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19-09-23 22:26
정화되는 노래 Miserere mei, Deus (Have mercy upon me, O God)
 글쓴이 : Drake
조회 : 542  



저는 기독교 집안에서 태어났지만 초등학교 6학년 이후로 교회 안나갔습니다

사람에게는 태어날 때부터 원죄가 있고 신앙을 통해 죄에 대한 용서를 받고
천국으로 간다는 기독교 핵심 교리에 의문을 느꼈다고 해야되나.. (어린놈이 무슨 ㅋㅋ)

암튼 뭔가 아니라고 느꼈어요.

자라면서 찰스 다윈이 쓴 책도 읽고 리차드 도킨스가 쓴 책도 읽고..
분자생물학이나 발생학 관련 책도 겉핥기지만 훑어보면서 사람의 몸이 참 신기하구나 하고 느끼면서도 
이런 심오하고 복잡한 시스템을 가지고 있다고 자연이나 생물에 대한 경탄이 절대자에 대한 믿음으로 이어지는 것도 잘못된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강한 신앙을 가진 생명과학, 의학 교수도 꽤 있다죠)

살짝 아이러니하게 무신론자에 가깝지만 어릴 때 교회다닌 영향이 남아 있어서 그런가 
그래도 음악 오페라 연극 영화 등의 문화 부문에서는 또 신에 대한 노래가 아름답게 들려요 (다행)

인간에게는 차가운 현실보다 아름다운 거짓이 필요한 것이였구나 하고 느낄 때도 많습니다.

이 노래도 그렇습니다 
듣고 있으면 정화됨 
편법 탈법까지 해가면서 더 가져가려고 경쟁하는 인간 세상의 현실보다 

설령 그것이 환상에 불과할지라도 사람에게 무한한 사랑과 관심을 주는 절대자가 존재한다고 믿고
그에게 의지하며 있는지 없는지도 모를 죄를 사하여 달라고 노래하는 사람들
아름다운 광경일지도 몰라요

최소한 위 영상에 나와서 아름다운 목소리로 노래하는 사람들이  
이전투구하며 살아가는 부패 정치인, 준범죄자들 보다 아름다운 삶을 살아갈 거라고 기대해 보렵니다



가사는 위키피디아에서 퍼왔습니다.

Miserere mei, Deus: secundum magnam misericordiam tuam.
Et secundum multitudinem miserationum tuarum, dele iniquitatem meam.
Amplius lava me ab iniquitate mea: et a peccato meo munda me.
Quoniam iniquitatem meam ego cognosco: et peccatum meum contra me est semper.
Tibi soli peccavi, et malum coram te feci: ut justificeris in sermonibus tuis, et vincas cum judicaris.
Ecce enim in iniquitatibus conceptus sum: et in peccatis concepit me mater mea.
Ecce enim veritatem dilexisti: incerta et occulta sapientiae tuae manifestasti mihi.
Asperges me hysopo, et mundabor: lavabis me, et super nivem dealbabor.
Auditui meo dabis gaudium et laetitiam: et exsultabunt ossa humiliata.
Averte faciem tuam a peccatis meis: et omnes iniquitates meas dele.
Cor mundum crea in me, Deus: et spiritum rectum innova in visceribus meis.
Ne proiicias me a facie tua: et spiritum sanctum tuum ne auferas a me.
Redde mihi laetitiam salutaris tui: et spiritu principali confirma me.
Docebo iniquos vias tuas: et impii ad te convertentur.
Libera me de sanguinibus, Deus, Deus salutis meae: et exsultabit lingua mea justitiam tuam.
Domine, labia mea aperies: et os meum annuntiabit laudem tuam.
Quoniam si voluisses sacrificium, dedissem utique: holocaustis non delectaberis.
Sacrificium Deo spiritus contribulatus: cor contritum, et humiliatum, Deus, non despicies.
Benigne fac, Domine, in bona voluntate tua Sion: ut aedificentur muri Ierusalem.
Tunc acceptabis sacrificium justitiae, oblationes, et holocausta: tunc imponent super altare tuum vitulos.

English translation

Have mercy upon me, O God, after Thy great goodness
According to the multitude of Thy mercies do away mine offences.
Wash me thoroughly from my wickedness: and cleanse me from my sin.
For I acknowledge my faults: and my sin is ever before me.
Against Thee only have I sinned, and done this evil in thy sight: that Thou mightest be justified in Thy saying, and clear when Thou art judged.
Behold, I was shapen in wickedness: and in sin hath my mother conceived me.
But lo, Thou requirest truth in the inward parts: and shalt make me to understand wisdom secretly.
Thou shalt purge me with hyssop, and I shall be clean: Thou shalt wash me, and I shall be whiter than snow.
Thou shalt make me hear of joy and gladness: that the bones which Thou hast broken may rejoice.
Turn Thy face from my sins: and put out all my misdeeds.
Make me a clean heart, O God: and renew a right spirit within me.
Cast me not away from Thy presence: and take not Thy Holy Spirit from me.
O give me the comfort of Thy help again: and stablish me with Thy free Spirit.
Then shall I teach Thy ways unto the wicked: and sinners shall be converted unto Thee.
Deliver me from blood-guiltiness, O God, Thou that art the God of my health: and my tongue shall sing of Thy righteousness.
Thou shalt open my lips, O Lord: and my mouth shall shew [show] Thy praise.
For Thou desirest no sacrifice, else would I give it Thee: but Thou delightest not in burnt-offerings.
The sacrifice of God is a troubled spirit: a broken and contrite heart, O God, shalt Thou not despise.
O be favourable and gracious unto Sion: build Thou the walls of Jerusalem.
Then shalt Thou be pleased with the sacrifice of righteousness, with the burnt-offerings and oblations: then shall they offer young bullocks upon Thine altar.

오늘도 똥글이네요 ㅈㅅㅈㅅ
예상 댓글 : 종교게로 (엌 ㅎ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Your Life is Your Message to the World...Make Sure it's Inspirin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이유짱 19-09-23 23:35
   
아름다운 거짓...
멋진 표현이네요
     
Drake 19-09-24 01:10
   
엌 똥글이라고 생각했는데
작가님이 칭찬해주시니 감사하네요 ㅎㅎ
가생이 친게는 너그럽습니다
진빠 19-09-24 00:14
   
헉.. 다윈, 도킨스...

"이기적인 유전자"는 제 인생책인디.. ㅎㅎ
     
Drake 19-09-24 01:16
   
전 읽은지 오래되서 거의 다 까먹었어요 ㅎㅎ
내용은 많이 잊었지만 이번에 영국가면 옥스포드 근처라도 가볼려구요 (관광객 티 팍팍 나더라도 어쩔 수..)
웨스트 민스터 사원에 아이작 뉴턴,찰스 다윈 묘도 꼭 들리려고 계획 중입니다~
          
진빠 19-09-24 01:43
   
꼭 들리면 사진 찍어 올리삼..

저도 20년전에 읽었삼 ㅎㅎ
               
Drake 19-09-24 11:26
   
구글에 사진이 많긴 하지만
제가 찍은 버전이 보고 싶으시다면야 ㅎㅎ
여행중에 가끔씩 올릴께요
                    
보미왔니 19-09-24 21:57
   
사피앤스~~
                         
Drake 19-09-25 02:45
   
죄송합니다
촌팅이 19-09-24 02:16
   
아우 어려워 머리 핑핑ㅋㅋ

다른 건 모르겠지만
현실보단 아름다운 거짓?이 사람들을 살아가게 하는 원동력인 것 같아요

가령 희망 같은 거?ㅎ
     
Drake 19-09-24 11:30
   
소설 영화 드라마 게임 등등..
다른 사람의 이야기, 실제가 아닌 이야기에 몰입하는 것도 좀 그런면이 있는 것 같아요.
내 인생보다 사람들이 지어낸 이야기가 더 재미나더라 이런?
인생을 즐겁게 해주는 요소들이긴 하지만 과몰입은 좀 그런거 같아요~
뚜리뚜바 19-09-24 08:10
   
오 이런거 좋아요~
저도 천주교 집안이지만 군대에서 성당갔다가 너도 로마노 너도 로마노...
그날 그 자리에 있던 모든 장병을 로마노로 만들어버리는 모습에 기괴함을 느껴 안가기로 결심 ㅋㅋ
하지만 이런 경건함 자체는 버릴수가 없네요 ㅋㅋ
     
Drake 19-09-24 11:34
   
커험; 군종 신부님의 작명 센스가 부족하셨군요
          
뚜리뚜바 19-09-24 12:51
   
순식간에 로마노 공장 ㅋㅋㅋㅋ
 
 
Total 50,6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8) 객님 11-09 30737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00651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45198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5) 관리A팀 08-22 46937
50398 브라보 마이 잉여 라이프! (4) 러키가이 10-25 181
50397 노래 한곡 추천~ [Bridge Over Troubled Water] (10) 보미왔니 10-25 183
50396 (9월 국내유일) 아빠 손잡고 로봇이랑 놀자! 창원 마산로봇랜드 (17) 러키가이 10-25 339
50395 한달동안 다이어트 결과 ㅋ (24) 황룡 10-25 687
50394 2019년 10월의 마지막 금요일 (13) 촌팅이 10-25 192
50393 [무료배포] 에픽게임즈 Q.U.B.E. 2, LAYERS OF FEAR (11) 부분모델 10-25 268
50392 오늘 수고하셨습니다 (15) 물망초 10-24 205
50391 새벽에 노래한곡~147 (19) 촌팅이 10-24 261
50390 미쿡 고등학교 근황~ 홈커밍 (22) 진빠 10-24 1319
50389 간만에 새벽 인증놀이요~ㅎ(조금있다 펑해요~) (33) 쥬스알리아 10-23 1077
50388 레알 차이나타운 갱스터 랩! (9) 헬로가생 10-23 731
50387 풍경 한번 ‘용’하네! 눈과 입이 즐거운 용인 풍경 맛집 (15) 러키가이 10-22 446
50386 새벽에 정복한번~146 (10) 러키가이 10-22 400
50385 새벽에 노래한곡~146 (7) 촌팅이 10-22 288
50384 담주에 프랑스 가게 생겼네요. (23) Dominator 10-21 828
50383 출산용품 사왔습니다. (29) Dominator 10-20 1029
50382 으어...뭘먹엇는지 배가왜케아프죠 (8) 연두블리 10-20 503
50381 새벽에 노래한곡~145 (16) 촌팅이 10-20 457
50380 말레피센트라는 영화를 보고있습니다. (12) 선괴 10-19 1013
50379 추천 좀 해 줘봐유~~~ (32) 신의한숨 10-19 563
50378 제일 빡쳤던 악플 (42) 아이유짱 10-19 994
50377 오늘 날씨도 너무 좋아서 싸돌아 다녔더니.. (24) 황룡 10-19 534
50376 (어여쁜 처자와~) 잃어버린 감성 찾아가세요! 고창 꽃갈피 여행 (11) 러키가이 10-19 914
50375 아들, 세상으로 나아가봐 (30) 아이유짱 10-18 806
50374 금요일! 어떤 약속 있으세요? (49) 촌팅이 10-18 67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