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8-08 10:38
황북 현장방문해서 김정은 자신의 양곡,물자 풀라..
 글쓴이 : 돌통
조회 : 257  

"둑이 터져 주택 730동·논 600정보 침수·주택 179동 붕괴되었음…인명피해는 대행히 없어"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 대청리 수해현장을 직접 방문해서 자신 몫의 예비양곡과 물자를 풀어서 수재민들게게  쓰도록 지시했다.

 

북한이 5일 김정은 국무위원장 주재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무국회의를 열었다고 한다.

 

은파군에서는 연일 이어진 폭우로 제방이 붕괴하면서 단층 살림집(주택) 730여동과 논 600여정보(1정보는 3천평)가 침수되고 살림집 179동이 붕괴했다. 다만 사전에 주민들이 안전지대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통신은 전했다.

김 위원장은 현장을 방문한 뒤 수재민 지원 대책을 내놨다.

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예비양곡을 해제해 피해지역 인민들에게 세대별로 공급해주기 위한 문건을 제기할 데 대해 해당부문을 지시했다"며 "피해복구건설 사업에 필요한 시멘트를 비롯한 공사용 자재보장 대책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다며 소요량에 따라 김정은 국무위원장 전략예비분물자를 해제해 보장할 데에 대해 지시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수해지역을 직접 찾고 국무위원장 명의 식량 등 사실상 전쟁 대비용인 예비물자까지 쓰도록 지원한 것은 민생 중시 지도자로서 국정운영을 보여주고 경제난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이어 폭우로 삼중고를 겪는 민심을 다독이려는 것으로 보이는 것으로 예상 된다.

 

또 피해복구에 군대를 동원하겠다며 "인민군대에서 필요한 력량을 편성하여 긴급 이동·전개시키며 군내 인민들과 함께 파괴된 살림집과 도로, 지대정리 사업을 선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홍수로 집을 잃은 수재민은 군당위원회, 군인민위원회 등 공공건물과 개인 세대에서 지내도록 하며, 침구류와 생활용품, 의약품 등을 보장하는 사업을 당중앙위원회 부서와 본부 가족 세대가 전적으로 맡으라고 지시하기도 했다. 본부 가족세대란 당중앙위원회 모든 부서원의 가족을 말한다.

 

이와 별도로 당 중앙위원회 해당 부서와 인민무력성 간부들로 피해복구 사업지휘부를 조직하고 필요한 자재와 역량 편성을 보고하도록 했다.

 

김 위원장은 "중앙의 설계역량을 파견해 큰물 피해를 입은 은파군 농장마을 800세대를 본보기로 새로 건설하기 위한 작전을 짜고들어 공사를 빠른 기간 내에 최상의 수준에서 끝내야 한다"고 독려했다.

 

이어 내각과 국가계획위원회, 성, 중앙기관에서 은파군 피해복구 건설사업 관련 당의 의도를 똑바로 알고 적극 협조해달라고 호소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집권 이후 수해 현장을 직접 찾은 것은 이번이 두번째로, 앞서 2015년 함경북도 나선시 수해복구 현장을 시찰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카라반 20-08-08 10:42
   
문재인도 김정은이에게 배워라
수해지역도 다니고
토끼풀,강아지풀 농사나 짓지 말고
     
그냥단다 20-08-08 11:34
   
이미다녀옴

근디 북한을 왜 배우나요? 님 혹시 태영호 본인이신가?
     
mymiky 20-08-08 12:11
   
얼마나 관심이 없으면

대통령이 수해지역 다녀온 것도 모를까ㅡㅡ;;

하긴 언론에서 미통당 빨아주고,
윤짜장 빨아주는 뉴스만 잔뜩 나오니

니가 모를수도 있겠다 싶긴 하구나
     
오레오 20-08-08 12:13
   
빨갱이 개색휘 박정희 물고 빨더니 빨간물이 잔뜩 들었네

이젠 김정은도 물고빠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칵앜 퉤 ㅋㅋㅋㅋㅋ
 
 
Total 198,3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8040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47481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03678
198382 토왜알바님들께 글쓰기 요령 지도 (2) 검군 09:43 47
198381 '수천억 수주 의혹' 커지는 논란의 박덕흠 보미왔니 09:41 78
198380 병장 회의 ㅡ.ㅡ (9) 여유공간 01:28 753
198379 내가 대통령이면 검찰에 딜 넣겠다. (7) 다라지 00:22 641
198378 "회장님이 했었잖아" 묻자..윤석열 장모 "어, 그럼" (1) 일반시민 09-21 387
198377 "박덕흠 보도 적은 이유? 언론사 최대 주주 대부분 건설… (3) 개개미S2 09-21 547
198376 "박덕흠 가족회사, 수의계약·제한입찰로 LH 공사 수주" 개개미S2 09-21 267
198375 박덕흠 기자회견 3줄 요약 (11) 개개미S2 09-21 1249
198374 나는 민주당 지지자인건 확실함 (11) 나루터기 09-21 559
198373 전 개인적으론 북한 권력층 애들은 남한 엄청 무서워할 … (7) 데구르르르 09-21 417
198372 이재명 측 파기환송심서 "항소 기각해 사건 종지부 찍어… (5) 캡틴홍 09-21 827
198371 종편폐지결정를 병장회의에서 가능하나요 ? (10) 아차산의별 09-21 666
198370 박지원 '국정원, 국내정치에 관여 못하게 법률로 규… (2) BTJIMIN 09-21 606
198369 文대통령 "공수처 조속 출범"...당정, 공수처법 개정 드라… (5) BTJIMIN 09-21 594
198368 추미애 '수사권개혁 완료하고 검찰개혁 완수하겠다&#… BTJIMIN 09-21 300
198367 병장회의 > 주한미군사령관 (7) 둥글둥글 09-21 638
198366 검찰,박덕흠 '배임혐의 수사시작' 보미왔니 09-21 364
198365 드디어 실체를 드러낸 비밀군사조직 (3) 달구지2 09-21 755
198364 궁민의짐당, 박덕흠 어떡하나..내부서 의견분분 (8) 보미왔니 09-21 785
198363 [단독]검, 추미애 아들 3차 휴가 문의 때 '구두 승인�… (2) 삼촌왔따 09-21 932
198362 김종인 찬성한 '공정거래 3법'..당 상임위 11명중 9… (2) 삼촌왔따 09-21 599
198361 리얼미터도 요즘 눈치보냐? (1) 검군 09-21 877
198360 박덕흠 '입찰비리 3진아웃' 법안 무력화 주도했다 (1) 아발란세 09-21 630
198359 공수처법 개정 시동..오늘 법사위 상정 (4) 일반시민 09-21 762
198358 '차기 대선주자 호감도' 이재명 56% > 이낙연 53% (3) 일반시민 09-21 668
 1  2  3  4  5  6  7  8  9  10  >