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구)잡담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잡담 게시판
 
작성일 : 19-06-13 11:32
백승호·정우영 이적 등 거취 관심
 글쓴이 : 쁘힝
조회 : 737  

스페인 지로나와 계약 기간이 1년 남아 있지만 잔류 또는 이적·임대 가능성을 모두 열어 놓고 있다.


백승호 측 관계자는 "지로나가 장기 계약을 요구했지만 실질적으로 1군에서 뛸 기회가 적었던 만큼 여러 가지 상황을 고려하고 있다"면서 "7월 초 프리시즌에 일단 소속팀으로 복귀해 거취 문제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대표팀 소집 명단에 포함됐지만 다음 시즌 거취 문제로 차출이 불발됐던 바이에른 뮌헨의 기대주 정우영도 협상이 한창 진행 중이다.


앞서 독일의 축구 전문지 키커는 "뉘른베르크가 정우영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이적 또는 임대 제안을 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뉘른베르크 외에도 아우크스부르크, 프라이부르크, 마인츠가 정우영에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우영 측 관계자는 "현재 협상이 진행 중이지만 구체적인 내용을 이야기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https://sports.v.daum.net/v/2019061306373362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급제동 19-06-13 11:39
   
우영이는 프라이부르크,아욱국이 최고의 선택지이고
승호는 이번시즌 출전시간 보장 받았으니 한번 보고
지로나가 영 별로라면 이적을 타진하는게 맞는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