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7-05 11:17
[한국사] 인천시 남구>>>>>미추홀구로 개명
 글쓴이 : 코스모르
조회 : 995  

최근 국회에서 법이 통과되어

명칭 미추홀구로 변경되었습니다.

비류백제가 세워진 곳이 미추홀이고 고구려떄는 매소홀로 불렸다고 하고

그지역이 현재의 문학동이라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꼬마러브 18-07-05 13:44
 
인천이 미추홀이라고 특징할만한 근거는 없는데... 이런 식으로 지명이 바뀌면 후대 역사학도들의 숙제가 또 많아지는 것이죠.
갈께요 18-07-05 14:01
 
역사적 진위를 떠나 우리나라 현재 지역 행정명을 역사적으로 유래가 있는 순우리말로 부르니 되게 좋네요
지수신 18-07-05 16:21
 
월드컵경기장과 프로야구 SK와이번스 홈구장이 있는 문학동에
문학산이라는 야트막한 산이 있고 그 정상에 문학산성이란 유적이 있습니다.
해발 2백미터인가 되는 동네 구릉 수준의 산이지만
서해안 평야구릉지대인 인천 일원에선 제법 높아뵈는 산이죠.
제가 학생 시절 찾아갔을때는 군부대가 자리잡고 있어서 산성에는 접근할 수가 없었습니다.
지금도 그런지는 모르겠네요.

그곳의 전설에 비류가 와서 성을 쌓았다 뭐 그런 이야기가 있는 모양입니다.
저는 이러한 류의 전설에 비교적 큰 의미를 부여하고 싶어하는 편입니다.
하지만 문학산성이 비류가 와서 쌓은 성이라고 해서
인천 문학동을 비류가 세운 나라의 수도로 비정하는 것은 대단히 심한 비약입니다.
지도를 펴놓고 보면, 과거 지형 기준으로나 현재 지형 기준으로나
그곳은 일국의 수도가 들어설 만 한 곳이 아닙니다.
연안항로 교통로상의 거점 정도는 생길 수 있는 곳이지만요.

삼국사기나 삼국유사에서
비류가 미추홀에 도읍하였다는 기록과
'미추홀은 仁州다'라는 기록 때문에
비류나라 수도=미추홀=인천으로 오래 전부터 무신경하게 굳어져 온 경향이 있습니다.

현재 인천이란 도시는 인구 규모로 보면
현재 한국에서 제3의 도시이고, 조만간 제2의 도시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지만 역사는 아주 일천한 그야말로 근본없는 동네죠.
그래서 뭔가 지역의 콘텐츠를 만들고 싶어하는, 지자체에 있는 꼰대들이
미추홀이란 호칭과 비류 전설에 집착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만약 지자체에 담당 학예사가 있고 그가 역사를 제대로 공부하는 인간이라면,
'미추홀구'라는 이름은 부적절하고 '문학구'나 '주안구'가 적절하다는 의견을 냈을 겁니다.

하지만 그런 건 아마도 없을 것이고,
있었다 한들 무시됐겠지요.
위구르 18-07-05 17:19
 
이왕 하는거 이두식 메주골로 바꾸면 좋겠군요 ㅎㅎ
 
 
Total 16,65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651 [중국] 삼알못 삼국지 질문이요 (1) 백면서생 11-13 168
16650 [중국] 일본도에 맞서는 중국의 대나무창.JPG (8) 레스토랑스 11-13 1915
16649 [한국사] 영주(營州)와 고구려 서계(西界) 추적 10 - 임삭궁과 … 감방친구 11-13 342
16648 [한국사] 전남 대학교 임영진 교수의 분구묘 연구 논리 대해… (1) 뉴딩턴 11-13 634
16647 [한국사] 고구려 요동성사진 (2) 레스토랑스 11-12 1894
16646 [중국] 질문하나 하겠습니다. 심양이 언제부터 제대로된 도… (6) 아비요 11-12 916
16645 [세계사] 유럽 해군 전설의 방탄 벽돌과자.JPG (7) 레스토랑스 11-11 2283
16644 [기타] 적장도 머리 숙인 정묘호란 안주성 전투의 주역 남이… 관심병자 11-11 1210
16643 [한국사] 백제는 강원도 땅을 차치했을까? (3) 뉴딩턴 11-11 1042
16642 [세계사] 고대 유목민들의 납치혼 (12) 레스토랑스 11-11 1473
16641 [한국사] 왜 일제는 대한제국을 조선으로 변경했을까? (6) 히든카드3 11-10 1446
16640 [기타] "한국"이라는 이름값도 못 찾아 먹고 "위기"라고 하는… 도다리 11-10 1106
16639 [한국사] 러시아를 공포에 빠지게 만들었던 머리큰 나라의 군… 레스토랑스 11-10 1672
16638 [한국사] 백제 요서경략설 진실은 무엇인가 (2) znxhtm 11-10 919
16637 [한국사] 식민사관 물들인 오피언스 뉴스 (5) 뉴딩턴 11-10 752
16636 [한국사] 고려말 왜구 침입 규모 (2) 레스토랑스 11-10 1457
16635 [세계사] 중세시대 갑옷 가격 (3) 레스토랑스 11-09 2247
16634 [중국] 중국에서 2000년전 전한시대 술 발굴.jpg (11) 레스토랑스 11-08 2641
16633 [일본] ˝일본 구석기 유적 날조 20곳 이상˝ (6) 햄돌 11-08 2346
16632 [중국] 황실의 한족화 정책에 반대하여 반란까지 일으켰던 … (2) 미먀미며 11-08 1645
16631 [세계사] 프톨레마이오스 세계지도 (5) 레스토랑스 11-08 2062
16630 [한국사] 조선시대 지역별 과거 급제자 수로 알아보는 수도집… (14) 레스토랑스 11-07 2619
16629 [세계사] 고고학자들 거품무는 짤.jpg (16) 레스토랑스 11-06 4465
16628 [기타] 우리나라 무덤 도굴당한 고구려 백제 신라 마한 무덤… (5) 뉴딩턴 11-06 2165
16627 [기타] 백촌강 전투 당시 기록에 대해서 얻을수 없을까요 월하정인 11-06 840
16626 [중국] 현대 북중국인이 유목민족과의 혼혈종족 이라네요 (8) 미먀미며 11-06 1572
16625 [세계사] 대탐험 시대를 열어준 도구 (7) 레스토랑스 11-05 17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