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5-17 21:54
[기타] 오키나와 독립한다는거보면 같잖지않음?
 글쓴이 : 국뽕도싫다
조회 : 3,529  


까놓고 일본 없으면 아무것도 못하는섬이 독립한다는게 겁나 웃겼음
사실 메이지유신 병합이라고하지만 

거의 1600년부터는 사쓰마한테 복속됬다고봐야됨.
그러면서 굉장히 독립적인척 개쩜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촐라롱콘 17-05-17 22:05
 
중국이 오키나와독립단체를 은밀히 지원하고 있다는 것은 공공연한 비밀이지요!
물론 중국의 태평양진출 도구로 오키나와를 활용하려는 속셈이겠지만.....

물론 현재시점에서 가능성은 거의 전무하지만 향후 오키나와가 독립하기 위해서는
중국의 지원이 절대적인 요소라는 것은 그냥 상식에 가깝지요!

일본도 반대급부로 만주족 독립단체를 오래전부터 은밀하게 지원해오고 있구요!
한별이 17-05-17 22:08
 
역사공부를 좀 해보면 일본이 2차대전 말기에 오키나와주민 에게
얼마나 짐승같은 짓을 했는지 알수 있을거임...

지금도 토인이라 무시하고 있고~~

무시하는 식으로 가볍게 말하지 맙시다 ~~
     
국뽕도싫다 17-05-20 14:53
 
그떄 당시에 일본은 혼슈에서도 자국여학생들 징집하던 시대였음
뭐 딱히 오키나와만 차별받았다고 말하긴 그럼
Marauder 17-05-17 22:32
 
일본아니면 뭐 다른거 할필요도 없고 중개무역도 충분히 할 수 있는데...
혼자가좋아 17-05-17 22:44
 
자살폭탄으로 임산부까지 써먹는 애들인데 어련하겠음?
아비요 17-05-17 23:55
 
커밍아웃 하심? 오키나와 독립 같잖다는 분 저는 처음봄. 그런말은 일본애들 입장에서 생각해야 할 수 있는 말이고.. 오키나와 작아도 엄청 부유한 나라임. 옛날에는 설탕생산에 중계무역했고, 중국에
 조공무역도 했음. 현재도 관광이랑 중계무역 금융 잘하면 싱가포르 못잖을 나라 가능함.
부유해서 사쓰마에 점령당한거고.. 덕분에 사쓰마가 강번으로 잘나갔음.
공짜쿠폰 17-05-18 00:27
 
독립하면 좋지 뭐....그걸 왜 같잖게 봄? 쌍수들어 환영해야지
그 독립과정에서 일어나는 분쟁과 분열, 혼란
이후 적대적 감정, 일본 영해 축소 등 ...
일본 내적으로 좀 시달리면 우리야 좋지 뭐
     
국뽕도싫다 17-05-20 14:54
 
일본만 망가지면 만사오케이면 차라리 일본한테 수도직하지진오길 비는것도 괜찮을듯
TTTT 17-05-18 00:31
 
오키나와 독립하면 잘먹고 잘살겁니다. 동중국해의 하와이 인데요.

오히려 주일미군 때문에 개발이 안되고 있지요.
전쟁망치 17-05-18 00:48
 
오키나와 독립 지지
일본이 강제 병합 하기전에도 중계 무역으로 잘 먹고 살았지 않음?

국뽕싫다님이랑  TTTT 님 의견이 일치 하지가 않군요?
뇌가육덕 17-05-18 01:00
 
짱께들이 우리 통일을 같잖게 여기면 좋겠수? 참놔.
날으는황웅 17-05-18 01:18
 
오키나와 독립됨 엄청난 왜국의 영해가 날라가죠
그리고 강제로 병합한건 독립됨이 마땅하죠
티벳이나 위구르처럼
푸른마나 17-05-18 05:42
 
오키나와에 대해서 자세히 알지도 못하는데 그게 왜 웃기는건지 모르겠네요..
독립에 대한건 오키나와 주민들에게 물어봐야죠.. 우리가 왈가왈부할 대상이 아닙니다..
moranrose 17-05-18 05:57
 
여기저기서 별 쓸데없이..ㅉㅉ 류큐인들 함부로 무시하지나 마쇼
이 글 읽느라 낭비한 내 1분이 아까움
그노스 17-05-18 06:34
 
님께서는 오키나와가 거의 1600년부터 일본의 사쓰마한테 복속되었다고 하시지만,

님의 그런 논리라면 대마도가 한국영토라는 것도 말씀대로 겁나 웃기고 같잖아야겠네요.

여진족이 조선과 명나라에 동시에 신속관계에 있었으면서 그 사실을 숨겼고,

대마도도 조선과 일본에 동시에 신속관계에 있었으면서 그 사실을 숨겼듯이,

사실 오키나와는 일본에게 신속당한 것을 중국에게 숨기며 중국과도 동시에 신속관계에 있었습니다.

일본의 '에혼 류큐 군기' 중에서, 시마즈 가문의 선조인 다다히사가 다음과 같은 논리로 류큐(오키나와) 정복을 정당화 합니다.

'류큐는 조선의 속국이었지만, 조선이 무지하고 약하며 최근 들어 무도해짐에 따라 더 이상 조선에 따르지 않는다고 들었습니다. 특히 류큐는 사쓰마에 매년 상선을 보내 교역을 함으로써...이제까지 단 한번의 사신도 우리에게 파견하지 않는 것은 혹시 자립하려는 의사가 있는 것 아닙니까?
더욱이 나라에 평화가 이어지면서 군신은 사치에 빠지고 조금도 법령을 중시하지 않는다는 소문이 우리나라에 들려왔기 때문에 쇼군이 내게 정벌을 명령했습니다... 하지만 지금 일본이 죄를 물을 때 잘못을 뉘우치고 앞으로 천하의 도리를 따를 마음을 갖는다면 나라의 멸망을 피하고 평안해질 것입니다.
이렇게 생각하면 귀국은 아직 하늘의 뜻에 어긋나지 않은 것이니 일본의 이번 정벌을 조금도 섭섭하게 생각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국뽕도싫다 17-05-20 14:54
 
대마도는 우리땅아님. 명백히 독도가 우리땅인것처럼
정욱 17-05-18 08:10
 
프리 류큐!!!!
꿀땅콩 17-05-18 10:19
 
머냐 이 초딩같은 글은..
빠가살이 17-05-18 11:56
 
뭐야? 무식을 줄줄히 드러내는 저 용감함은.
태극기 할배가 성조기 흔드는 것 만큼 무식함이잖아.
공부 좀 더하고 바른 생각 좀 갖아라.
오키나와를 안다면 그런 소리 절대 못한다.
     
국뽕도싫다 17-05-20 14:55
 
오키나와에 대해서 모른다면 왜 내가 사쓰마가 오키나와를 1600년대 복속시켰다는걸 알겠음
아날로그 17-05-18 14:13
 
그냥...잡게에서만 놀지....여기까지 와서...어그로짓 떨지 마셔......

아무한테나 내뱉는.... 양해도 구하지 않은....짜증나는 .음슴체.

훠~~~어~~~이~~~~~~~~~~~
운드르 17-05-18 18:05
 
그걸 왜 본인이 같잖아함? 글 쓴 양반이 더 같잖아 보이는데.
무라드 17-05-19 16:01
 
본인이 쪽빠리세요?

같잖네
노비킴 17-05-19 16:54
 
진짜 글쓴이 같잖네, 독립하는 편이 아시아 세력균형을 위해서도 좋고 유구사람들에게도 오히려 좋을텐데, 어차피 유구민들한테 일본보다 미국의 영향력이 큰거 아님?
     
국뽕도싫다 17-05-20 15:00
 
ㅋㅋㅋㅋㅋㅋ 남한도 아시아 균형자를 못하는데 오키나와따위갘ㅋㅋㅋㅋㅋ
          
moranrose 17-05-20 18:58
 
저분 오키나와 보고 세력균형자역할을 하라는 말이 아닐텐데요
Silli 17-05-21 03:10
 
일본인은 아니고 닉부터 일본 신봉자이신듯함 다른글에서도 그런냄새가 나시던데
 
 
Total 13,6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1526
13672 [기타] 병자호란 포로 관련 (8) 관심병자 09:35 448
13671 [한국사] 조선은 자원이 빈곤한 나라가 아니었음. (13) 솔루나 01:19 852
13670 [세계사] 30년 전쟁 레스토랑스 00:25 245
13669 [일본] 일본 사무라이 질문좀 드릴게요 (3) 꼬꼬동아리 07-21 384
13668 [한국사] 한국인 1/10이 노예로 끌려갔다 (팩트체크좀...) (10) 솔루나 07-21 571
13667 [세계사] 콘스탄티노플의 함락 - 1453년 (4) 옐로우황 07-21 689
13666 [중국] [ 기록 관점으로 보는 위치 ]과 [ 현재 중화 관점으로 … 현조 07-21 118
13665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북지(北地)의 위치.. [ 고조선(古… (4) 현조 07-21 221
13664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오환(烏丸)의 실제 위치.. (2) 현조 07-21 166
13663 [중국] 기록 관점으로 보는 삭방(朔方) ' 고궐(高闕)의 위… 현조 07-21 65
13662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누번(樓煩)에 따르는 고조선(古… 현조 07-21 78
13661 [중국] 기록 관점으로 보는 연주(燕州 : 燕)의 위치.. (1) 현조 07-21 81
13660 [한국사] *낙랑군의 인구는 왜 급감했나? (1) 마누시아 07-21 276
13659 [한국사] 낙랑군이 평양에서 요동으로 이사했다고 (2) 마누시아 07-21 206
13658 [한국사] 중국의 동북공정 근황 (6) 레스토랑스 07-21 1188
13657 [한국사] 중국은 고구려를 역사적으로 어떻게 생각했는가? (3) 설설설설설 07-20 1034
13656 [한국사] 원나라 때의 민족 계급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12) 샤를마뉴 07-20 1043
13655 [한국사] 고려 황제복식 (5) 인류제국 07-20 1214
13654 [한국사] 신채호가 본 중국인의 특성 (4) 솔루나 07-20 1185
13653 [세계사] 4200년전 기후변화 사건과 아카드 제국의 붕괴 옐로우황 07-20 410
13652 [한국사] 신채호가 본 압록강의 위치 (3) 솔루나 07-20 651
13651 [한국사] 삼한(三韓)의 의미 솔루나 07-20 364
13650 [몽골] 몽골인들과 몽골의 풍경.JPG (4) 샤를마뉴 07-20 1636
13649 [중국] 서해(西海)의 위치.. (13) 현조 07-19 1074
13648 [한국사] 현 신강성(新彊省) 동부의 포창해(蒲昌海) = 발해(渤… (1) 현조 07-19 237
13647 [한국사] 현 청해성(靑海省) 동남부의 성숙해(星宿海) = 발해(… 현조 07-19 166
13646 [한국사] 에도시대 일본 유학자 코벨 그리고 복기대 (1) 풍림화산투 07-19 126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