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친목 게시판
 
작성일 : 21-08-22 20:32
아주아주 어릴때 기억
 글쓴이 : 신의한숨
조회 : 300  

우리 막내 태어나던 날..5살
겨울인데 연탄불 갈았던 기억이..연탄구녕 맞추는것까지 미션 성공
칭찬 많이 받음

1년 후
19xx..달력에 적혀 있던 년도...  숫자를 처음 배웠던듯
친척 잔칫집 가서 전축에서 나오는 음악에 춤춰서 박수와 함께 동전 세례 받음
그때 나오던 음악이 "기타부기"

1년 후
생일때문에 학교 일찍 감
입학식날 내이름 적힌 게시판 보고 1-8반 이라고 엄마에게 알려줌
옆에 있던 아줌마들 감탄....한글 모르고 입학하던 애들이 많았던듯
입학전에 천자문 200개 정도 알았던것 같음

1년 후
동네 뻥튀기 아저씨 옆에서 상주하면서 덕후질
시장 뻥튀기가 아니고 쌀 한숫가락 넣고 둥글게 나오는 뻥과자
한번 눌렀다가 살짝 올려서 김빼고 다시 눌렀다가 스냅으로 올리는 테크닉
기계의 베어링 편심 원리까지 마스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신의한숨 21-08-22 20:50
   
https://www.youtube.com/watch?v=5V75hCEFa8k

 기타부기..바로 이 음악!
     
보미왔니 21-08-22 21:01
   
기타는 알겠는데 부기는 뭔가요오~~~
          
신의한숨 21-08-22 21:06
   
부기우기 라는 음악의 한 스타일...
인왕 21-08-22 21:18
   
대개들 5~6살정도가 기억의 한계치더라구요?
저도 5살때 세탁소가서 장인어른~ 하고 큰절한 기억이 나유.ㅎㅎ
아부지 집에 계실때는 화장실 문앞에 써있는 한문 외우고 들어갔던 기억도 나구요.
     
신의한숨 21-08-22 21:22
   
그쵸??  어떤 친구들은 천자문 이야기 하면 구라치지 말라구 하드라구요
귀요미지훈 21-08-22 21:34
   
크....역시나 어릴적부터 과학, 발명 이 짝으로 재능이 있으셨네유.
물망초 21-08-22 22:40
   
저도 5살때인가 그때 아침 일찍 일어나
큰길 가로수에 매미 잡으로 다녔습니다.
막 탈피 했을때는 매미가 날지 못하더군요
하늘나무 21-08-22 22:48
   
어릴때 아주 똘망똘망한 아이였을거 같아요~^^
헬로가생 21-08-22 22:53
   
기... 기타부기라니...
IU짱 21-08-22 22:58
   
공학천재셨군요
진빠 21-08-22 23:22
   
난 3살때 울아버지 TV사오신날이 격나네욥..

그게 그렇게 인상적이였나봐욥..
촌팅이 21-08-23 02:42
   
난 7살 때 아버지가 ANAM 비디오플레이어 사오신 날 아직도 기억함
만화영화를 집에서 볼 수 있단 사실에 완전 신나했었는데
러키가이 21-08-23 13:12
   
헬로댁에 대한 댓글은 멋잇스시당 ㅋㅋ

(헬로댁은 바보인걸루;;; ㅋㅋ)
현무 21-08-23 22:13
   
이건....
친목계가 아니라 노인정으로.ㅋ
 
 
Total 52,5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친목게시판 유저에게 해당되는 제재 사항 (10) 객님 11-09 62404
공지 회원 간 자극하는 글은 삼가주십시오 (15) 관리A팀 03-05 124032
공지 <공지>비밀 글 자제 바랍니다. (20) 관리A팀 09-13 69731
공지 친목 게시판 이용수칙! (26) 관리A팀 08-22 71355
52451 윤한 - 바람의 왈츠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9 377
52450 Roxette - It Must Have Been Love (1) 가비야운 10-09 397
52449 Andante - Only For You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9 376
52448 윈터플레이 - Quando Quando Quando (1) 가비야운 10-08 380
52447 Michael Bolton - When a Man Loves a Woman (1) 가비야운 10-08 365
52446 S.E.N.S. - The Life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8 342
52445 Halie Loren - Blue Holiday (Live) (1) 가비야운 10-07 362
52444 김윤 - Between Two Love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7 380
52443 Radiohead - Creep (1) 가비야운 10-06 384
52442 Erik Satie - Gymnopedie No.1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6 360
52441 정은지 - 아로하 (Live) (1) 가비야운 10-02 1002
52440 Norah Jones - And Then There Was You (1) 가비야운 10-02 510
52439 마이 리틀 메모리 - 가을밤에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2 484
52438 Kenny G - Forever In Love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2 427
52437 이루마 - 내 창가에서 보이는 풍경 (Instrumental) (1) 가비야운 10-02 431
52436 The Daydream - Little Comfort (Instrumental) (1) 가비야운 09-28 448
52435 Yuhki Kuramoto - Shape of Love (Instrumental) (1) 가비야운 09-25 503
52434 정은지 - 계절이 바뀌듯 (Lyrics) (1) 가비야운 09-21 1184
52433 The Velvet Underground - Pale Blue Eyes (1) 가비야운 09-21 656
52432 정예진 - Love in the Rain (Instrumental) (1) 가비야운 09-21 587
52431 Mark Knopfler - A Love Idea (Instrumental) (1) 가비야운 09-21 591
52430 새벽에 노래한곡~192 (마지막 곡) (5) 촌팅이 09-19 432
52429 Steve Barakatt - Moonlight Dream (Instrumental) (2) 가비야운 09-18 452
52428 피아노의 숲 - 가을이 분다 (Instrumental) (4) 가비야운 09-16 510
52427 새벽에 노래한곡~191 (친게님들이 좋아했던 곡 ③ ) (3) 촌팅이 09-14 43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