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4-17 07:04
[한국사] 임진왜란 전.후의 경복궁 비교
 글쓴이 : 히스토리2
조회 : 978  

 흥선대원군이 지은 경복궁과, 임진왜란 당시 소실된 경복궁의 모습은 당연히 차이가 있다. 세종대왕이 왕자 시절 2층에서 자다가 병이 났다는 등 다층 건물에 대한 기록이 눈에 띈다. 또 근정전에 청기와를 얹었다는 언급 등 차이점이 보인다. 또한 임진왜란 이전에 조선 왕실에서 제작했다는 석가탄생도 등에서 묘사된 건축 양식을 통해 그 당시 경복궁의 모습을 짐작할 수 있다. 무엇보다, 최대 규모 5,000칸까지 서서히 확장되었던 이전 건물과 달리 흥선대원군은 단숨에 7,400칸짜리로 중건했다. 단숨에 1.5배 크기가 된 것 이다.

1. 임진왜란 이전

6a942ad01e389568ff72165d2f48565f.jpg
* 우선 건물이 다층이고, 기와로 황기와와 청기와를 사용하였다. 

a0053134_4fe427743ac8a.jpg
* 경회루 기둥에는 용이 조각되었고,경회루 기와는 청기와였다. 
 
경복궁 임진왜란.jpg

images.jpg

*규모는 흥선대원군 시기보다 작고 건물의 수도 적었지만, 각 건물의 크기는 더 웅장했다. 




20101029225818.jpg

* 경복궁에서 사용된 임란 전 청기와와 황기와 파편  

2. 임진왜란 이 후 흥선대원군 시기 

20110816142107_1.jpg

a0053134_4fe7052fd7a79.jpg

다운로드.jpg

3. 흥선대원군 이후, 건립된 건물들 (건청궁, 집옥재,향원정) 

15gcg001.gif

건청궁2.jpg

2013518143328_785885474.jpg

16joj001.gif

 
다운로드 (2).jpg

다운로드 (3).jpg


4. 경복궁과 자금성 비교 

fcc88b6026a018c7d75c3883441fc78a.jpg

1407415675.jpg

지도-북경-자금성00.jpg

 5
. 고려 만월대 

9b933f643d9d08496dc073b04cdcb5fa.JPG

1228392749.jpg

다운로드 (4).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6시내고환 18-04-19 20:42
 
만월대는 진짜 화려햇을거 같아요
 
 
Total 15,8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7052
15813 [한국사] 친일파 이용구의 뒤늦은 회환과 참회 히스토리2 07:02 24
15812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3 (4) 히스토리2 04-25 171
15811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2 히스토리2 04-25 61
15810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1 히스토리2 04-25 147
15809 [한국사] 고구려 본기 정리 (3) 스파게티 04-25 283
15808 [한국사] 연개소문이 없었다면 당과의 전쟁은 피할 수 있었을 … (1) 히스토리2 04-25 357
15807 [한국사] 임진왜란때 건립한 왜성에 대하여(서생포, 울산왜성) (4) 히스토리2 04-25 371
15806 [한국사] 거란 동경과 고구려 각 성의 위치 시각화(수정안 게… (19) 감방친구 04-25 424
15805 [기타] 누란의 위기에 빠진 조선을 구한 명나라 여인 (1) 응룡 04-25 435
15804 [기타] 명나라 복식 JPG 응룡 04-25 392
15803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장안성) 입지의 절대적 조건 (11) 지수신 04-25 380
15802 [한국사] 경희궁 ... 고려 만월대와 가장 닮은 궁궐 (2) 히스토리2 04-25 238
15801 [한국사] 그림엽서로 보는 일제강점기 한국의 모습 히스토리2 04-25 271
15800 [기타] 청제국 군대 (2) 응룡 04-25 361
15799 [일본] 헤이안 시대 후지와라 가문의 비밀 히스토리2 04-25 332
15798 [기타] 조선시대 부부싸움의 기록 (2) 응룡 04-25 368
15797 [한국사] 거란 요수와 동경 추적 (9) 감방친구 04-25 198
15796 [다문화] 불교(33천) 부처(부츠=구두=9x2) 구리족, 바둑판 비가오랴나 04-24 258
15795 [기타] 송나라가 만약에 (4) 응룡 04-24 770
15794 [한국사] 용산의 일본인들의 자취 (4) 히스토리2 04-24 1053
15793 [기타] 초한쟁패 (1) 응룡 04-24 292
15792 [기타] 이건 무슨 영상인가요? (3) 응룡 04-24 291
15791 [한국사] 거란 동경은 현 요양이 아니었다 (24) 감방친구 04-24 364
15790 [한국사] 을미사변을 목격한 관문각과 시비찐이 건축한 서양… (3) 히스토리2 04-24 308
15789 [한국사] 구한말 공사관 산책과 & 사비찐 (4) 히스토리2 04-24 217
15788 [한국사] 시대별 동일지명 기술의 차가 발생하는 이유 (7) 감방친구 04-24 483
15787 [한국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 '무역' (고구려와 당나라… (1) 히스토리2 04-24 30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