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19 23:38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 진화
 글쓴이 : 솔루나
조회 : 2,078  

https://www.youtube.com/watch?v=NqTGSbRZ0Lg&lc=z22lgd1ieyn5utbqn04t1aokgsn53opccpbq3o0xsm2hbk0h00410.1566224102934880

살다살다 식민지근대화론은 들어봤는데
식민지되지 전부터 근대화가 일본에 의해서 이뤄졌다고 주장하는 사람이 있네요 ㅋㅋㅋㅋㅋㅋ
1910년 이후가 아닌 이전인 조선과 대한제국의 근대화가 일본에 의해 이뤄졌대요 ㅋㅋ
blake griffin 이사람인데 신기하네여.
궁금하신분들 한번 봐보세여, , 주인장 댓글에 더보기 눌러보면 나옵니다. ㅎㅎ
신기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떡국 19-08-20 00:17
   
소개해 주신 걸 대충 보니 그냥 아무것도 모르는 어린애가 반일종족주의 보고 분탕질 치는 모습이 보이네요.
기가 찹니다.
     
솔루나 19-08-20 00:22
   
논문 소스를 알려줘도 이해를 못하네여 불쌍... ㅉㅉ
mymiky 19-08-20 04:56
   
<<<괜히.. 구독율 올려주게.. 링크는 걸지 마시죠...
님이 본의아니게.. 홍보해 주는 꼴이 되잖아요ㅡ.ㅡ;;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마.. 갑오개혁(1895)이 일본의 입김으로 된거라서 그런 주장을 하는거 같은데요..

갑오왜란으로 경복궁을 침범한 일본이 국왕부부를 잡고서,
내각을 개화파들로 바꾼 사건을 갑오개혁인데

겉으로 보면.. 개혁이 동시에

조금씩 내부적으로  일본이 조선에서 이권을 챙기면서
점차 뜯어먹는.. 보호국을 거쳐 식민지로 조금씩 변화해가는 그런 과정들 속에 있는걸
총체적으로 봐야지.. 단면만 봐서는 안될겁니다.

참고로.. 얼마전에 끝난 동학혁명을 다룬 드라마 녹두꽃을 보셨다면... 아실겁니다.
딱 그 시기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였으니...
비좀와라 19-08-20 11:19
   
김구 이승만 김일성의 공통점은 해외파라는 것이죠.

당시에 거의 모든 독립투사들 이거나 독립세력은 해외에 있었죠.

김일성은 소련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국내파들을 숙청하고 정권을 잡았는데 이는 공산체제라서 가능한 일이었죠.

하지만 남쪽에 정주한 김구나 이승만은 민주주의 체제라 국내파를 숙청하지를 못한거죠.

적어도 남한의 진보세력이거나 남노당 등의 세력은 친일파라는 것이 팩트죠. 이걸 우파나 민족주의 진영에서 유연하게 적응 할려고 하는데 진보나 좌파에서 지랄을 하니 그들의 주장을 그대로 적용하면 저들은 모두 친일파 내지는 친일부역자라는 것이죠.

프랑스도 드골은 해외파고 나치 부역자라 처벌을 받던 사람들은 비시정권의 국내파 입니다.
     
쉿뜨 19-08-20 13:27
   
45년 이후 한국의 백색테러 혹은 미심적은 의문사에 죽은 고위 정치가만 몇명인데...

어처구니 없는 소릴 하시는군요.


적어도 남한의 진보세력이거나 남노당 등의 세력은 친일파라는 것이 팩트죠. < 이거는 무슨 말입니까? 이유도 명분도 없이 말하면 전부인거죠?

조봉암, 여운형, 조동호, 박열, 김원봉 같은 사람이 친일?


심지어 건준에는 안재홍이나 조만식 같은 우파분들도 계셨습니다.


물어봅시다.
친일부역자 1호 박흥식이 누가 풀어줬습니까?

그 어려웠던 일제 하에서 이 겨레의 상권을 수호했고 민족자본 육성의 기수로서 한민족의 긍지와 명예를 떨쳤다. 그러므로 친일파로서의 기소사실은 편파적이었다.

이게 반민특위 재판부의 판결문입니다.
기도 안차는 판결문 이지만 이게 민족주의 우파라는 사람들이 했다는게 이해할수 없는 판결이죠. 개도 웃겠네요;


반민특위 누가 해산했죠?


유연한 해석은 해방될지 몰랐으니 친일을 해도 무죄다. 아니면 다 조금씩 잘못이니 있으니 그냥 넘어가자?


비시정권의 최고 책임자가 1차대전 전쟁 영웅인거는 알고 계신가?


친일파에 대한 유연한 해석은 적어도 반민특위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어 친일 부역자에 대한 객관적인 인식과 독립운동가에 대한 합당한 처우와 보상이 제대로 이루어 졌을때만 가능합니다.

독립운동하면 3대가 빌어먹는다는 소릴 듣는 지금은 그런 유연한 생각이 불가능 하다고요.
     
사바나 19-08-20 16:35
   
물귀신도 이런 귀신이 없네 ㅋㅋㅋㅋ
푸른마나 19-08-21 00:55
   
내용 보고 있는데 식민지 근대화론?? 이런내용 전혀 없는데요... 
반공과친미 뿌리가 친일파라고 하는군요...살기 위한 몸부림이라고 하네요...
이회창 아버지가 일제시대때 검사시보였는데 이 검사시보라는게 독립투사 잡아오는 사람이라는 얘기가 나오네요...이 검사시보가 독립하자마자 검사로 진급했다고 하네요.. 사실인지는 모르지만요...
대충의 내용이 제가 아는 내용중에 맞는내용도 나오고 하는거 보면 대부분이 사실인거 같은데요...

아무리 봐도 이 동영상만 보면 친일파가 살아남은게 이승만 권력욕때문이라는 이승만 욕하는내용이네요..
마지막으로 지금 친일파들이 친일발언하는게 과거청산을 제대로 못해서 겁대가리 상실한거라고 말하네요...
그러니 지금이라도 역사적으로 친일인명사전을 만들어서 교육을 통해서라도 올바른 정기를 잡아야 된다고 하네요...

제 생각에는 괜찮은 역사학자같은데요...
     
솔루나 19-08-22 12:49
   
저 댓글중에 그런 인간이 있읍니다.
개소리전문 19-08-21 22:15
   
전 세계가 근대화 되고 있는 시대였는데 그게 전부 일본 덕?
근대 기술을 전부 일본이 발명했다면 인정.
 
 
Total 17,6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683 [한국사] 사서를 근거한 요택(遼澤)의 위치 감방친구 00:04 33
17682 [한국사] 고구려의 서쪽 강역이 어디인가에 대해 논할 이야기. (1) 고구려거련 02-21 93
17681 [기타] 중국에선 검색해도 안나오는 공산당 파벌이야기 관심병자 02-21 184
17680 [한국사] 김재규가 이야기 한 2,26 사건 풍림화산투 02-21 125
17679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17편.. 돌통 02-21 135
17678 [북한] 모택동은 어떻게 1인자로 발돋움할 수 있었을까? 돌통 02-21 113
17677 [북한] 평양에 원상 복귀한 장성택 집안 돌통 02-21 223
17676 [북한] 北정책 문헌 AI로 분석한 한은… "김정은 시기, 내부 돌통 02-21 93
17675 [북한] 김정은의 ‘웅대한 작전’ 시나리오 돌통 02-21 90
17674 [북한] AI 분석해보니“北, 김정은 집권뒤 자본주의 비판 감… 돌통 02-21 67
17673 [북한] "AI로 北문헌 분석해보니…김정은 체제들어 개방 대… 돌통 02-21 55
17672 [북한] 이승만과 이기붕,과욕이 부른 비극적 결말.. 돌통 02-21 56
17671 [북한] 친일파와 빨갱이.. 돌통 02-21 61
17670 [북한] 대한민국 근현대사 만악의 원흉. 초대 통. 늙은이.. 돌통 02-21 68
17669 [북한] 내가 이토를 죽인 이유는 이러하다. (사진과 글씨들). 돌통 02-21 74
17668 [북한] 사진 한장으로 계기가 된 4.19혁명.이승만의 몰락.. 돌통 02-21 66
17667 [북한] 2월10일,백범은 눈물로 고했다. 돌통 02-21 52
17666 [북한] 아버지 잃은 아들의 증언"이승만,대통령으로 인정못… 돌통 02-21 60
17665 [한국사] 삼국지의 저자 진수가 바라본 동쪽의 여러나라 (오환… (6) 소유자™ 02-18 1763
17664 [기타] 중공이 조용히 세계 지도를 바꾸는 법 (1) 관심병자 02-17 2136
17663 [기타] 역사교육 강화의 필요성 (5) 관심병자 02-16 700
17662 [한국사] 러시아 항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의 손자 최 발레… (1) mymiky 02-16 678
17661 [한국사] 당 태종은 영주(유성)를 거치지 않고 고구려를 침공… 감방친구 02-15 635
17660 [한국사] 당 태종 일정에서 기준값(거리&속도)을 산출하여 비… (1) 감방친구 02-14 587
17659 [한국사] [펌] 개인적으로 고구려 전쟁사에서 안타까운 전투 (14) 고구려거련 02-14 1289
17658 [북한] 기생충 이 되살려낸 블랙리스트 의 추억 돌통 02-14 993
17657 [북한] "좌파약점 잡겠다며 쓰레기통 기저귀까지 뒤져" 한심… (1) 돌통 02-14 73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