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2-01-01 02:14
[빙상] er58님 안현수 선수에 대해서...
 글쓴이 : 진정해
조회 : 1,289  

안현수 선수에 대해서 저도 참 복잡한 심정입니다
일단 두가지는 인정하고 얘기를 시작할께요
한국인인 안현수 선수가 쇼트트랙이란 종목에서 너무 잘해요
정말 지난 세계선수권까지 중계방송 안되면 검색해서라도 보게 되었었죠
그리고 그중에서도 안현수 선수라고 하면 제가 가장 좋아하는 선수입니다
맞습니다 한국인이어서 그리고 너무 잘해서 팬이 된 경우입니다

이번에 러시아에 시민권신청이 받아들여진다고 다시 기사가 떴죠
그래서 복잡한 심정입니다

여기서 문제가 되는게 다음 올림픽 러시아 소치에서 열리죠
안현수 선수는 아마도 이변이 없는 한 우리 선수들의 가장 강력한 경쟁자가 될 겁니다
전체적으로 중장거리에도 다른나라의 선수들이 많이 발전해서
이제 경기보면서 조마조마하더군요
아마 어느정도 관심있으신분들은 다들 최근에
이악물고 속으로 응원한 경험들 있으시리라 생각합니다

그런데 러시아 올림픽에선 묘한 상황이 연출될 가능성이 높죠
한국 선수들과 러시아 국기를 단 안현수 선수가 맞붙을 경우
한국을 응원해야 하느냐 안현수 선수를 응원해야 하느냐
한국 사람이면 그래도 한국선수들을 응원해야 하지 않겠느냐
이게 er님의 의견이신 듯 합니다

일단 틀린 말씀 아니죠
한국 사람이 한국을 응원해야죠
그런데 개인적으론 저는 안현수 선수도 똑같이 응원할거 같습니다
배신자라는 표현을 쓰셨었는데요 ^^;;;
배신자라기보단 피해자라는 생각이 먼저 드는군요

한편으론 눈하나 깜짝하지 않을 소위 빙협의 높으신분들이겠지만
계속 거론되는 것 하나만으로도 심기가 불편하실겁니다

이전 글에 양재님이 댓글 다신 부분중에 공감가는 이야기
요지는...
안선수를 응원할거라고
그래서 안선수의 선진이 있을 경우
이야기가 다시 부각되고
그래서 빙협의 횡포같은 것들 고칠 수 있으면
남는 장사 아니냐
- 이런글은 아니였으나 대충 요지만 파악했을때요 -

상당히 공감가는 글중에 하나였던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er님의 의견도 틀리지 않다고 생각해요
얼마전에 축구 국대 감독경질문제 있기 바로직전에도
차라리 올해 초 쿠웨이트전 져버리고 축협좀 정신차렸음 좋겠다
라고 하던 의견에 많은 반대 의견이 있었죠

그중에 가장 공감가던 이야기 중에 하나가
이번에 월드컵 실패하면
국민들 관심떨어지고 스폰서 떨어지면서
도태될 수 있다는 내용이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쇼트트랙도 마찬가지일 수 있지 않을까요?

일단 글이 길어지는데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우리 국대를 응원하던 안선수를 응원하던
개인적인 취향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런 의견을 낼 수 있는 것도
안선수가 기본적으로 한국계 이기 때문이겠지요

제가 er님 글중에 한가지 반대하는 부분은
아마도 안선수가 배신자나 마찬가지 아니냐 라는 부분일 거 같네요

전 올림픽때 즐기는 마음으로 우리 국대와 안선수 모두 응원할렵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의견이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알라븅연아 12-01-01 04:26
   
천재를 싫어하는 우리나라
인맥을 위해서라면 천재따위는 쿨하게 버려주는 협회들 보란듯이
안현수선수 금메달 싹쓸어버리세요
er58 12-01-01 10:45
   
말씀 감사히 들었습니다.
마지막의 "전 올림픽때 즐기는 마음으로 우리 국대와 안선수 모두 응원할렵니다" 이부분에서 확실히 납득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의 응원이라면 저도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

다만...대부분의 분들이 안선수는 이기고 우리나라는 져야한다, 이런 식으로 몰아가는 의견들만 보다보니 화가 났었네요...

마지막의 배신 이야기는.....
음 뭐라고 설명해야 할까요. 안현수는 빙상연맹에 치를 떨고 떠났다고 할 수 있을겁니다. 그런데 그를 응원하는 팬들에게는 배신이 맞지 않을까요? 주어와 목적어가 다른만큼 상황도 다를수밖에 없다고 봅니다. 토레스는 리버풀을 떠나면서 5천만파운드의 거액을 남기고 가면서 구단주 측에는 대단한 선물을 주었지요. 그러나 리버풀의 팬들을 적으로 돌렸습니다.
크라바트 12-01-09 12:04
   
그럼 '배신한 피해자'라고 하면 될듯 하군요.
아니면 '피해자가 배신으로 복수했다고'고 하든지요.

근데, 제가 보기엔 진정으로 피해를 입은 쪽은 우리나라와 믿었던 국민 쪽인 것 같습니다.
가해자는 빙연이고, 원래 피해자였다가 가해자로 돌아선 건 빅토르 안.. 이렇게 보면 옳은 거겠지요.
시간여행 12-03-01 14:13
   
잘보구 가여..
 
 
Total 9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 [빙상] 아사다, 세계선수권 최악의 경기로 6위 (7) Koroview 04-01 1219
60 [빙상] 日도 냉담 "아사다, 트리플 악셀 버려" (8) Koroview 03-31 1360
59 [빙상] 아사다는 '트리플 악셀'로 잃은게 많다 (3) Koroview 03-31 970
58 [빙상] [컬링] '컬링 여자' 적지에서 강적 캐나다에 … (5) 칼라파워 03-25 958
57 [빙상] 여자 컬링 중계 예정 (4) 맙소사 03-23 1556
56 [빙상] [컬링] 한국 여자컬링, 사상 첫 세계선수권대회 PO 진… (6) 칼라파워 03-23 1047
55 [빙상] [쇼트트랙] 차원이 다른 안현수, 3개월만에 러시아 챔… (6) 칼라파워 03-23 1235
54 [빙상] [피겨스케이팅] 美피겨 부활을 향한 애쉴리 와그너의… (5) 칼라파워 03-21 1257
53 [빙상] [컬링] 여자컬링, 덴마크-중국 연파하며 단독 1위 도… (4) 칼라파워 03-21 998
52 [빙상] [컬링] '기분좋은 이변 계속' 女컬링대표 세계… (6) 칼라파워 03-21 884
51 [빙상] '슬럼프' 女 쇼트트랙, 세계 정상 되찾으려면 (6) 칼라파워 03-14 1181
50 [빙상] 세계최강 남자쇼트트랙, 세계선수권 1,500m 금은동 싹… (3) 칼라파워 03-10 1424
49 [빙상] 안현수, 계주 준결승서 韓과 대결 (8) Koroview 02-04 2041
48 [빙상] 장미, 유스올림픽 여자 빙속 2관왕 질주 (3) Koroview 01-17 1860
47 [빙상] 이준형, 동계유스올림픽 男피겨 4위…아깝게 메달 놓… (3) Koroview 01-17 1104
46 [빙상] er58님 안현수 선수에 대해서... (4) 진정해 01-01 1290
45 [빙상] 안현수가 잘했던 못했건... (40) er58 12-29 2871
44 [빙상] 빙속월드컵- 이상화, 여자 500m 은메달 , (2) 뭘꼬나봐 12-04 1161
43 [빙상] 한국,스피드스케이팅월드컵 2차,종합2위 (4) 코리아 11-28 1348
42 [빙상] 빙속월드컵- 이승훈, 매스스타트 금메달 , (3) 뭘꼬나봐 11-28 1628
41 [빙상] '랭킹 우승' 박소연, '토털패키지' 가… (1) 뭘꼬나봐 11-28 1115
40 [빙상] 모태범·이상화, 남녀 500m 우승 (5) 코리아 11-26 1427
39 [빙상] "피겨 스케이팅 위해서라면... 미국 국적 포기할 수 … (11) 홍초 11-09 1703
38 [빙상] [일반] 안현수, 러 귀화한 자세한 내막 , (6) 뭘꼬나봐 11-09 1364
37 [빙상] 김혜진 주니어 그랑프리 쇼트1위 (12) 하이에나 09-08 2155
36 [빙상] 김연아에 대하여 우리는 (16) skeinlove 09-01 3730
35 [빙상] 박연준 프리스케이팅 우승 (6) 홍초 08-27 2820
 <  31  32  33  34  35  36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