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01-12 21:55
김어준 씨는 본인부터 최저임금 지켰으면 좋겠음.
 글쓴이 : 스리랑카
조회 : 954  

http://mlbpark.donga.com/mp/b.php?m=search&p=1&b=bullpen&id=201901110026955587&select=sct&query=%EA%B9%80%EC%96%B4%EC%A4%80+%EC%B5%9C%EC%A0%80%EC%9E%84%EA%B8%88&user=&site=donga.com&reply=&source=&sig=h4aXSg-Agh9RKfX@h-j9GY-gihlq



엠팍 펌


운영하던 벙커1 카페에서 벌어진 최저임금, 부당해고, 레시피 도용논란 사건.
일단 팩트 두개는 최저임금 미준수, 근로계약서 미작성.

김어준 해명글이 당시에 가관 이었는데 뭐라고 했냐면

1. 사람은 누구나 다 억울함을 가지고 산다.

억울한 것은 알겠는데 풀 수 없는 건 안고 사는 거다

게시판 사용자들은 진실에 아무런 관심 없고, 이슈를 적당히 즐기다가 잊어버릴 거다,, 


한마디로 게시판에 글쓰지 말고 그냥 가라는 뜻.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째이스 19-01-12 21:58
 
너부터 벌레짓 안했으면 좋겠다야..ㅋㅋㅋㅋㅋ
바람노래방 19-01-12 22:01
 
더쿠에 올렸던 글이 원본일겁니다.
그 이후로 어떻게 됐는지 아무도 모른다는거, 그냥 일방적인 한쪽 주장만 한번 나오고 끝
내일을위해 19-01-12 22:18
 
일방적인 주장말고  객관적인 팩트를 가져오길.
     
스리랑카 19-01-12 22:22
 
더벙커 팀장 인정한건데 뭔 일방적 주장? 그 글 그대로 링크 옮겨줄게.

안녕하세요. 벙커 팀장 배상명입니다.

 

우선 이런 일로 인해 불편을 드려 담당 팀장으로서 딴지를 사랑하는 많은 분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씀부터 드립니다. 다음은 간략한 사실관계의 정리입니다.

 

 

1. 근로계약서 관련하여

 

임마야님의 입사시점은 마침 정직원 전원의 연봉협상과 근로계약서 작성기간이었습니다. 임마야님의 경우 수습 이후 대부분 정직원 전환이 되었던 그간의 딴지 채용 관행으로는, 채용 확정 이후로 그 작성을 잠정 유보하는 것이 문제가 될 것이라고 당시에는 판단하지 못했습니다.

 

참고로 딴지의 기본 고용정책은 전원 정직원 채용입니다. 방학기간 학생들의 카페 서빙이나 기존 직원과 화합에 문제가 있었던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고 기본정책이 그러하고 실제 그렇게 합니다. 그렇다 하더라도 일단 단기 계약직 계약서를 먼저 작성하고, 정직원 전환 시 근로계약서를 재작성했어야 함에도 정직 전환을 예단하는 안일한 판단으로 임마야님에게 불필요한 오해와 심적 고통을 드린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2. 급여 관련하여

 

1) 임마야님의 8월 급여, 즉 인수인계를 위해 추가 근무한 8월 1일부터 5일까지 5일치 급여 세전 113만원은, 8월 24일 오전 7시경 입금이 되었습니다. 임마야님의 게시물과는 무관합니다. 추가 근무분 급여의 지급이 늦어진 저간의 사정은 아래와 같습니다.

 

정직원 전환을 하지 않기로 확정한 이후, 그렇게 결론 내린 사정과는 별개로 담당 부서장으로, 인간적으로 미안함이 있었습니다. 해서 애초 상호 합의했던 근무 시간 이외 임마야님이 자발적으로 요리기구 등을 청소하느라 수고하신 부분에 대해 별도비용을 책정 하겠다고 임마야님에게 제안했고 그렇게 합의가 되었습니다. (참고로 요리 기구 일부는 동일 사업장의 이전 사업주로부터 인수했기 때문에 청소가 필요했던 부분이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다만 그러한 특수 청소는 전문업체에 외주를 하는 것이 회사의 방침이었습니다.)

 

그러나 임마야님에게 추가지급을 위한 마땅한 증빙자료를 마련하는 것도 간단치 않았고 애초 구두라도 사전 보고된 사항이 아니다 보니, 지급 부서에서의 문제제기가 있었습니다. 그러한 전문 청소가 필요했다면 용역업체와 계약했어야 하는 사안인데 왜 개별 직원에게 맡기고 보수를 임의로 결정했는지부터, 법인의 지급 부서로서는 당연한 문제제기였습니다.

 

그 과정에서 어쨌든 실제 청소 작업이 이뤄졌고 또 정직원 전환이 이뤄지지 않아 있었을 심적 고통에 대해 보상 하는 것이 좋겠다는 담당 부서장의 판단이 지급부서에 관철되기까지 시간이 소요되었습니다. 결국 지급부서는 관련 규정이 없으니 실제 근무하지 않더라도 근무일수를 그 금액에 맞게 처리하는 방안을 제시해, 그에 따라 서류상으로는 19일까지 근무한 것으로 내부 처리하기로 결정되었습니다.

 

이후 서류상 퇴사일에 맞춰 잔여 임금을 정상급여 지급일(9월 5일)에 지급할 것인지, 실제 퇴사일에 맞춰 8월 19일 이전에 지급할 것인지에 대해 다시 한 번 내부 혼선이 있었습니다. 결국 서류상 8월 19일 금요일까지 근무한 것으로 처리 되니 8월 22일 월요일 퇴사한 것으로 하고 그 날로부터 14일 이내의 지급이 맞다고 최종 판단, 8월 24일 오전에 지급이 이뤄진 것입니다. 이상의 과정은 추가 금액을 문제 없이 처리하기 위해서였지 지급을 일부러 늦추거나 지급하지 않으려 했던 것이 결코 아닙니다. 다만 다소 복잡하게 전개 됐던 내부 사정을 그때그때 당사자에게 완전히 설명하지 못했던 점은 담당 부서의 불찰입니다.

 

2) 급여는 주5일/일8시간 근무 기준, 사전 합의된 금액으로 사업장에서의 근로시간 대비 최저시급 미달이 아닙니다. 참고로 딴지에 단기 계약직 포함하여 최저 시급으로 일하는 직원은 아무도 없습니다. 그러나 실제 본인이 근무일 이외에도 자발적으로 출근하여 추가 근무를 하였다고 하는 부분이 퇴사 시점에서 제기 되었고, 담당 부서장으로서 정직 전환이 이뤄지지 않았던 점까지 고려하여 위에서 설명한 113만원이 책정 되었던 것입니다.

 

3. 채용 관련하여

 

사실 관계와 다르게 이 부분은 가치 판단의 문제라 설명 드리기 참 어려운 부분입니다. 우선 임마야님의 정직원 전환이 이뤄지지 못한 점에 대해서 매우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결론적으로 해당 직에 필요로 하는 업무, 자질과 임마야님의 특기가 맞지 않았습니다. 그 외에도 임마야님의 입장에서 억울하게 생각할 수 있는 점들이 있다는 것을 이해합니다.

 

직의 요구사항과 구체적으로 어떻게 맞지 않았고 억울하다 생각하신 점들을 부서 입장에서는 어떻게 판단하는지 하나하나 해명드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하는 것은 여러모로 부적절하다고 판단합니다. 다시 한 번 서로 인연을 맺지 못하게 된 점에 대해, 부서장으로서 그리고 개인적으로 안타깝습니다.

 

4. 마지막으로

 

담당자가 부주의하거나 실수한 부분도 있고 담당자의 잘못이 아니나 오해를 불러일으킨 점도 있으며, 담당 부서로서 억울한 점들도 있습니다. 잘못한 부분은 개선할 것이고 오해한 점은 풀 것이고 억울한 점들은 삼키겠습니다. 어찌 되었던 담당 부서장으로 이런 논란을 야기한 것에 대해 다시 한 번 머리 숙여 사과 드립니다. 마지막으로 한 마디만 덧붙이면 딴지, 그런 회사 아닙니다.

 

 

벙커팀장 배상명 배상
          
바람노래방 19-01-12 22:33
 
답변이 이렇게 잘 달렸으면, 뭐가 문제인거?
처음부터 본문엔 왜 이 팀장이란 사람의 이런 답변글은 안 올렸지?

결국, 문답을 혼자하고 있는 셈이네.
          
내일을위해 19-01-12 22:56
 
이 글 읽어보기나 했는지. 급여는 최저임금보다 높고  회사의지시가  아닌 스스로 오티를 했고 그걸회사가 인정해주기위해  근거를  만들었다. 뭐가 문제인지 모르겠군. 최저임금미달과는  전혀  관계없는 얘기인데?
스리랑카 19-01-12 22:23
 
해명글 요약

1. 계약서 안 쓴거 사실.

2. 미안

3. 돈은 오늘 다 줬음

4. 우리 그런 회사 아니야
     
fox4608 19-01-12 22:26
 
속 쓰릴랑가?
     
내일을위해 19-01-12 23:03
 
도대체 뭐가 문제인지 모르겠군
     
사바나 19-01-12 23:57
 
알바로 살기도 쉽지 않겠다
KilLoB 19-01-12 22:28
 
"메시지를 공격할수없으면 메신저를 공격하라."

꼴통 개수작 경전 몇조몇항에 나오는 말일것... 개수작 종류가 워낙많으니...
물론 사실이든 아니던 중요치 않쵸.

가랑비에 옷젖는식으로 신뢰성을 떨어트리면 되는거.. 논란"기간"이 중요한.
그말은 맞네 아니네. 논쟁이 계속될수록. 좋죠... 여기서 세부 개수작이 또등장하는데.
의혹제기는 3줄이면 되지만 해명은 30장도 않된다는. 그럼 꼬리잡아 또 논쟁증폭시키면 되는ㅋ
본질도 아닌 그거 재미있어하고,좋아하는 부류도 많고..

그러다보면 그거 보는 사람들은 지치죠.
아무나 이겨라. 이기면 우리편(가장큰수는 기회주의-그게 대세론).
- 이거자체도 저들이 좋아하는 정치혐오 프레임이고.

그래서 개수작,뻥인거 들통났다? 그땐 또다른 수작으로 시각몰아서 덮는게 이들이죠.

하여튼 온갖 나쁜짓만 골라서 하는게 이들 거악 꼴통 사기꾼들...
전체신뢰를 박살내고 지놈들 더러운 이권이고. 그로인한 비효율모순으로 인한건. 국가가 외부의 위협에 취약하게 만들죠.

대표적으로 남베트남... 내부 온갖 나쁜짓(물론 북베트남에 비해(프랑스와 호치민의 전쟁), 애초 정당성이 약했던것도 있겠으나 그럼에도 서구가 많은지원을 했는데도. 그 지원 지들 해처먹는데 쓰는)으로 약해지게 만들었죠


저 나쁜놈들이 맨날 짓꺼리중 제대로 된게 뭐가 있을까.. 없슴
KilLoB 19-01-12 22:32
 
얘들 정체가 뭘까? 돈은 어디서 나올까?

가장 궁금한...

일단 짐작하기로.. 개독들 돈 추적도 않되는 그게 아닐까..

또 해외사이트 어디 교포들 알바 모집..어짜고 소리 들었는데.. 해외가 아닐까.. 해외 점조직식이 아닐까..

근거는 빈약하나. 일단 의심하는건 이거.
불짬뽕 19-01-13 01:44
 
닉값
구급센타 19-01-13 08:15
 
혼자 북치고 장구치고
이고르 19-01-13 14:43
 
이따구로 일해서 가성비 나오겠니?
 
 
Total 137,6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408887
137695 국회의원선거제도 개편과 공수처 설치 (2) 행복찾기 08:52 74
137694 재인이가 몸이 달았구나 (11) 미친파리 08:17 207
137693 내년 총선에서 민주당 압승예상 (2) 진실과용기 08:03 225
137692 문재인 뼈를 때리는 워싱턴포스트 ㄷㄷ (14) 까마구리 07:24 380
137691 민주당이 더 했다고? (4) 호태천황 06:28 210
137690 민주당 야당시절 막말 클라스 (feat.나경원) (10) 대한민국1 05:55 241
137689 귀걸이 채용 (8) 대한민국1 05:43 152
137688 Kt특혜채용 김성태외 6명더잇다 (1) 콜라맛치킨 05:14 134
137687 링크를 아무리 찍어도 안올라오네여? (4) Mudhutmonkey 02:08 171
137686 미국은 더 이상 문재인에게 정보를 주지 않는다. (13) Mudhutmonkey 00:57 561
137685 숟가락 얹는 교이쿠 (3) 별명11 00:53 307
137684 토착왜구당 논평...장자연.김학의.버닝썬 관련 (2) 별명11 00:43 315
137683 토착왜구중 으뜸중 으뜸인 토착왜구는 누구 ? (1) 아차산의별 00:41 211
137682 토착왜구 드립은 여기서 나온거군요 ㅋㅋㅋ (5) 김석현절친 00:34 304
137681 토착왜구의 어원 (11) 허거닭 00:22 268
137680 현 상황에 대한 지론 (1) 오늘만사냐 00:11 113
137679 하태경이 지랄하니 여가부 조용 (25) 순둥이 00:01 351
137678 윤중천이 왜구당의 생명줄을 잡고있네요. (6) 진실과용기 03-18 266
137677 동작동 왜구장교들 묘지는 (1) 아차산의별 03-18 194
137676 김학의 사건 밝혀지면 왜구당 작살난다. (7) 진실과용기 03-18 348
137675 촛불을 문정부가 잘못해석 (11) 순둥이 03-18 233
137674 LTE급 자백 (1) 콜라맛치킨 03-18 478
137673 국토부 장관 후보자 논란 (6) 사과나무 03-18 238
137672 전대협’에 꼬리표처럼 따라붙는 ‘주사파’ (5) Mudhutmonkey 03-18 201
137671 황교안아들...겨우 연대 법대가 KT를 가다니... (18) pppopop919 03-18 88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