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6-12-29 15:32
[일본] 日 방위상 야스쿠니 참배 도발…드러난 '극우 본색'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1,764  

<앵커>

일본의 방위상, 우리로 치면 국방부 장관이 오늘(29일) 야스쿠니 신사 참배를 강행했습니다. 아베 총리의 진주만 방문이 끝나자 보란 듯이 극우 행보에 나섰습니다.

도쿄에서 최선호 특파원입니다.

<기자>

아베 총리 진주만 방문에 동행했던 이나다 방위상, 즉 일본 국방장관이 오늘 오전 일본으로 돌아오자마자 야스쿠니 신사 참배에 나섰습니다.


방명록에 방위 대신 이나다 토모미라고 적어, 정부 각료의 방문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나다 日 방위상/국방장관 : 조국을 위해 목숨을 바친 분들에 대해 감사와 추모의 뜻을 나타내는 것은 어떤 나라라도 이해해줄 것으로 생각합니다.]

야스쿠니 신사에는 태평양전쟁 A급 전범 14명이 합사돼 있습니다.

때문에 한국과 중국의 반발을 우려해 일본 스스로도 2002년 이후 방위상의 참배를 피해왔습니다.

실제 이나다 장관도 매년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했지만, 방위상 취임 이후에는 해외 파병지 시찰 등을 이유로 참배하지 않았습니다.

아베 총리 진주만 방문이 끝나자 주변국 신경 쓰지 않고 극우 본색을 드러낸 겁니다.

한국, 중국에 대한 외교적 도발인 셈이라 파문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http://zum.com/#!/v=2&tab=home&p=0&cm=newsbox&news=0432016122935157831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테스크포스 16-12-29 16:24
 
지금 일본내에서 조차도 조금 뭐랄까 언론들이 얼굴을 화끈거리고 있는거 처럼 느껴집니다..애써 보수층 지지도의 결집을 위해서라고 보도중인데;;확실히 조금은 당황한 기색이 보이긴합니다..이건 뭐 대놓고 x까 이건 퍼포먼스야! 라고 선전을 한 꼴이니;;
ANINY 16-12-30 01:07
 
조국을 위해 몸바쳤다라....  조국을 위해 몸바친게 아니라 침략을 위해 몸바친거지
뭐 외세 침략에 나라를 지키다 죽은용사들이니??
전범들이 지네들 욕심으로 지네나라 원숭이들 잡아다가 전쟁보내서 죽인걸 포장하고 미화하고
일국의 국방장관 마인드가 이정도라니 진짜 저나라는 답도 없고 미래도 없다
소년똘똘이 17-01-06 04:32
 
어떻하냐신사에한국인영혼이있다는데...
일본놈들과같이합장시켰다는데천하의망할놈들..억울해서..
일본니넘들은아주다천벌받어아주그을거야
 
 
Total 1,8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6472
1847 [동남아] 균열이 가고있는 호치민 공항들 (9) 라이프프라 06-18 7967
1846 [대만] 쯔위 트와이스 콘서트 TWICELAND ZONE 2 콘서트 후 소감 (2) ZUGISAHA 06-06 10821
1845 [대만] CanCam 간사이판 쯔위 인터뷰 전문 내용 ZUGISAHA 06-05 4449
1844 [대만] 차세대 JYP 걸그룹 멤버는 5명 ? (트와이스 콘서트에 등장한 연… (3) ZUGISAHA 06-05 7333
1843 [남미] 빙하가 사라져, 전통적인 축제행사가 불가능 해진 페루의 원… 히스토리2 06-02 4410
1842 [미국] 생선섭취는 임신률을 높이는데 도움을 준다 (4) 히스토리2 06-02 2007
1841 [일본] 캐논은 그들의 마지막 필름카메라 생산을 중단하다 (1) 히스토리2 06-02 2128
1840 [미국] 명왕성의 질소,메탄으로 이루어진 모래언덕 히스토리2 06-02 1719
1839 [미국] 칼라우에아 화산의 한달 이상 분화활동이 지속적으로 진행되… 히스토리2 06-02 323
1838 [호주] 척추동물의 조상이 될 어류의 뼈가 발견이 된다 히스토리2 06-02 861
1837 [중국] 국제 우주정거장(미국운용) 과 다른 운영 계획을 가진 중국의 … 히스토리2 06-01 1846
1836 [미국] 외계 가스행성의 위성들은 외계생명체의 거주지역을 넓혀줄 … 히스토리2 06-01 870
1835 [아프리카] 114세의 초고령자인 블롬의 스토리 히스토리2 05-30 2442
1834 [호주] 심각한 산호초의 백화현상 (3) 히스토리2 05-29 2647
1833 [미국] 2018년 첫 허리케인 발생 히스토리2 05-29 823
1832 [독일] BMW의 새로운 무선충전 방식의 플러그인 자동차 시스템 (2) 히스토리2 05-29 1500
1831 [영국] 남극 밑의 거대협곡이 남극빙하의 멜팅을 가속화 시킬수 있다 히스토리2 05-27 3778
1830 [미국] 하와이 빅아일랜드 푸나 지역의 화산 폭발 상황 (2) 히스토리2 05-27 1136
1829 [영국] 화성의 화석이 발견될 가장 유용한 지점을 찾기 위한 노력! (1) 히스토리2 05-27 1098
1828 [미국] 트럼프와 김정은 사이의 숨막히는 회담 줄다리기 히스토리2 05-27 712
1827 [미국]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행성을 찾기 위해서는 위치 뿐 아니라, … (18) 히스토리2 05-17 11346
1826 [미국] 북한, 한미군사 훈련을 이유로, 트럼프와의 회담 철회를 시사… (9) 히스토리2 05-16 6043
1825 [미국] 유나이트 항공의 인종차별적 행위에 대한 징벌적 소송이 제기… (6) 히스토리2 05-14 3637
1824 [기타] 뉴질랜드의 강력한 파도 히스토리2 05-14 3580
1823 [미국] 북한이 핵무기를 폐기하기로 약속하고, 미국 억류자를 조건 … 히스토리2 05-14 13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