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2-22 22:50
[중국] 윤내현과 낙랑군수성현 2
 글쓴이 : 백랑수
조회 : 255  

아래는 윤내현이 주장한 한 무제 유철이 설치했다는 낙랑군 위치다. 

.
<진서/지리지>와 <사기/하본기> 갈석에 주석된 <태강지리지> 기록을 주된 근거로 현 중국전도에 표시된 장성의 동단 곧 지금의 산해관과 갈석산이 표시된 지역을 낙랑군 수성현 위치라 주장한다. 하지만 윤내현이 주장한 장성소기와 갈석산 위치의 낙랑군 수성현은 사마씨의 진에서 설치한 낙랑군.현일 뿐이지 서한 무제 유철이 설치한 낙랑군 수성현 위치일 수는 없다. 
윤내현이 주장하는 곳은 <후한서/군국지> 낙랑군 주석과 같이 낙양에서 동북쪽으로 5000 리 떨어진 곳이 아니라 낙양에서 동북쪽으로 3300 리 떨어진 요서군이다. 즉 사마씨가 서한 무제가 설치한 낙랑군을 유지할 수 없어 요서군 지역으로 옮긴 것이다. 즉 교치다. 동시에 현 중국전도 표시를 신뢰하여 지금의 산해관 부근이라 인식하는 것은 일본이 지리를 조작한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고 비정한 것이니 참고해야 할 것이다.   
아래 추정도와 같이 서한 문제가 설치한 낙랑군은 1 지점이고 이곳이 낙양으로부터 동북쪽으로 5000 리 떨어진 곳이다. 윤내현 주장과 같이 장성의 동단 지점이고 갈석산이 있는 곳이 사마씨의 진 시기의 낙랑군 수성현이라면 그 위치는 아래의 3 지점이여야 하는 것이다.





왜일까?위 추정도 표시와 같이 어양.우북평.요서 3 개 군 지역을 동남쪽으로 흐른 난수의 최하류는 일본이 조작한 지금의 란하 최하류 지점에서 서쪽으로 170 리 떨어진 지점으로 흘러내렸기 때문이다.                                                                                             그 근거는 <한서/지리지>부터 <청사고/지리지>까지의 기록이며 변조.조작되지 않은 중국 고지도인 <지리도><화이도><거란지리지도><성경지여전도><건륭부청주현도지><무비지/조선도> 및 이조선의 무제고지도 가칭 <백산대맥도> 등이다.

아래는 비록 황하를 변조한 <황조일통여지전도>이지만 황하 외에는 위에 열거한 고지도 표시보다는 조금 상세하고 <청사고/지리지> 기록과 정확히 일치하며 또한 대축척인 지도를 통해 대조.검토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 같아 제시한다.

위 1865년 일본 재간행<황조일통여지전도>부분도의 묘사범위는 아래의 적색 사각 실선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8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4778
18822 [한국사] 고하는 청수,기수,장수,호타하등과 한군데로 모여서 … 영종햇살 11:56 106
18821 [한국사] 조선이 19세기까지 자국민을 노예로 부렸다는걸 비난… (10) 툴카스 03-04 983
18820 [한국사] 천문 관측장소가 그나라의 중심지역(前천문연구소 … (5) 스리랑 03-04 378
18819 [중국] 한푸 패션쇼에서 백제향로 들고 중국거처럼 하는 중~ (3) mymiky 03-04 979
18818 [세계사] 태극 문양이 들어간 러시아 귀족 집안 (1) mymiky 03-03 738
18817 [기타] [영상] 왜 북동부 인도인들은 동아시아 인처럼 보일… 조지아나 03-03 313
18816 [기타] [인용]요동반도가 한국땅이라는 과거 중국지도부 발… (1) 조지아나 03-03 701
18815 [기타] [인용]동북공정의 실체 ! (국민요청강의), 동북공정의… 조지아나 03-03 203
18814 [기타] 일본의 역사 은폐 현장 - 일본 천왕의 권위에 반한다… 조지아나 03-03 274
18813 [기타] "아메리카 민족 이동설 " 한국 vs 중국 역사전쟁 (1) 조지아나 03-03 437
18812 [중국] 리지린.윤내현이 상상하는 습수.선수.열수 (6) 백랑수 03-02 243
18811 [한국사] 한복의 역사 mymiky 03-02 223
18810 [한국사] 물웅덩이 속에서 발견된 금동대향로는 백제 멸망 순… mymiky 03-02 539
18809 [한국사] 옥스퍼드에서 잠자던 한국 유물들을 깨운 베트남출… mymiky 03-02 447
18808 [기타] 고구려 의문의 해씨 왕들. 그들은 누구였나? (1) 관심병자 03-01 774
18807 [기타] 스리랑카에 존재하는 1만년 한국역사 ? (4) 조지아나 03-01 782
18806 [한국사] 삼국사기는 고대사가 아니다. 삼국사기의 문제점 (1) 스리랑 03-01 389
18805 [중국] 동북.화북.화동사람들은 한국인이랑 비슷하게 생겼… Skyt 03-01 373
18804 [한국사] 중국 중추절(中秋節)과 추석(秋夕) 두 번째 글 (8) 감방친구 02-28 404
18803 [세계사] 중국사를 대륙사로 봐야한다고 생각합니다. (4) 세인트루체 02-28 419
18802 [기타] 황룡국(燕)이 된 신라(1) ; 신라는 연나라의 도피처(최… 관심병자 02-28 362
18801 [한국사] 영상 : 이병도의 참회??? 지누짱 02-28 230
18800 [한국사] 자신을 고조선의 후예로 인식한 거란인들의 사서 거… 일서박사 02-28 492
18799 [한국사] 화랑세기 필사본 스리랑 02-28 303
18798 [한국사]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하고 있는 대한민국 국산아몬드 02-28 287
18797 [기타] 조선(주선, 녀진)의 의미 ; 누리의 아침 (1) 관심병자 02-28 313
18796 [기타] 태극기를 아시나요 - 복희팔괘 관심병자 02-28 2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