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뉴스
HOME > 뉴스 게시판 > 해외뉴스
 
작성일 : 18-04-17 11:27
[미국] 전문해석 ... 우주의 놀라운 영상과 그 사진을 만드는 방법
 글쓴이 : 히스토리2
조회 : 473  
   http://www.newsweek.com/best-pictures-ever-taken-space-873860 [19]

다음의 놀라운 이미지는 우주공간의 공허함 속에도, 별의 산책(별이 지나가는 행로를 오랜시간 노출을 시켜 촬영함)로 같은 놀라운 광경도 있고 또, 아름다운 도시야경과 번개가 치는 폭풍우 등과 같은, 지구의 다채로운 패턴이 만들어 지는 것을 보여준다.


image-01.jpg

image-03.jpg

이 합성 이미지는 2012 년 5 월 17 일에 International Space Station Expedition 30 승무원 인 Don Pettit이 만들었습니다.

그는 자신이 사용한 사진 기술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내가 촬영한 별의 흔적 이미지(별의 산책)는 약 10-15 분의 시간 노출로 촬영됩니다.

그러나 현대 디지털 카메라의 경우 전자식 감지기 방해로, 이미지가 눈에 띄게 나오기 때문에(디지털의 특성상 연속이 아닌 끊어지게 나오는 이미지) 디지털 상에서 가능한, 가장 긴 노출 시간 인 30 초이다.

더 긴 노출을 만들기 위해서, 많은 아마추어 천문학 자들이하는 작업을 한다. 30 초의 노출을 여러 번 진행한 다음, 이미징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스택(이미지를 합쳐서 합성)'하면 노출이 길어진다. "

이것은 지구상의 높은 우주 비행사가 찍은 수많은 놀라운 이미지 중 하나 일 뿐 이다. 이 Newsweek 갤러리에서는 첫 번째 달 착륙에서 현기증을 유발하는 별의 궤적(우주 산책로) 및 사막, 빙하 및 도시의 고해상도 이미지에 이르기까지 우주에서 촬영 된 최고의 이미지 중 일부를 보여준다.

The amazing image above shows star trails in the emptiness of space, while cities and lightning storms create colorful patterns on the Earth below. This composite image was created by International Space Station Expedition 30 crew member Don Pettit on May 17, 2012.


image-04.jpg

He explained the photographic techniques he used: “My star trail images are made by taking a time exposure of about 10 to 15 minutes. However, with modern digital cameras, 30 seconds is about the longest exposure possible, due to electronic detector noise effectively snowing out the image. To achieve the longer exposures I do what many amateur astronomers do. I take multiple 30-second exposures, then ‘stack’ them using imaging software, thus producing the longer exposure.”

This is just one of the many remarkable images captured by astronauts high above the Earth. In this Newsweek gallery, we look at some of the best images ever taken in space, from the first moon landings to vertigo-inducing space walks and high-resolution images of deserts, glaciers and cities on our planet.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해외뉴스 게시판입니다. (2) 가생이 11-16 118798
1886 [일본] 일제헌병은 상냥했다. (29) 굿잡스 02-27 11604
1885 [미국] 이렇게 된다면, 트럼프의 미북 정상회담은 성공할 것 (3) 스포메니아 02-24 4856
1884 [일본] 일본산 홍어에서 기준치 넘는 방사성 세슘 검출 (20) 굿잡스 02-02 11238
1883 [일본] 도카이 마을에서 방사성 물질 누출, 영향등은 확인중 (9) 묘묘 01-30 6439
1882 [일본] 통계 비리 후생노동성 장관 파면 거부 (2) 묘묘 01-29 2346
1881 [일본] 배가 하늘로 날아서 초계기를 위협했다는 일본 정부.gif (16) 굿잡스 01-26 10376
1880 [기타] 바레인 동점골 오프사이드 오심 낸 화려한 심판진들. (4) 굿잡스 01-24 5731
1879 [미국] 미 뉴욕주 3월 1일 '유관순의 날' 채택 "역사적 의미 공… (9) 햄돌 01-16 2966
1878 [기타] ‘세계인 뿔났다’ 싫어요가 압도적인 '오심' 일본-오… (13) 굿잡스 01-14 14399
1877 [동남아] 베트남 해설자 작심 비판, "박항서 용병술, 패배의 원인" (28) AMOLRANG 01-09 13972
1876 [일본] 일본 도쿄대 교수 후쿠시마 원자력관련 논문 조작. (19) 굿잡스 12-31 12142
1875 [대만] 2018 MAMA 홍콩마마 TWICE 쯔위 소감 2개 (6) ZUGISAHA 12-17 12674
1874 [중국] 국기 때문에 우승 놓친 中 마라톤 선수...애국주의 논란까지 (20) 외딴마을 11-21 16993
1873 [미국] 유대인 단체 BTS 비난에…팬들 반발 "日 우익 주장 그대로 인용 (31) 희망온도 11-13 29684
1872 [호주] 中정부 외국망 접속코드 달라. 화웨이 압박 (9) TTTTTTT 11-06 13469
1871 [중국] 중국축구서 국가제창 때 움직였다고 징계 (11) kmw7 11-02 12143
1870 [미국] 미국상원, 캐나다에 화웨이5G 장비 탈락 촉구 (44) 오랑꼬레아 10-13 16070
1869 [일본] 이 밑으로는 집을 짓지 마라 (15) 스랜트 09-28 18075
1868 [일본] 국민연금공단 일본전범기업에 5년간 5조원 이상 투자.. 일본 … (18) 복숭아나무 09-16 13083
1867 [동남아] 세계 미남 대회에서 베트남 그랜드 슬램, 4위 차지 (20) 라이프프라 09-13 19433
1866 [동남아] 손흥민과 한국 스타들은 군대에 가는 것을 두려워 하나요? (20) 라이프프라 08-31 25890
1865 [동남아] 베트남 수도 하노이 ' F1 경기 개최' 가능할까? (15) 라이프프라 08-31 14335
1864 [동남아] 박항서감독 5억 포상금 ‘ 베트남축구 ’ 2022년 아시아게임 … (24) 라이프프라 08-28 20736
1863 [동남아] 베트남 비자 발급, 연장에 적신호 켜지나? (31) 라이프프라 08-23 19729
1862 [동남아] 삼성, 베트남 북부에 5조 6,500억 원 투자… 스마트폰 생산 거점… (57) 라이프프라 08-20 1737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