 부여침공 기사에 대한 개인적인 … (2) history2 02-19 107
15111 [일본] 이쯤되면 무서워지네요. 저 도넘은 타국에 대한 광기… (16) 연개소문킹 02-19 29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