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5-09 09:52
[일본] 일본 IHI가 해양구조물 건조사업에서 철수
 글쓴이 : 하나둘넷
조회 : 10,154  

출처 : 일본 일간공업신문
 
IHI는 아이치 공장(소재지 : 아이치현 치타시)에서 이루어지던 해양구조물 건조사업에서 철수한다. 해당공장에서는 "SPB탱크"라고 불리는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에 탑태되는 알루미늄제 탱크등을 다뤄왔었다. 하지만, 원유값 폭락으로 인한 해양개발 수요의 정체나 채산성 악화로 인해 사업을 지속하기가 어렵다고 판단하고 수주중인 공사를 마무리한 시점에서 건조기능을 중지하고, 400명 이상의 종업원은 타사업으로 전환배치할 예정이다. 하지만, 해양자원개발을 국산기술로 이룬다는 국가전략에 공헌하기 위해 건조기술이나 노하우는 보유, 활용할 계획이다. 
 
아이치 공장에서는 이미 해양구조물 관련 신규수주는 중단중이며 현재 진행중인 공사가 마무리되면 생산을 종료하게 된다. 건조물 인도후의 애프터서비스는 빠른 시일내에 전문조직을 설치해서 대응하게 된다. 쟁점이 되는 장래 아이치공장의 활용방법에 관해서는 향후 검토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생산설비의 자산가치에 대한 재평가를 실시하여 회수불능예상 금액에 대한 손실처리나 설비 해체철거에 필요한 구조개혁비용으로 2017년 1분기에 990억원의 특별손실을 회계처리한다.
 
IHI는 2013년에 조선산업을 JFE홀딩스와 통합하는 형태로 매각했지만, 아이치공장을 축으로 하는 해양사업은 본사에 남겨두었다.
 
하지만, 첫 구조물 건조를 시작한 이래 20여년 만에 손을 댄 SPB 탱크는 LNG선 4척 분량의 16기를 수주하고 있지만 1호선용 첫 탱크를 선체에 탑재하는 공정에서 작업난이도가 예상을 뛰어넘었다.
 
SPB탱크에 더해, 싱가포르에서 의뢰한 드릴쉽, 노르웨이에서 의뢰한 해상부유식석유생산저장설비(FPSO)의 선체건조에서도 수많은 공정문제가 발생해 비용이 대폭 늘어나버렸다.
 
2017년 1분기는 자산매각등으로 당기순이익을 달성했지만 해양구조물사업이 부진했던 영향으로 2009년 1분기 이후 처음으로 배당이 없을 것으로 보여진다.
 
이번에 생산철수를 결단한 IHI이지만 해양개발에서 완전히 손을 떼는 것은 아니다. IHI 단독으로는 선박건조에 종지부를 찍게 되었지만, 대형 중공업 제조사가 길러왔던 고도의 기술력은 해양자원을 유망주로 여기는 일본의 국익에 이바지할 것임에 틀림없다.


번역: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타샤 17-05-10 00:38
 
우리나라 조선소가 폭망하는 중인것도 같은 이유죠.

배만 만들다가.. 고 부가가치 해양구조물을 만들었는데...
오바마가 미국에서 쉐일가스를 엄청 뽑는 바람에 유가가 하락하고
결국 해양구조물도 돈이 안되고...
페닐 17-05-10 14:53
 
울나라 조선소도 그거 하다 다 망한 것임....
오오미류 17-05-10 20:21
 
일본조선업계도 FPSO 제작경험은 없나보네요  울산 현대중공업 1년조금  골리앗 FPSO 현장에 근무했었는데
공기초과에 잦은 설계변경+처음맡는 프로젝트라서 엄청난 적자를 봤다고 하더라구요 골리앗프로젝트 끝나고
사장교체에 협력업체(하청) 정리에 ...피바람이 불었었음
사계영희 17-05-12 00:41
 
'길러왔던 고도의기술력' 은 국익에 이바지할것임이 '틀림없다' 어느부분의 기술력이 어떻게 이바지하는지는 잘모르지만 어쨋든 그런게있을거라며 마지막까지정신승리중
 
 
Total 1,8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4444
공지 [공지] 번역물 게재시 유의사항 (5) 가생이 11-16 31989
1807 [대만] TWICE 쯔위소감 5개 번역 총망라 ZUGISAHA 12-11 2160
1806 [대만] [2017.12.08] 萌翻天 周子瑜縮小版陪你甜過聖誕 (쯔위 리패키지… ZUGISAHA 12-11 527
1805 [대만] [2017.12.08] TWICE歌曲MV觀看數高 《KNOCK KNOCK》成「2017最高人氣MV… ZUGISAHA 12-11 359
1804 [대만] [2017.12.07] 新歌變主角?一張圖看出子瑜受公司重視 (TWICE 신곡 … (14) ZUGISAHA 12-07 4333
1803 [미국] ABC뉴스, 오보 사과…"트럼프가 러시아와 접촉 지시 사실 아냐" (10) 맹땅 12-03 7874
1802 [대만] 2017 MAMA 일본도쿄 쯔위 소감 (스크립트포함) (3) ZUGISAHA 12-02 7648
1801 [대만] 한국에서 왕보롱이 kbo 진출설에 관한 대만 언론 기사 (9) starboy 11-28 9179
1800 [일본] 수출차에서 방사능 검출 (21) 스랜트 11-23 7985
1799 [일본] 집단 식중독, 적어도 15개 도,현 91 명에 동형 O157 (10) 촌티 11-18 4726
1798 [일본] 기생충 식중독에 패닉- 일본 (19) 스랜트 11-17 7387
1797 [중국] 배틀로얄 게임 장르 관련 중국오락총국 부서 입장표명 (16) 닙코우 10-30 10728
1796 [일본] 독성 잉크로 프린트한 T 셔츠로 인해 107 명 중경상. (27) 촌티 10-13 12554
1795 [일본] 사용 후 핵연료 재처리 공장 건물에 빗물 누수 (7) 촌티 10-11 6735
1794 [일본] SFTS, 개로부터 주인에게 감염, 세계 최초 확인 (4) 촌티 10-10 4152
1793 [일본] 고베 제강, 데이터 변조 알루미늄 등 제품 납품 (8) 촌티 10-08 3689
1792 [호주] 호주서 중국인들 한국인업체 보이콧 (24) 정욱 09-27 20097
1791 [일본] 야마가타현에서 살모넬라균 14명 감염, 80대 여성 사망 (5) 촌티 09-24 2627
1790 [일본] 중 3 "교과서 이해할 수 없다"25 % ... 독해력 부족 (9) 촌티 09-23 6224
1789 [대만] [2017.09.23] 소리바다어워드 쯔위 소감 스크립트 및 번역 ZUGISAHA 09-23 2670
1788 [대만] [2017.09.22] 子瑜黑bra+網襪全露 螞蟻腰噴鼻血 (쯔위 검은색 브… (1) ZUGISAHA 09-23 2731
1787 [미국] 뇌 속에 숨어있는 다차원 우주.. (12) zone 09-19 8065
1786 [일본] 미쯔비시 버스 잇따라 화재발생, 긴급점검 요청 (4) 촌티 09-16 4797
1785 [일본] 트럼프 씨, 한국을 "구걸하는 것 같다" 비판 (42) 꼬부기님 09-07 16113
1784 [일본] 1,2주 안에 도시바 메모리의 매각상대를 결정하겠다는데 정말? (4) 하나둘넷 09-02 9463
1783 [일본] 배달도시락 110명 식중독증상 (10) 두둠칫 09-02 51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