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자료실
HOME > 영상자료 > 일반 동영상
 
작성일 : 10-06-06 15:28
[아이돌] 논란이 되고있는 크리스탈 방송태도.swf
 글쓴이 : 미츠하시
조회 : 7,658  

참고로 크리스탈은 제시카의 친동생....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은팔이 10-06-06 16:01
   
김혜림씨가 문제푸는 장면이니 단독샷으로 갈줄알고 그랬던게 아닐까요
떼샷인줄 모르고 그냥 멍때리고 있었던듯...
애신각라 10-06-06 16:17
   
미쿸식 성장문화 차이인가요...
아스트라페 10-06-06 23:11
   
걍 멍때리는듯ㅍ 근데 저게 문제되는건가..?
     
사이토 10-06-07 00:33
   
일단 한국적 정서에 맞지 않지.
나이 문제를 제끼고 한국적 정서를 떠나서 생각해도
방송에서 저런 태도는 보기 않좋지. 이순재옹이 나와서 저런다고 해도
역시 말은 나올거다. 저기는 방송이다. 공인은 뭐든 조심해서 행동해야 한다.
그게 싫으면 그쪽으로 돈 벌 생각 말아야지.
          
천년여우 10-06-07 02:03
   
동감! 1人
드래곤피쉬 10-06-07 02:15
   
이 글은 어디까지나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그러니 다소 눈에 거슬리거나 글의 내용에 마음이 상한 분이 계시다면 우선 그럴 의도를 가지고 쓴 글이 아니라는 것과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먼저 올립니다. 그럼 이제 본론으로 들어가겠습니다.

이 장면은 제가 보기에 기획사에서 꾸민 노이즈 마케팅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그 이유로는 문제가 될 만한 크리스탈의 방송태도를 편집으로 얼마든지 컷트시킬수 있는 장면임에도 불구하고 그렇게 하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방송에서의 편집권은 각 프로그램의 담당피디가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기획사의 입김이 상당 부분 작용하는게 현실입니다. 기획사에서는 기본적으로 각 현장에 매니저가 항시 대기하며 소속된 연예인의 방송녹화 상황이나 문제가 될만한 요소와 같은 각각의 사안들을 체크하고 기획사에 보고합니다.

그리고 기획사에서 문제가 된다고 판단되면 담당피디에게 문제가 되는 장면을 편집해 달라는 부탁(?)을 합니다. 각 주요 방송사의 예능 피디들과는 평소에 상당한 친분관계(?)를 맺고 있기에 방송상 크게 문제가 되지 않는다면 기획사의 요구를 수용해 줍니다.

말인 즉, 위의 장면은 김혜림이 나오는 컷만으로도 충분히 방송이 가능한 장면인데도 불구하고 다분히 의도적으로(제가 보는 관점에서는) 크리스탈의 무성의해 보이는 태도를 편집하지 않은 듯합니다. 물론 현장 매니지먼트가 허술해서 이런 부분을 놓쳤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연예계에서 둘째가라면 서러울 SM이 이런 초보적인 실수를 했다고 한다면 오히려 저는 그 부분이 더 납득이 되지 않습니다. 혹자들은 보이는게 전부가 아니라고 합니다. 하지만 적어도 연예계는 대중들에게 보이는게 전부이고, 그 뒷모습은 절대로 보여주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이미지로 먹고사는 산업이기에 아름답지 못한 그들의 뒷모습은 자칫 자신들의 밥줄과 직결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이 글은 전적으로 한때나마 잠시 연예계 매니지먼트에 임시직으로 발을 담구고 있었던 한 개인의 경험과 스키마를 토대로 한 글이며 어떤 부분에서는 사실과 거리가 멀 수도 있음을 한번 더 말씀드립니다.

P.S. - 개인적으로 정치계보다 더 권모술수가 난무하는 곳이 연예계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잘 나가는 아이돌 가수들을 볼 때마다 저런 험한 연예계에서 살아남으려고 죽을 힘을 다해 애쓰는 모습에 측은함 마저 듭니다. 보이는게 전부인 연예계에서 보이지 않는 부분을 아주 조금 경험한 경험자가 보기에 그들의 모습은 안쓰럽기 짝이 없습니다.
     
사이토 10-06-07 13:45
   
노이즈마케팅으로 보기엔 너무 위험해 보이네요 ; 뉴에삐오가 잘 나간 시점에서 굳이 저런 자뻑에 가까운 수를 둘 이유는 ;;

혹 20대 중반 이상의 인기를 버리고 10~20대 초반의 인지도만 올리려는 작전이라면
모르겠지만 그래도 쓸데없이 리스크가 너무 크네요;
          
드래곤피쉬 10-06-07 17:57
   
굳이 무리한 노이즈 마케팅을 할 필요가 있냐는 의문을 가지시는 분들이 계실지도 모릅니다. 아무리 매체에 이름이 노출된다고 해도 안 좋은 이미지를 줄 수도 있는데 이런 모험적인 매니지먼트를 할 필요가 있을까? 그 이유는 아이돌 그룹의 팬층이 대부분 10-20대 초반이기 때문입니다.

이들은 정말 치명적인 사안들, 예를 들어 애국심과 관련된 병역, 국적문제나 친일발언, 행위와 성적인 문제(임신, 촬영물)과 같은 경우가 아니라면 자신들의 선호도를 잘 바꾸지 않습니다.(최근에는 이런 경우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선호도를 바꾸지 않는 경우도 비일비재합니다만...) 즉, 문화상품에 대한 소비탄력도가 아주 낮아 대체재에 대한 소비가 현저하게 낮은 경향을 보입니다. 말이 어렵네요 쉽게 말하면 한 스타를 좋아하게 되면 다른 스타들은 거들터도 안 본다는 말입니다. 더 쉽게 말하면 빠돌이 빠순이가 팬층의 상당수를 차지한다는 얘깁니다.

이런 소비층의 특성 때문에 이런 노이즈 마케팅은 비용대비 효과가 뛰어난 전략입니다. 크리스탈도 이 사건과 관련해서 공식 홈피에 사과의 글을 올리는 것으로 모든걸 일단락 지으려 하더군요. (본인이 직접 썼을리는 없지만...) 이 한 사건만으로도 최소 두 가지의 기사가 작성됩니다. "크리스탈 무성의한 방송태도" 또 하나는 "크리스탈 자신의 무성의한 방송태도에 사과" 결국 이런 소소한 일로 벌써 두개의 기사가 작성되고 인터넷상에서는 이 기사에 관한 설왕설래가 난무하게 됩니다.

과연 매체에 스타의 이름을 노출시키는데 이 보다 손쉽고 저렴한 방법이 있을까요? 그렇다고 소비탄력도가 낮은 소비층이 자신의 선호도를 바꿀리 없으니 기획사 그 자신들의 파이가 줄어들리도 없고, 나중에 용서를 구한다는 식으로 기사가 나오니 이미지에 그다지 많은 타격을 입었다고 볼 수도 없습니다. (그들의 팬들중에는 오히려 더 좋게 보는 팬이 있을 수도) 그러니, 기획사측에서는 손해볼게 없는 장사인 겁니다. 마지막으로 한 마디 덧붙이자면 연예계는 눈에 보이는게 전부지만, 눈에 보이는 걸 전부 믿지 않는게 정신 건강을 위해서도 좋습니다....^^
               
사이토 10-06-07 19:00
   
음...; 아직은 냉혹한 연예계를 잘 모르시는 분들이 보면 좋겠군요 ;

저는 뭐 15년 전에도 연예계 5대 xxx 명단을 드립하던 사람이라..;

윗글이 필요할 정도로 그닥 순진하진 않습니다. ㅎㅎㅎ
               
은팔이 10-06-08 02:49
   
저도 드래곤피쉬님 말씀에 동의를 합니다.

더더욱 의심이 가는 이유는 이제 곧 닉쿤과 크리스탈이 '우리결혼했어요' 라는 리얼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 투입이 되기때문이죠.

시기적으로 노이즈마케팅이 절실히 필요할거란 생각이 드네요.
111 10-06-07 03:06
   
별거도 아니구만;; 기자 낚시꾼
천년여우 10-06-07 13:52
   
노이즈 마케팅! 그런식으로 생각해 본적이 없었는데. 다각도로 생각하게 만드네요.
조주 10-06-07 14:12
   
왜 문제되는건지 모르겠네요
미츠하시 10-06-07 15:28
   
실제 방송을 다 보신분들은 뭐가 잘못인지 아실겁니다. 지금 올려놓은 영상은 그것에 반의 반도 안되니 까요.
푸하하합 10-12-06 13:37
   
잘 보고 갑니다.....
 
 
Total 44,37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홍보(수익)목적의 영상은 삭제 겨울사랑 08-25 149182
공지 [공지] 유튜브 영상 등록 방법(필독) (4) 겨울사랑 12-07 222160
공지 [공지] 정치성향의 영상은 업로드 금지합니다 겨울사랑 12-01 165112
공지 [공지] 2012년 8월 2일 공지사항입니다(필독) (10) 겨울사랑 08-02 207958
공지 [공지] 동영상 올리는 방법 및 주의사항 (20) 가생이 03-21 222435
281 [굴욕] 히말라야 몸개그 작렬 (10) 나나미 06-29 7665
280 [유머] 빵 터짐.. 권상우 성대모사 ㅋㅋ (13) 고양이마왕 06-29 7141
279 [스포츠] 부활을 기다리며 - 우루과이전 ver. (2) 사이토 06-28 5329
278 [엽기] 박지성 응원송 부르는 꼬마아가씨 (6) 카쿠 06-25 6879
277 [엽기] 미친 목사님. (12) 카쿠 06-25 7186
276 [기타] 증권 전문가의 분노의 외침 (6) 카쿠 06-25 5955
275 [기타] 대단한 인간 LCD들!! (11) 카쿠 06-25 5969
274 [기타] 당신에게 보이는 춤의 방향은? (5) 카쿠 06-25 5234
273 [기타] 현실 스트리트 파이터 (5) Minitea 06-25 6783
272 [엽기] 스트레스의 끝 (13) 카쿠 06-24 6044
271 [엽기] 오키나와에서 차를 견인하는 방법. (6) 카쿠 06-24 6221
270 [일본방송] 日 여배우 나카무라 카오리, '회오리 시구'로 화… (9) 카쿠 06-24 8124
269 [엽기] 대륙 따라가는 일식? (14) 카쿠 06-23 7246
268 [엽기] 대륙의 먹거리 (6) 카쿠 06-23 6964
267 [기타] 21세기에 발견된 동물들 (11) 카쿠 06-23 7237
266 [엽기] 사람들이 잘 모르는 독성을 가지고 있는 생물 TOP 10 (5) 카쿠 06-23 6055
265 [엽기] 세계에서 가장 독성이 강한 생물 TOP 10 (3) 카쿠 06-23 7469
264 [엽기]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생물들 TOP 10 (7) 카쿠 06-23 7213
263 [게임] 녹스 마법사 (4) 김치전 06-21 6486
262 [기타] 아래 영상의 정체는 Protrude Flow!! (9) 카쿠 06-20 5687
261 [기타] 최신 여성용 장난감? (13) 카쿠 06-20 10995
260 [유머] 민망한 소개팅 (11) 행복그자체 06-18 7145
259 [방송사고] 온게임넷 라이브베틀 이종미 방송사고 (9) 카울링 06-16 8637
 <  1911  1912  1913  1914  1915  1916  1917  1918  1919  19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