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7-09-23 23:30
[일본] 중 3 "교과서 이해할 수 없다"25 % ... 독해력 부족
 글쓴이 : 촌티
조회 : 6,259  

신문이나 교과서를 이해할 기본적 독해력이 없이
중학교를 졸업하는 학생들이 25%.
2016년 4월 ~ 17년 7월 전국의 초등하교 6학년 ~ 사회인을 대상으로
독해력 테스트를 실시하고 
공,사립 중고등 학생 21,000 명의 결과를 중심으로 분석한 결과
4명 중 1명 꼴로 기초적인 읽기 능력을 익히지 못하고
중학 의무교육을 마친다고....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rhine12 17-09-24 06:16
 
우리나라도 비슷하겠지. 글자만 읽을 줄 알지 내용을 이해하지 못하는 학생이 수두룩.
Misue 17-09-24 17:13
 
우리나라도 별반 차이없을듯. 단지 %가 낮을뿐.

우리나란 조기교육 열풍이니깐 ㅡㅡㅋ..
이해를 못한다기보단. 이해는 하는데 의미를 모를뿐.

뭐 그런면에서 보면 일본보단 나은가?
     
젊은오빠 17-09-29 21:56
 
지금 말씀하시는건,
우리나라 유치원정도의 애기들이 신문 글자를 더듬더듬 읽지만 단어의 뜻을 모르는거고,
위 내용은 초등학생이 아니라 일본 중학생들 수준 얘기인데....
이게 일본만의 문제가 아니고 중국도 역시 한자문화를 지향하는.. 나라에서 생기는 현상
LikeThis 17-09-25 10:25
 
울나라도 문맹율만 자화자찬하지 말고 독해력이나 비판적 사고능력을 키워줘야합니다.
mymiky 17-09-25 12:13
 
유네스코인가? 유엔 어딘가.. 독해력 테스트 1위가 한국 아닌가요?
전 그렇게 알고 있는데 ㅋㅋ

요즘 애들
비판적 사고능력이 노년층에 비해서는 있다고 생각합니다.

촛불시위할때, 청소년들이 연단에 올라 자기 생각 말하는거 들어보면
진짜 깜짝깜짝 놀랄 이야기들을 너무 잘하더라구요..

우리나라는 진짜 참정권 나이 한두살 더 낮춰야 함..

18살이 머리가 쌩쌩 돌아가지.. 70대 치매걸려 아리까리한 그분들이
무조건 1번 찍으면 됩니다- 하고 찍는 수준의 참정권을 못 가질 이유가 하나도 없어요.

오히려, 평균적으로는
우리나라의 중장년층들이 비판적 사고능력이 낮는거 같아요..

학창시절에 그런거 배워본적도 없이,
유신 교과서로 국민헌장 외우면서
청소년기를 보낸 세대가 비판적 사고능력이 제일 없음..
     
바람좋은날 17-09-25 17:25
 
..................................
     
Marauder 17-09-30 15:34
 
딱히... 저도 20대지만 고등학생도 천차만별임. 머리를 떠나서 관심이 없기에 아는게 전혀 없음. 그나마 20대 되면서 알아가는거고 어릴때 가난하게 자라고 영양부족을 겪었던 노인들이랑은 비교하는게 이상한것같음
     
goni 17-10-01 11:27
 
연단에 올라 말할 정도의 지극히 일부의 똑똑한 아이들을 보고
참정권 나이 낮춤 정당. 젊은 나이의 우월함. 보수 정치 성향 중장년층 비판.
을 말하기에는 좀...
요즘 젊은이들....글쎄....20대 애들 보면서 내가 느낀것은..자기 분야 아는 것만 안다는 느낌...그리고
 그것이 세상의 법칙 전부인줄 안다는 점...
깡패 17-10-16 03:15
 
이건 거의 문맹률 말하는거 같은데 기본적인 읽기능력... 좀더 심화학습의 이해력이 아니라 그냥 기본적인 독해력
자동차 라고 읽고 자동차가 뭔지 아는거...
 
 
Total 1,80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4468
공지 [공지] 번역물 게재시 유의사항 (5) 가생이 11-16 32005
1808 [대만] 周子瑜新MV重現蔡依林〈美人計〉 折手舞成亮點 (트와이스 … (1) ZUGISAHA 12-13 1148
1807 [대만] TWICE 쯔위소감 5개 번역 총망라 ZUGISAHA 12-11 3605
1806 [대만] [2017.12.08] 萌翻天 周子瑜縮小版陪你甜過聖誕 (쯔위 리패키지… ZUGISAHA 12-11 823
1805 [대만] [2017.12.08] TWICE歌曲MV觀看數高 《KNOCK KNOCK》成「2017最高人氣MV… ZUGISAHA 12-11 574
1804 [대만] [2017.12.07] 新歌變主角?一張圖看出子瑜受公司重視 (TWICE 신곡 … (14) ZUGISAHA 12-07 4584
1803 [미국] ABC뉴스, 오보 사과…"트럼프가 러시아와 접촉 지시 사실 아냐" (11) 맹땅 12-03 7982
1802 [대만] 2017 MAMA 일본도쿄 쯔위 소감 (스크립트포함) (3) ZUGISAHA 12-02 7778
1801 [대만] 한국에서 왕보롱이 kbo 진출설에 관한 대만 언론 기사 (9) starboy 11-28 9301
1800 [일본] 수출차에서 방사능 검출 (21) 스랜트 11-23 8067
1799 [일본] 집단 식중독, 적어도 15개 도,현 91 명에 동형 O157 (10) 촌티 11-18 4746
1798 [일본] 기생충 식중독에 패닉- 일본 (19) 스랜트 11-17 7475
1797 [중국] 배틀로얄 게임 장르 관련 중국오락총국 부서 입장표명 (16) 닙코우 10-30 10779
1796 [일본] 독성 잉크로 프린트한 T 셔츠로 인해 107 명 중경상. (27) 촌티 10-13 12602
1795 [일본] 사용 후 핵연료 재처리 공장 건물에 빗물 누수 (7) 촌티 10-11 6756
1794 [일본] SFTS, 개로부터 주인에게 감염, 세계 최초 확인 (4) 촌티 10-10 4190
1793 [일본] 고베 제강, 데이터 변조 알루미늄 등 제품 납품 (8) 촌티 10-08 3705
1792 [호주] 호주서 중국인들 한국인업체 보이콧 (24) 정욱 09-27 20207
1791 [일본] 야마가타현에서 살모넬라균 14명 감염, 80대 여성 사망 (5) 촌티 09-24 2643
1790 [일본] 중 3 "교과서 이해할 수 없다"25 % ... 독해력 부족 (9) 촌티 09-23 6260
1789 [대만] [2017.09.23] 소리바다어워드 쯔위 소감 스크립트 및 번역 ZUGISAHA 09-23 2694
1788 [대만] [2017.09.22] 子瑜黑bra+網襪全露 螞蟻腰噴鼻血 (쯔위 검은색 브… (1) ZUGISAHA 09-23 2771
1787 [미국] 뇌 속에 숨어있는 다차원 우주.. (12) zone 09-19 8126
1786 [일본] 미쯔비시 버스 잇따라 화재발생, 긴급점검 요청 (4) 촌티 09-16 4815
1785 [일본] 트럼프 씨, 한국을 "구걸하는 것 같다" 비판 (42) 꼬부기님 09-07 16183
1784 [일본] 1,2주 안에 도시바 메모리의 매각상대를 결정하겠다는데 정말? (4) 하나둘넷 09-02 948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