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9-14 13:52
[기타] 中, 고구려에 이어 백제까지 중국사에 편입했다
 글쓴이 : 섬나라호빗
조회 : 960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20&aid=0003094381

동아게에도 링크 올립니다. 일단 만주족은 지금은 중국에 포함되지만 과거에는 포함되지 않았다는 선을 그을 필요가 있는 거 같습니다. 그게 역사적 사실이기도 하고요
부여 역사관도 강화해야 할 듯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무라드 17-09-14 13:56
 
금, 청사를 정식으로 한국사에 편입시켜야 할 때가 된거 같네요
     
Marauder 17-09-14 17:20
 
제가 밑에서 말한게 이 주장의 소극적 버전입니다.
감방친구 17-09-14 14:10
 
역사 서술 태도가 일단 문제예요
동시대에 엄연히 부여가 딱 버티고서 북방의 강자로 존재하면서 진나라와 한나라 건국에 도움을 줄 정도로 굳건했는데
우리 역사의 시작을 씨부랄것들의 깽단사학이 한사군으로 설정한단 말이죠
즉 하나의 유구한 민족공동체의 서막을 패배의 역사로 열고 있다는 말입니다
도배시러 17-09-14 17:09
 
백제는 불가사의 덩어리. 일본으로 이주하고, 중국에 잔류하고 애매함.
원나라때에도 백제가 사신을 파견했는데... 고려가 미치고 환장할뻔 했다능...
 
 
Total 14,1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5559
14108 [한국사] 평양 보성리 고분 발굴의 의의 감방친구 09-22 190
14107 [중국] 대만이 주장했던 고토 회복영토 (5) 고이왕 09-22 431
14106 [세계사] 해인사 장경판전 '아름다운 세계 10대 도서관'… 러키가이 09-22 235
14105 [한국사] 조선시대 감동실화 레스토랑스 09-22 343
14104 [한국사] "강단=사기꾼"설 결국 사실로 판명되다 징기스 09-22 588
14103 [한국사] 조선시대 임금의 흔한 역사인식 (5) 레스토랑스 09-22 636
14102 [한국사] 낙랑과 대방, 고구려, 백제의 위치 (4) 감방친구 09-22 393
14101 [한국사] 경축!! 강단 전원 사망 선고 (15) 징기스 09-22 1531
14100 [한국사] 신당서 고구려전의 평양성 위치, 하천 지도 (6) 도배시러 09-22 673
14099 [한국사] 석주 이상룡 선생님과 우당 이회영 선생님, 김구주석… (2) 하시바 09-21 219
14098 [세계사] 독일의 영토 축소 과정 (6) 레스토랑스 09-21 1434
14097 [한국사] 신라가 한강을 차지하다 – 553년 (4) 옐로우황 09-21 580
14096 [한국사] 밑의 패닉호랭이님께 노동운동세력은 90년 동구권붕… 맹구인 09-21 125
14095 [한국사] 한국도 한때 80년대 대학에서 맑스주의세력의 힘이 … (4) 맹구인 09-21 427
14094 [한국사] 조선이 농업중심 사회라서 변화가 힘들었다는것은 … (1) 맹구인 09-21 186
14093 [한국사] mymiky님께 제가 홍경래의 난을 말한것은 (1) 맹구인 09-21 108
14092 [한국사] 하시바님께 예전에 평안도를 업신여긴건 종특이 아… (3) 맹구인 09-21 153
14091 [한국사] 일제가 평양에 [고려 총독부]를 세우려 했다? mymiky 09-21 347
14090 [한국사] 홍경래의 난이 성공했으면 일제강점기라는 불행한 … (2) 맹구인 09-21 372
14089 [세계사] 조선의 운명을 가른 청일전쟁 뒷얘기 (5) 레스토랑스 09-21 375
14088 [한국사] 만화 킹덤보다 더 만화같은 우리나라 역사상 최강의 … (4) 인류제국 09-21 693
14087 [기타] 한국역사 왜곡의 핵심 주역 이마니시 류 (3) 관심병자 09-21 444
14086 [한국사] 낙랑군은 265년 까지 그 자리에 있었다. (1) 도배시러 09-21 376
14085 [기타] 여기서 지금 누가 난독인지 님들이 판단 좀 해주세요 (2) 소고기초밥 09-21 237
14084 [북한] 한국 전쟁 당시의 중공군의 un군 학살 (3) 고이왕 09-20 871
14083 [한국사] 北 "평양서 고구려 벽화무덤 발굴…3세기 전반 축조" (13) 다물정신 09-20 921
14082 [일본] 칼을 버리는 사무라이들, 메이지 유신 시대 (6) 레스토랑스 09-20 14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