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7-16 12:56
[세계사] 100년 단위 역사지도를 완성했습니다.
 글쓴이 : 옐로우황
조회 : 642  

기원전 n백년 대를 마무리하여 기원전 3000년부터 2000년대까지 100년 단위로 볼 수 있는 역사지도를 대략 완성했습니다. 현재는 완성도를 높이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 사이트 : http://yellow.kr/maps.jsp (구글에서 '역사지도'로 검색 됨)

※ 간단한 소개글 : http://yellow.kr/blog/?p=1295

-300년.png
- 기원전 300년의 세계 역사지도

이동, 축소, 확대하면 정보가 달라집니다. 그리고 국가나 도시를 클릭하면 위키백과 등으로 이동합니다.

오른쪽 상단의 아이콘을 이용하면 Full Screen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지도 종류도 2개 더 추가했구요. 지도는 구글맵, 네이버맵 처럼 외부 사이트의 지도를 사용하기 때문에 간혹 나타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지도종류' 메뉴에서 다른 지도를 선택하면 됩니다.

연도가 많이 늘어나 상단 UI가 좀 달라졌습니다. 그리고 몇 개의 기능도 추가할 예정입니다.

이 역사지도와 관련한 피드백은 댓글이나 사이트에 있는 <역사게시판>에 남겨주시면 고맙겠습니다.

※ 논란이 있을 고조선 등 고대 국가 영역들은 학계의 의견과 학계에서 제시한 영역을 수용했고, 미반영된 부분이 있다면 그렇게 수정 할 것입니다. 학계의 학문적 발전을 믿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밥밥c 17-07-16 13:14
 
식민사학의 이론에 충실한 지도네요.

동북아역사재단에서 만든 지도와 동일한데, 이 지도는 국회에서 폐기되었습니다.

http://news.joins.com/article/21659715
     
옐로우황 17-07-16 13:28
 
학계가 주장하는 영역이 그와 비슷하니 일단 수용합니다. 그 영역이 틀리다면 학계도 틀림없이 고쳐나갈 것이라 믿습니다.
          
밥밥c 17-07-16 13:31
 
국회에서 폐기한 것도 다 이유가 있지요.

 일단 가장 중요한 것은 기록과 전혀 맞지가 않기 때문입니다.

 오로지 조선총독부의 주장만 반영되어 있습니다.

 최소한 한나라 시대의 지도라면 , 최소한 한나라의 기록을 기준으로 만들어야 겠지요.
레스토랑스 17-07-16 13:21
 
잘만들었네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관심병자 17-07-16 14:39
 
한반도 남부는 무슨이유로 고조선에서 제외되는겁니까?
     
옐로우황 17-07-16 15:29
 
          
도배시러 17-07-17 17:14
 
글내용을 읽어보니 진국의 위치는 위만조선의 동쪽이고... 지도에는 위만조선 남쪽으로 표기.
김밥 옆구리 터지는 시튜에이션이네요.
감방친구 17-07-16 15:46
 
중국의 동북공정과 식민사학의 주장을 그대로 반영한 지도군요

답답합니다
눈틩 17-07-23 01:31
 
ㅋㅋㅋㅋ똥을 만들어놓으셨네.
솔직히 똥이네요. 의미 없는거임.

식민사관 동북공정 내용으로 된 지도 ;;
 
 
Total 14,1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5634
14117 [한국사] 고구려가 멸망하게된 결정적인 이유 (5) 레스토랑스 01:52 230
14116 [한국사] 낙랑과 대방 감방친구 01:42 47
14115 [한국사] 세종대왕, 천하제번겸공도 (9) 도배시러 09-23 347
14114 [기타] 낙랑 (2) 관심병자 09-23 148
14113 [일본] 오다 노부나가 가 통일을 했다면? (3) 붉은깃발 09-23 699
14112 [한국사] 주차장에 묻힐 뻔한 국보 (13) 레스토랑스 09-23 1243
14111 [한국사] "낙랑군은 요서에서 평양으로 이동" (1) 감방친구 09-23 319
14110 [중국] 중국인 들에게 원나라 몽골인들이 한짓 ㅎㄷㄷ (11) 몽키다이 09-23 1069
14109 [한국사] 삼국지 위서동이전 한조와 낙랑군 문제 (27) 감방친구 09-23 396
14108 [한국사] 평양 보성리 고분 발굴의 의의 (8) 감방친구 09-22 743
14107 [중국] 대만이 주장했던 고토 회복영토 (10) 고이왕 09-22 1227
14106 [세계사] 해인사 장경판전 '아름다운 세계 10대 도서관'… 러키가이 09-22 440
14105 [한국사] 조선시대 감동실화 레스토랑스 09-22 527
14104 [한국사] "강단=사기꾼"설 결국 사실로 판명되다 징기스 09-22 759
14103 [한국사] 조선시대 임금의 흔한 역사인식 (5) 레스토랑스 09-22 916
14102 [한국사] 낙랑과 대방, 고구려, 백제의 위치 (4) 감방친구 09-22 520
14101 [한국사] 경축!! 강단 전원 사망 선고 (15) 징기스 09-22 1820
14100 [한국사] 신당서 고구려전의 평양성 위치, 하천 지도 (6) 도배시러 09-22 767
14099 [한국사] 석주 이상룡 선생님과 우당 이회영 선생님, 김구주석… (2) 하시바 09-21 257
14098 [세계사] 독일의 영토 축소 과정 (6) 레스토랑스 09-21 1628
14097 [한국사] 신라가 한강을 차지하다 – 553년 (4) 옐로우황 09-21 645
14096 [한국사] 밑의 패닉호랭이님께 노동운동세력은 90년 동구권붕… 맹구인 09-21 141
14095 [한국사] 한국도 한때 80년대 대학에서 맑스주의세력의 힘이 … (4) 맹구인 09-21 472
14094 [한국사] 조선이 농업중심 사회라서 변화가 힘들었다는것은 … (1) 맹구인 09-21 220
14093 [한국사] mymiky님께 제가 홍경래의 난을 말한것은 (1) 맹구인 09-21 124
14092 [한국사] 하시바님께 예전에 평안도를 업신여긴건 종특이 아… (3) 맹구인 09-21 171
14091 [한국사] 일제가 평양에 [고려 총독부]를 세우려 했다? mymiky 09-21 40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