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3-07 00:40
[MLB] 美언론 감탄.."류 MLB 1위, 5개 구종 모두 잘 던져"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384  



美언론 감탄.. "류현진 MLB 1위, 5개 구종 모두 잘 던져"


▲ 류현진은 많은 구종을 어떤 카운트에서도 잘 던질 수 있다는 확실한 매력을 가졌다. 지난해 기준으로 이 능력에서 리그 최상위권을 다투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토론토 선발 로테이션을 이끌어갈 ‘에이스’ 류현진(33·토론토)의 능력이 재조명됐다. 많은 구종을, 어떤 카운트에서도, 그리고 잘 던질 수 있는 능력이 있다는 것이다.

미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래틱’의 통계 칼럼니스트 이노 새리스는 6일(한국시간) 토론토의 선발 로테이션을 분석하면서 올해 가세한 류현진과 태너 로어크(34)의 공통된 장점을 짚어냈다. 두 선수 모두 많은 구종을 던지면서 커맨드(투수가 원하는 곳에 공을 던질 수 있는 능력을 총칭) 또한 뛰어나다는 것이다.

새리스는 류현진을 두고 “토론토 (선발) 밴드의 음색을 정하는 리더”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에이스 몫을 기대한 것이다. 류현진을 “캠프의 락스타”라고 정의한 새리스는 “류현진은 공을 세게 던지지는 못하지만(구속이 빠르지 않음을 의미), 많은 공을 잘 던진다”면서 통계 분석 자료를 제시했다.

새리스가 분석한 자료는 어떤 카운트에서든 5가지 구종을 던진 투수다. 그만큼 5가지 구종을 골고루 활용했다는 의미다. 류현진은 통계적으로 포심패스트볼·컷패스트볼·투심패스트볼·체인지업·커브를 모두 던진다. 그리고 어느 때나 활용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리그에서 이런 선수들은 많지 않다. 새리스의 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리그에서 그런 투수는 12명에 불과했다.

12명 중 커맨드 수치가 가장 높은 것도 류현진이었다. 새리스의 ‘커맨드+’ 집계에 따르면 류현진은 112로 카일 깁슨(미네소타·110)을 제치고 리그 1위에 올랐다. 노아 신더가드(뉴욕 메츠·107), 이제 동료가 된 로어크(106), KBO리그에서도 뛰어 우리에게 친숙한 메릴 켈리(애리조나·106)가 그 뒤를 따랐다.

‘디 애슬래틱’은 류현진과 로어크 모두 리그 평균보다 낮은 구속을 가졌지만, 이런 다양한 구종과 커맨드 능력을 바탕으로 비교적 성공적인 경력을 이어 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로어크 또한 주무기인 슬라이더 커맨드 수치는 리그에서도 최상위권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런 것들은 선수의 노력으로 향상될 수 있는 부분이라고 사례를 통해 덧붙인다. 사실 류현진도 MLB 데뷔 초기 이 정도 수준까지는 아니었다.

류현진과 로어크는 물론, 역시 새로 영입된 체이스 앤더슨 또한 5가지 구종을 던진다는 점에서 로테이션 앞을 끌고 가는 선수들은 상대적인 공통점이 있다. 이 매체는 이런 두 선수의 능력이 네이트 피어슨, 트렌트 손톤 등 토론토의 어린 선수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으로 작용할 것이라 예상했다. 이 선수들은 현재 패스트볼을 뒷받침할 변화구 장착에 여념이 없는 상태다. 곁에서 보고 배울 베테랑들이 많은 것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3-07 00:40
   
 
 
Total 38,6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2913
38445 [MLB] [김식] 말하지 않고 보여준다, 류현진 웨이 (1) 러키가이 03-11 1223
38444 [MLB] 에이스 류 존재감 앳킨스 단장 가을야구 가능할 수도 (2) 러키가이 03-11 1238
38443 [MLB] [NYY]'되찾은 컨디션' 3.1이닝 6K 1실점, 게릿 콜 … MLB하이랏 03-11 544
38442 [MLB] 역시 ERA1위!!..4K 무실점 류!..팬들 박수 갈채 보냈다 러키가이 03-11 977
38441 [MLB] 92마일이면 족했다 류현진은 편안했고 팬들은 들떴다 (1) 러키가이 03-10 1406
38440 [MLB] ML도 이건 통한다! 김광현 네차례 등판 증명 세가지 (4) 러키가이 03-10 965
38439 [MLB] [이현우의 MLB+] 타자의 밸런스를 무너뜨리는 류현진 (2) 러키가이 03-10 775
38438 [MLB] [ATL] '킹' 에르난데스 5이닝 6삼진 영상 MLB하이랏 03-10 436
38437 [MLB] (현지해설) 김광현 4K 세인트루이스 중요 전력 (2) 러키가이 03-10 767
38436 [MLB] [조미예] 무계획 경기 류현진, 기립 박수에 엄지 척 (1) 러키가이 03-10 1466
38435 [MLB] (현지해설) 류, 하이라이트 이적후 첫 승리 무실점 (5) 러키가이 03-10 1744
38434 [MLB] 보는 맛 예측불허 류에 감독-주전 포수 '충격' (1) 러키가이 03-10 1359
38433 [MLB] 캐나다 "류, 지난해 NL ERA 리더다웠다" (1) 러키가이 03-10 1227
38432 [MLB] 감독 싱글벙글 RYU 투구 즐거워..성공 이유 알겠다 (1) 러키가이 03-10 1269
38431 [MLB] 美매체들 김광현 활약 집중조명 4G 무실점 인상적 (2) 러키가이 03-10 749
38430 [MLB] 코리안 좌완 류현진-김광현, 나란히 무실점 승리 (1) 러키가이 03-10 398
38429 [MLB] [STL]김광현 3이닝 4탈삼진 풀영상 (1) MLB하이랏 03-10 2532
38428 [MLB] 오늘자 김광현 유튭 3이닝 무실점 (2) 진빠 03-10 624
38427 [MLB] "이게 에이스지.. 류 가져 행복" TOR 감독 함박웃음 (1) 러키가이 03-10 1752
38426 [MLB] [MIN] 마에다 겐타 4이닝 6K 피칭영상 (1) MLB하이랏 03-09 1556
38425 [잡담] [스크린야구]유희관 타격 개쩌네요 JJUN 03-09 744
38424 [WBC] WBC 예선 인터넷 중계. (2) 신비은비 03-09 599
38423 [MLB] 조시 벨 "진저리난다"..류현진..AL 갔다고? 만세~! (1) 러키가이 03-08 2858
38422 [MLB] [LAD] 데이비드 프라이스 3이닝 7K 피칭 영상 MLB하이랏 03-08 647
38421 [MLB] TOR "내셔널리그 타자들, 류 토론토행 반기고 있어" (1) 러키가이 03-08 1556
38420 [KBO] KBO는 이제 볼 일 없을 것. (7) 도다리 03-07 1495
38419 [잡담] 롯데 자이언츠 김원중, 윤성빈, 서준원 주연 영화 『… (1) 신비은비 03-07 61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