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2-06 15:59
[한국사] 고대 한국인과 일본인들은 중국 은나라에서 왔다 (펌)
 글쓴이 : Korisent
조회 : 2,332  

어느 증국인 학자가 밝힌 고대 한국인이 중국으로 부터 왔다....
https://hereditasjournal.biomedcentral.com/articles/10.1186/s41065-018-0057-5

그런데 현대 한국인의 23andMe 유전자검사 결과 한국인과 중국인은 관계가 없다 라는 결과.
https://i.imgur.com/cN7GG5v.jpg

유전자관계가 아주 없지는 않지만, 고대인 유전자 없이 주장하는 사람들 보면 한심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카스 19-02-06 16:11
 
중국의 은나라?
동이족의 은나라죠
쿤신햄돌 19-02-06 20:57
 
은나라가 우리랑 비슷한 동이족 국가니
그럴 수 있다고 봄
Korisent 19-02-06 21:38
 
중국학계에서는 은나라가 동이족이라 한적이 없는데요. 그리고 동이족도 중국인라고 여깁니다. 중국학자가 올린 글 읽어보면 한국인들이 고대중국인으로 부터 나왔다고 하네요.
     
구름위하늘 19-02-07 14:08
 
학계에서는 어떻게 이야기하는지 모르지만, 중국 위키를 보면 은나라가 동이족이라고 합니다.

구글번역으로는 너무 이상하니, 한문과 번역을 둘 다 참고 하십시오 ^^
https://zh.wikipedia.org/wiki/%E4%B8%9C%E5%A4%B7

东夷,主要指古代山东地区人民,是先秦时期对黄河流域下游(青、兖、徐三州[a])居民的总称[b]。考古上有一种观点认为,东夷是指自后李文化始至岳石文化的承载者,东夷人最早发明文字,后来建立殷商发明甲骨文,中国进入了有文字记载历史的时代。

夏商时期的“夷”,不带有民族观念,只是作为部落联盟的称呼;周朝首次出现“东夷”一词,是周部落对黄河流域下游居民的称呼。传说东夷部落的少昊是黄帝之子,伯益是黄帝重孙。

아래는 중문->영어->한국어 후에 조금 수정한 내용

Dongyi는 주로 고대 산둥 지방의 사람들을 가리키며, 진시 (秦) 시대 이전의 황하 유역 (청, 이, 서 3주) 하류 거주자들의 일반적인 이름이다. 고고학의 관점에서 볼 때 Dongyi는 Li 문화의 시작부터 Yueshi 문화에 이르기까지 주도자을 언급한다. Dongyi 사람들은 처음에 문자을 발명했고 나중에 갑골를 발명하고 은상을 설립한 이후 중국은 역사가 기록 된 시대에 접어 들었다.

Xia와 Shang 왕조는 국가 개념이 없었지만, 부족 동맹의 이름으로 사용되었다. "Dongyi"라는 용어는 황하 유역의 하류에있는 Zhou 부족의 이름 인 Zhou Dynasty에서 처음 등장했다. 동이족의 두 번째 중위는 황제의 아들이며, 보 이씨는 황제의 손자입니다.

동부 저우 왕조 동안 이족과 서족은 점차 산동성 지역으로 합병되었다. Dongyi는 진과 한 왕조 이후에 중국 동부에있는 한반도, 일본 제도 및 류큐 제도에 거주하는 외국인을 지칭합니다.

----
여기서도 우리나라 학계에서 말하는 진나라 이전 동이와
진나라 이후의 동이는 다르다고 주장이 들어 있네요.
윈도우폰 19-02-07 22:32
 
우리 조상이 한반도로 오기 전에 중국이란 나라는 없었음...중원에 아무나 나라 세우면 중국이라고 불릴 수 있는 것일 뿐...지금은 소위 중국공산당 놈들이 중원 땅을 차지하여 중공이란 나라를 세우기는 했지만...그렇다고 이들이 중국의 문화적, 정치적, 법적 정통성을 갖고 있는 것은 아님... 언제간가 우리나라나 만주족, 그리고 왜놈들이 중원을 차지하면 이들이 세운 나라도 중국이 될 수도 있고...그 럴 경우 우리나 만주족, 그리고 심지어는 왜놈들도 중국인이 될 수도 있는 것이 바로 중국, 중국인^^
 
 
Total 16,9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45 [한국사] 발해 멸망과 동단국 사민의 전말(顚末) (7) 감방친구 04-18 1670
16944 [세계사] 터키 중부의 선사시대 거주지인 '아쉬클리 회위… Attender 04-18 1579
16943 [한국사] 그래서 요양(遼陽)은 어디인가 (1) 감방친구 04-17 850
16942 [세계사] 이스라엘 저만 나빠보이나요? (74) someak 04-15 3352
16941 [한국사] '구지가' 사실이었나…1,500년 전 '타임캡… (2) BTSv 04-14 2676
16940 [한국사] 고구려 복식 재현 (1) BTSv 04-14 2538
16939 [중국] 중국 옛날 복식 재현 BTSv 04-14 1441
16938 [한국사] 김용운 선생의 채널을 소개합니다 (1) 감방친구 04-13 694
16937 [한국사] 행주산성 모인 어민, 日 추격에 배 몰고 나가 ‘선상 … (1) 스쿨즈건0 04-13 2368
16936 [한국사] 고종에게 "대체 무슨 생각으로 백성을 이 지경에…" … (6) 초록바다 04-12 2368
16935 [한국사] 천연기념물인 울진 성류굴에 낙서한 이들의 정체...12… (1) 초록바다 04-11 1639
16934 [한국사] 요양과 건주, 그리고 패주 (2) 감방친구 04-09 1051
16933 [기타] 밀고 당긴 간도분쟁 300년 관심병자 04-09 1587
16932 [기타] 고산자 김정호의 대동여지도, 그 뜻과 진실 관심병자 04-08 1233
16931 [한국사] 진정한 환빠, 천하의 명문 환단고기속의 단군세기 (6) 스리랑 04-08 2005
16930 [한국사] 일제 경찰서장 끌고 나와 “3000명 독립시위, 증명… (1) 스쿨즈건0 04-07 2244
16929 [기타] 백두산정계비와 ‘잃어버린 땅’ 간도 (2) 관심병자 04-06 1657
16928 [한국사] 베트남 정부로부터 환대받은 화산 이씨 (6) 강원도인 04-06 3390
16927 [기타] 한국에도 고양이 섬 생긴다. (4) 스쿨즈건0 04-06 1653
16926 [기타] 백제와 신라에 대해 글을 쓸 때 (7) 벚꽃 04-05 1443
16925 [한국사] 역사적으로 한국은 중국의 일부 (6) wstch 04-05 2753
16924 [일본] 이순신을 신(神)으로 받든 메이지 일본인들 (1) 스쿨즈건0 04-05 1530
16923 [한국사] “중국 요동(遼東)의 인구 30%가 조선인이었다” (9) 막걸리한잔 04-05 2166
16922 [기타] 평양 관련 기록 모음 (12) 관심병자 04-04 1038
16921 [다문화] 동남아시아에 발견되는 O2b 유전자들 (25) 강원도인 04-04 1680
16920 [한국사] 조선시대 정치판에 도입한 유죄추정탄핵제도, "풍문… (3) Attender 04-04 579
16919 [한국사] 유전자를 근거로 우리가 일본의 조상이라는 주장 위스퍼 04-03 12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