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5-17 10:51
[한국사] 삼국시대 한복
 글쓴이 : 호랭이해
조회 : 915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https://glimja.deviantart.com/gallery/
http://ssamii.egloos.com/m/480319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고이왕 18-05-17 10:55
 
부여가 없네요...
     
mymiky 18-05-17 11:00
 
부여가 뭘 입고 살았는지, 유물이나 벽화가 적으니까요.

다만, 대충 시기적으로 따지면, 저기 위에 2-3번째 정도가 되겠지요.
          
고이왕 18-05-17 11:23
 
부여가 왜 적어요? 적은 걸로 따지면 고조선이죠 그리고 부여는 갑주정도는 발견이 되었습니다
               
호랭이해 18-05-17 11:31
 
부여에 남은 벽화가 있나요?
                    
고이왕 18-05-17 11:36
 
벽화는 없는데 기록과 적어도 갑주는 발견이 되었는데 고조선은 솔직히 벽화는 둘째치고 뭘 입고 뭘 먹고 무슨 언어로 대화했는지 기록조차도 남아있지 않습니다...
                         
호랭이해 18-05-17 11:46
 
고조선도 갑주는 발견됬다고 본적이 있네요
대충 고조선대 그림을 부여대로 치환해서 보셔도 될듯 싶어요
     
Attender 18-05-17 15:53
 
#Me too
mymiky 18-05-17 11:04
 
고맙습니다. 호랑이님..
이렇게, 한눈에 [한복의 역사]를 보니까, 너무나 좋네요!

우리나라 사극 제작진들도 좀 보고, 배워야함.
맨날, 어디 무협지에서 튀어 나온거마냥, 근본 없는 디자인 만들지 말고..

개인적으로, 올 여름에 나오는,,

영화 -안시성- 기대하고 있었는데,
포스터에 조인성의 판타지 갑옷 보니까 -.-

대충격... 완전 억장이 무너짐..

조상님들이 벽화도 많이 그려줬는데 그럼 뭐하냐고!!!
후손들이 완전 지맘대로 해버리는데...
     
호랭이해 18-05-17 11:12
 

정체모를 갈색 똥갑옷이네요..
          
고이왕 18-05-17 11:24
 
양당개로 했으면 이해라고 함 그당시에도 물론 찰갑을 더 많이 썼고 실물 유물로 찰갑형태임,,,
Attender 18-05-17 15:52
 
오오오........!

이 이미지 자료 넷에서 너무 화질이 흐릿하게 나와서 제대로 보지못하고 궁금했었는데 이렇게 보게 되네요.......

하지만 저의 근본적인 궁금증은 풀리지 않았습니다,
인류의 모든 옷은 관두의(천 두겹을 맞대거나 아니면 천을 반으로 접고 둥글게 구멍을 낸 다음 구멍 낸 자리에 대가리를 쑤셔넣어입는 판쵸우의 같은 원시옷)에서 시작되었다고 배웠습니다

그런데 우리나라 옷은 어떻게 해서 관두의 에서 직령교임(곧은 깃을 교차하여 입는 옷)으로 발전하게 되었는지 관두의-직령교임 옷의 미씽링크가 발견되지 않아서 직령교임의 원류와 진화과정을 도저히 알 수가 없습니다......

무슨 일제 사학자들이 스키타이의 옷이라 말하는것을  상명대학교 박선희 교수님의 강의를 들은 제가 곧이 곧대로 믿을수도 없는노릇이구요......(허나 여전히 이 수정되어야 할 학설을 한복 복식사 책에서는 꾸준히 주장하고 있더군요.......ㅠㅠ;)

정말 제가 제일좋아하는 직령교임 옷이 어떻게 만들어 졌는지 그 기원이 궁금합니다......
관심병자 18-05-17 15:58
 
위 그림중 고조선과 진국을 분리한게 눈에 걸리네요.
그것도 근거없는 한반도 남부 진국.
백번 양보해서 중원 역사가들이 동서남북도 구별못하는 모자라는 사람들이였다고 해도,
그럼 진국은 이후에 어디로 사라졌고, 무슨이유로 사라졌고,
한반도 남부에 삼한이 형성될때, 온조 십제가 들어오고 가야, 신라가 자리잡을때 진국은 어찌되었길래 당시와 그후의 한반도인의 기억에서 사라졌고,
우리 조상들은 고조선만 계승한다며 무슨이유로 진국 계승 의식이 없었나.
진국에서 마한으로 바뀌는것, 국(國)에서 한(韓)으로 체제개념이 바뀐것은 어떤과정이 있었던 걸까요.
진국이 진한으로 바뀌지않고, 진국이 마한으로 바뀐것도 이상한 일이고,
이후 고구려, 백제에서 진한, 진조라는 단어가 왕족비문에서 등장하는데 지금의 학설대로 진국이 한반도 남부였다면 왜 고구려가 진한이란 단어를 썼으며,
마한의 어원이된 마읍산이 평안도에 있는산인데 왜 마한은 한반도 남부에?
 
 
Total 16,3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68 [한국사] 어떤 미친사람이 고구려를 선비족 주장하고 백제를 … (20) 뉴딩턴 08-17 1571
16367 [한국사] 고요한 아침의 나라에서 (1) BTSv 08-16 1291
16366 [한국사] 세계에서 가장 완벽한 문자, 훈민정음 (1) BTSv 08-16 1324
16365 [한국사] 청동거울의 비밀 BTSv 08-16 850
16364 [한국사] 조선의 형벌 BTSv 08-15 510
16363 [한국사] 조선, 사치로 물들다 BTSv 08-15 376
16362 [기타] 욱일기 관련 (1) 관심병자 08-14 746
16361 [한국사] 한국인이라면 알아야할 일제의 역사왜곡들 (4) 우엉차 08-13 1689
16360 [한국사] 한국사 여성 머리모양 변화 (1) BTSv 08-12 2229
16359 [기타] 황두여진 (4) 관심병자 08-12 1351
16358 [한국사] 조선의 커리어우먼 궁녀 (2) BTSv 08-12 1533
16357 [한국사] 인류 최고(2만 9천여 년 전) 그물추 강원도 정선 매둔… 감방친구 08-12 1310
16356 [한국사] 경주 상건동 초대형 창고 유적 발굴 조사 현황 감방친구 08-12 713
16355 [한국사] 훈민정음 해례본 발견 경위 BTSv 08-11 1598
16354 [한국사] ‘둘레 2618보, 높이 20자’ 일제강점기 철거된 ‘전주… BTSv 08-11 856
16353 [한국사] 『신서고악도』에 보이는 신라의 기묘한 묘기들 (2) 호랭이해 08-11 811
16352 [한국사] 예천 청단놀음 탈, 프랑스 기메 박물관 조선 탈 (3) 호랭이해 08-11 664
16351 [한국사] 백제, 신라 앞으로 굽은 관모 (3) 호랭이해 08-10 1417
16350 [기타] 진국(辰國) 잡설 (4) 관심병자 08-09 1178
16349 [한국사] 1백여 년 전 조선 영상 BTSv 08-09 1402
16348 [한국사] "고조선문명이 중국 황하문명보다 앞섰다" ........news (6) Attender 08-08 2204
16347 [중국] 다음 문장의 출처는 ? 殷曰夷 周曰華 (6) 도배시러 08-08 685
16346 [한국사] 한국 한자음과 중국 취안저우(泉州) 발음 비교 BTSv 08-08 1222
16345 [한국사] '오향친제반차도'로 재현한 조선후기 종묘제… BTSv 08-08 402
16344 [한국사] 왕의 죽음에서 왕릉의 건설까지 BTSv 08-08 441
16343 [한국사] 백제 목간에 일본 7세기 인명 나니와(ナニワ)씨 발견 (2) 호랭이해 08-06 2965
16342 [기타] 삼국유사의 진국 - 문화콘텐츠닷컴 (6) 관심병자 08-03 117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