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7-16 12:56
[세계사] 100년 단위 역사지도를 완성했습니다.
 글쓴이 : 옐로우황
조회 : 514  

기원전 n백년 대를 마무리하여 기원전 3000년부터 2000년대까지 100년 단위로 볼 수 있는 역사지도를 대략 완성했습니다. 현재는 완성도를 높이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 사이트 : http://yellow.kr/maps.jsp (구글에서 '역사지도'로 검색 됨)

※ 간단한 소개글 : http://yellow.kr/blog/?p=1295

-300년.png
- 기원전 300년의 세계 역사지도

이동, 축소, 확대하면 정보가 달라집니다. 그리고 국가나 도시를 클릭하면 위키백과 등으로 이동합니다.

오른쪽 상단의 아이콘을 이용하면 Full Screen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지도 종류도 2개 더 추가했구요. 지도는 구글맵, 네이버맵 처럼 외부 사이트의 지도를 사용하기 때문에 간혹 나타나지 않을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지도종류' 메뉴에서 다른 지도를 선택하면 됩니다.

연도가 많이 늘어나 상단 UI가 좀 달라졌습니다. 그리고 몇 개의 기능도 추가할 예정입니다.

이 역사지도와 관련한 피드백은 댓글이나 사이트에 있는 <역사게시판>에 남겨주시면 고맙겠습니다.

※ 논란이 있을 고조선 등 고대 국가 영역들은 학계의 의견과 학계에서 제시한 영역을 수용했고, 미반영된 부분이 있다면 그렇게 수정 할 것입니다. 학계의 학문적 발전을 믿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밥밥c 17-07-16 13:14
 
식민사학의 이론에 충실한 지도네요.

동북아역사재단에서 만든 지도와 동일한데, 이 지도는 국회에서 폐기되었습니다.

http://news.joins.com/article/21659715
     
옐로우황 17-07-16 13:28
 
학계가 주장하는 영역이 그와 비슷하니 일단 수용합니다. 그 영역이 틀리다면 학계도 틀림없이 고쳐나갈 것이라 믿습니다.
          
밥밥c 17-07-16 13:31
 
국회에서 폐기한 것도 다 이유가 있지요.

 일단 가장 중요한 것은 기록과 전혀 맞지가 않기 때문입니다.

 오로지 조선총독부의 주장만 반영되어 있습니다.

 최소한 한나라 시대의 지도라면 , 최소한 한나라의 기록을 기준으로 만들어야 겠지요.
레스토랑스 17-07-16 13:21
 
잘만들었네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관심병자 17-07-16 14:39
 
한반도 남부는 무슨이유로 고조선에서 제외되는겁니까?
     
옐로우황 17-07-16 15:29
 
          
도배시러 17-07-17 17:14
 
글내용을 읽어보니 진국의 위치는 위만조선의 동쪽이고... 지도에는 위만조선 남쪽으로 표기.
김밥 옆구리 터지는 시튜에이션이네요.
감방친구 17-07-16 15:46
 
중국의 동북공정과 식민사학의 주장을 그대로 반영한 지도군요

답답합니다
눈틩 17-07-23 01:31
 
ㅋㅋㅋㅋ똥을 만들어놓으셨네.
솔직히 똥이네요. 의미 없는거임.

식민사관 동북공정 내용으로 된 지도 ;;
 
 
Total 13,6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1813
13697 [한국사] 나무위키 정보가 편파적이고 엉터리라고 보는 이유 (4) 징기스 08:37 151
13696 [기타] 고대 한·중 국경 ‘패수’ 위치·학설 소개 인류제국 07-26 557
13695 [한국사] 솔직히 환국 대륙설 이런 거 믿는 이유가 자존심 때… (56) 러브슈터 07-26 566
13694 [세계사] 영어권 역사백가사전에서 소개된 한국역사 (6) 정욱 07-26 362
13693 [한국사] 미국인이 본 한국어 3탄 솔루나 07-26 375
13692 [한국사] 미국인이 본 한국어 2탄 솔루나 07-26 310
13691 [기타] 유라시아에 흩어져 있는 단군의 흔적 관심병자 07-26 325
13690 [한국사] 백제는 신라에 '한 주먹 거리'도 안 되었나? (12) 강철백제 07-26 1180
13689 [한국사] 갱단 식민사학이 왜 유사사학인지 잘 보여주는 사건 (1) 징기스 07-26 326
13688 [한국사] 패수(浿水)의 위치에 대한 여러 학설소개 징기스 07-26 229
13687 [한국사] 대륙설 (8) 오자서 07-26 539
13686 [일본] 한자공부, 일본서기 임나의 위치 (9) 도배시러 07-26 502
13685 [한국사] 백제에 대해 질문 하나 드립니다. (8) 강철백제 07-26 350
13684 [한국사] 우리민족은 유목민인가?, 농경민인가? (11) 상식3 07-25 466
13683 [한국사] 나무위키보면 이덕일씨에 대한 글이 많이 쓰여있던… (12) Marauder 07-25 322
13682 [한국사] 조선말 큰사전. (1) 레스토랑스 07-25 420
13681 [한국사] 북경에 살던 낙랑사람 한현도 (4) 마누시아 07-25 950
13680 [한국사] 그들은 왜 고조선 역사를 없앴을까 (6) 인류제국 07-24 1091
13679 [한국사] 어느 고등학생들의 암담한 진로 (2) 마누시아 07-24 1332
13678 [한국사] 7광구 (4) 꼬꼬동아리 07-24 1157
13677 [한국사] 대한제국의 군사조직 정비 및 운영 체계 인류제국 07-23 519
13676 [기타] 조선, 청 관계 (7) 관심병자 07-23 1273
13675 [한국사] 부상하는 중국과 현패권국 미국 사이의 한국의 입장… (10) 상식3 07-23 999
13674 [한국사] 백제 무왕과 선화공주 무덤일까…익산 쌍릉 100년만… (7) 샤를마뉴 07-23 878
13673 [한국사] 병자호란전 관련 질문 (22) 웅구리 07-23 483
13672 [기타] 병자호란 포로 관련 (18) 관심병자 07-22 1557
13671 [한국사] 조선은 자원이 빈곤한 나라가 아니었음. (30) 솔루나 07-22 24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